뉴스
 








 
 
 




전송 2017-02-16 18:46
[뉴스/보도자료]

시스트란, 인간 VS 인공지능 번역 대결 참가


시스트란 인터내셔널(대표 지 루카스, 이하 시스트란, www.systrangroup.com)이 2월 21일(화) 국제통역번역협회(IITA)와 세종대학교, 세종사이버대학교가 공동 주최하는 인간 번역사와 인공지능 번역기의 번역 대결에 참가한다.

이번 대결에는 구글 번역기, 네이버 번역기 파파고(Papago) 등이 참가할 예정이며 즉석에서 전문 번역사와 함께 문학과 비문학 분야의 문장으로 번역 대결을 펼친다. 번역 시간은 50분이며, 한국통번역사협회장인 곽중철 한국외대 교수와 동 협회 번역전문가가 평가를 맡는다.

시스트란은 자사의 인공신경망 번역엔진 PNMT(Pure Neural Machine Translation)으로 차별화 된 번역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PNMT는 인공신경망 기계번역(NMT, Neural Machine Translation)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기계번역 엔진으로, 기존의 통계 및 규칙 기반의 번역 엔진들과 비교하면 전체 문장과 문단 단위로 번역문을 처리해 문맥 이해를 통한 높은 품질의 기계번역을 구현한다. 특히 시스트란은 PNMT 기반 상용화 제품 출시 및 대외 API 제공 서비스 기반 구축 등을 통해 관련 업계를 선도하고 있어 NMT 기술 보유 기업 중 가장 혁신적이고 빠르게 시장에 대응할 기업으로 평가 받고 있다.

특히 시스트란은 각 비즈니스 분야별 사전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기업에 특화된 번역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전문용어가 많은 신문 기사와 사설을 번역하는 이번 대결에서 타사보다 최적화된 번역 결과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지 루카스 시스트란 대표는 “시스트란은 인공신경망 기계번역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기술력과 더불어 법률, 자동차, IT 등 비즈니스 분야에 최적화 된 번역을 지원하기 때문에 타사의 번역기 보다 한 발 앞서 있다고 생각한다. 이번 대결을 통해 제 2의 알파고로 거듭나 국∙내외 기업의 믿음직한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입지를 넓히겠다.” 라고 말했다.

한편, 세종대학교에서 진행되는 이번 인간 번역사와 인공지능 번역기의 번역 대결은 2월 21일 화요일 오후 2시 중앙일보 코리아중앙데일리와 세종사이버대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관련 기사 보기
편집부 / 편집부님에게 문의하기 press@bodnara.co.kr
이기사와 사진은 업체에서 제공받은 보도자료와 사진으로, 보드나라의 논조와는 다르다는 점을 알려드립니다.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AMD 라이젠 CPU 본체와 새로운 패키지, 쿨러정보 유출
엔비디아 볼타 아키텍처 GPU, GDC서 GTX 1080 Ti와 함께 발표?
삼성전자, 갤럭시S8과 함께 게임패드 포함된 신형 기어VR 출시?
AMD 라이젠 7 1700X CPUMark 성능 유출, 코어 i7 6800K 이상 결과
폭풍의 핵 AMD 라이젠(Ryzen) 속살 공개,젠(Zen) 아키텍처 해부
얽히고설킨 PC 케이블, 산뜻하게 정리하는 방법은?
메모리와 SSD 사이 새로운 선택지, 인텔 옵테인 기술(Intel Optane Technology)
라이젠-젠-서밋 릿지,한 지붕 세 가족 정체는?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7년 02월
주간 히트 랭킹


관련 제품이 없거나, 스펙보드나라 취급 카테고리가 아닙니다.

스펙보드나라 DB는 주요 PC컴포넌트에 한하여 제공됩니다.
AMD 라이젠 출시기념 이벤트 1. Build You 8
2017년 새해맞이 덕담 남기기 이벤트 당첨 12
[결과발표] '토탈 백업 솔루션 이지원 백업 5
[결과발표] '화웨이 메이트북 발표회' 댓글 3
[당첨자 발표] '오늘의 네모' 채우고 경품 5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