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괜한 찝찝함..


Tuna☆09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389
작성일 : 2010/07/28 20:08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27506
트위터    페이스북


뭐 다른 일은 아니고 HDD교체 하러 갔다왔습니다.

아치바에서 HDD를 교환하면서 HDD 어디가 문제냐고 묻더군요.

그래서 간단히 배드섹터가 났다고 말했습니다.

똥씹은 표정을 살짝 보이고 다시 표정을 바꾸더니 

 "배드섹터는 날수 있는거고 정상입니다."

라고 하더군요.


뭐랄까...
그말을 들으니 멍해졌습니다.

뭐 배드섹터가 나는거야 알고 있지요. 분명 쓰다고면 언젠가는 배드섹터가 난다는것은 당연하지요.
근데.. 그걸 정상이라고 표현하는게 전 뭔가 어이 없었습니다.


그표정을 읽었는지 다시 한번

"배드섹터는 사용자의 환경에 따라 날수있고 정상입니다.포맷은 해보셧습니까? 해도 일어나나요?"

라고 하더군요.

알지요. 
애초에 HDD에는 무리가 가는 그리드 컴퓨팅관련된 작업은 잘 하지 않았고, p2p는 가급적 지양하고 있었습니다.
일년 반여동안 OS 열대여섯번  다시깔고 거기서 썻다는 이유로...고장난다는게 납득이 좀 안가더군요.

무상기간을 악용하자는 것도 아니고 그저 무상기간에 고장나 합당한 사유로 a/s를 요청했을뿐인데 말입니다.

참고로 이 HDD는 1년 반하고 조금더 전에 아는분이 군입대를 앞두고 HDD가 고장나 교환하고 난 새제품을 밀봉상태로 제가 산것입니다.(제가 수리해주러 갔다가 a/s를 제가 하면서 어느정도 싸게 얻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정확히 쓴기간은 작년 4월경에 설치했으니 반도 채 안되는거죠.


그리고 솔직히 기분 나쁜 표정을 완전히 숨기지 못한채

"네. 로우포맷을 해도 안없어지더군요."

라고 말을 건넸습니다.

그제서야 그냥 줘버리고 말자라는 표정으로 다른제품을 가져오면서..

제품시리얼을 조회했습니다.


보더니 놀래면서
"두개(두번이었는지 두개였는지는 확실히 기척하지 못합니다)이나 교환하셧네요?"라는 겁니다.
저는 처음에 살때 그분께 두개를 샀음을 기억하고 "예"라고 했습니다,

곰곰히 생각하니 얼라? 라고 싶기도 했지만.. 전에 제게 파셧던분이 그이전에 한번더 a/s를 받은거라고 치부하긴했지만...

무슨 제가 진상고객인양 딱 사무적인 말과 후딱 가버리라는 그 느낌은 아직도 잊지 못하겠더군요.





뭐 이글을 쓰는 이유에 아치바 코리아가 a/s가 거지같다라고 욕하려고 쓰는 건 아닙니다. 
여태 잘 써오고 크게 불만 없이 써왔으니 제품을 폄하하고 회사를 폄하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다만 진상고객들에 시달리는건 알지만 말을 그런식으로 하는 분이 좀 괘씸하네요.


5


Tuna☆09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21.127.69.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0-07-28 22:1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서비스하시는 분들은 항상 고객분들의 기분이 상하지 않게 조심스럽게 이야기하는 것이 기본인데.. 기본이 부족한 직원이었나봅니다...ㅡㅡ;;
  진통제 robfight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0-07-29 01:4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서비스 마인드보다는. -_-;;왠지..
  때쥐신산 /  2010-07-29 09:3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흥....진상이고 뭐고간에...
우리나라는 서비스업(?)이라는 직업의 본분을 잊으신분들이 너무 많습니다.
고객으로 응대하는게 아니고 마치 친한후배나 아랫직원대하듯이 툭툭 던지는 멘트들...
오죽하시면 얼마전 모a/s 센터에서 차량을 부쉈다는 기사가 떠오르는군요.

고객이 제품에 문제가 있으니 찾아온거지 문제가 없으면 뭐하러간대요?
그리고 문제가 없으면 자기가 그 직장을 다닐수있기는 한가??
고객들이 a/s를 받으러가야만 자기가 직장을 가질수있는건데... 참...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2581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332
43849 끄적끄적   G6 체험단 응모하세요~~ 3 공부하자 0 15:01:24 46
43847 끄적끄적   오랜만에 받은 선물 9 감자나무 2 17.02.17 275
43846 끄적끄적   요즘 스트래스 때문에 좀 과민반응한게 아닌가... 6 꾸냥 2 17.02.17 375
43845 끄적끄적   이 남자가 오버워치를 재밌게 즐기는 방법 2 이오니카 0 17.02.16 304
43844 끄적끄적   라이젠 출시일 확정, 젠 아키텍쳐 보급형은 언제쯤... 5 공부하자 0 17.02.16 369
43843 끄적끄적   오랜만에 팝콘의 조짐이 보여지고 있습니다. 5 제로샤넬 0 17.02.16 342
43842 끄적끄적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역병창궐 0 17.02.15 240
43841 끄적끄적   간만에 컴터 조립했는데요... ECS 메인보드 사고 절망 ㅋㅋㅋ 3 쿠로링 0 17.02.13 401
43840 끄적끄적   라이젠 라인업 가격 책정표를 보니... 5 공부하자 0 17.02.13 779
43839 끄적끄적   감자나무네 재건축이야기 13 감자나무 1 17.02.10 714
43838 끄적끄적   오늘 A4-7400 리치랜드를 사용해봤는데... 6 공부하자 0 17.02.09 293
43837 끄적끄적   라이젠은 과연 얼마나 뜸을 더 들일 것인가... 4 공부하자 0 17.02.09 271
43836 끄적끄적   480 이 1060 에 출시 시점에는 뒤졌는데... 7 공부하자 1 17.02.07 721
43835 끄적끄적   새해 덕담 나누기 이벤트 - 장패드 수령 인증샷입니다~^^ 5 타락천사 NO.1 0 17.02.06 217
43834 끄적끄적   모니터 교체 했습니다. 5 제로샤넬 1 17.02.03 281
43833 끄적끄적   ㅠㅠ 허헝 장패드 언제쯤,.ㅠ 3 deeplyshocke 0 17.02.02 175
43832 끄적끄적   AMD 젠 프로세서 성공여부를 업체들도 간보고 있는 느낌입니다. 5 인생한방 6 17.02.02 870
43831 끄적끄적   방정리 중 스티커 봉지... 3 공부하자 0 17.01.27 445
43830 끄적끄적   서울 도착했습니다. 3 공부하자 2 17.01.22 254
43829 끄적끄적   인품이란 무엇인가? (문재인은 탁월한 인품의 소유자?) 13 가람과 바람 3 17.01.22 434
43828 끄적끄적   이상호 기자... 10 공부하자 1 17.01.21 328
43827 끄적끄적   e com 스테이션  2 우진만 3 17.01.21 515
43826 끄적끄적   수령받은 제닉스 키보드 A/S 받았습니당. 3 네오마인드 1 17.01.20 273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