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힘자랑도 정도껏......


DJ Desperado

조회 : 1431
작성일 : 2013/01/25 19:35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5624
트위터    페이스북
전 원래 축구만해서 상체 부실이었는데 작년 여름에 헬스를 해서 힘을 많이 길렀습니다.

그런데 학교 복학하고 운동할일이 없어서 살만찌고 그 키운상체에 덩치만 더 커져서 오래간만에 다시 운동을 시작했는데요.

예상보다 그렇게 근력이 떨어지지가 않은겁니다.

첫날에 웨이트를 나름 빡세게 했죠.

둘째날 역시 오래간만에 운동한거라 근육통이 오더군요.

근데 근육통 살짝 오는데도 웨이트 들만한겁니다.

그래서 또 웨이트를 하고 있었는데 이상하게 이번에 간 헬스장에는 비실비실한 사람들이 많더군요.

소위 그런 사람들보고 안좋은말로 기생오래비같이 생겼다라고 부르지 않습니까

그 사람들 양손으로 드는 무게를 한손에  하고있엇으니 우월감에 빠질만도 하죠.

근육통은 싹 잊어버리고 머리속엔 "역시 남자는 강해야지 ㅋ " 하면서 웨이트 빡세게 하고 집에 돌아왔더니

자고나니까 이거 뭐 팔을 못올리겠네요. ㅋㅋㅋㅋ

웨이트가 한번 운동하면서 근섬유를 찢어놓고 단백질 섭취하면서 근육을 늘려나가는거라고 해도

이건 뭐 제대로 찢어논거 같습니다. ㅋㅋㅋ

며칠간 유산소운동하면서 회복해야겠어요.



그리고 추가로 여자손님만 신경쓰는 트레이너분들 매우 짜증납니다.

심정은 이해가 가지만 그래도 돈받고 일하는 입장이면서 일은 제대로 해야할거아닙니까.....

3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75.192.104.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1-25 19:3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ㅋㅋㅋㅋㅋㅋㅋ
적당히 하세요.

트레이너에 빡치는건 역지사지의 심정으로 이해를.... ㅋ
  폰생폰사 pg131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1-25 19:4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여자 트레이너 있는 곳으로 가세요~
DJ Desperado / 2013-01-25 21:30/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저희동내엔 그런 천국이 엄서용 ㅠㅠ
  쿠로링 lswrom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1-28 11:1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원래 남자는 개 천시.... 좀 짱나긴 함....
  쿠로링 lswrom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1-28 11:1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근섬유 자주 찢어지면 그쪽 근육 쓰면 엄청 아프더군요 나이먹고도 후유증 있음 고딩때 팔씨름에 빠져서 친구들하고 매일 했음... 근데 그때 팔이 아퍼 죽을거 같아도 그놈의 승부욕에 하고 그랬는데.... 나이 먹고 그 팔에 힘 주면 지금도 아프네요...ㅠ.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2946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630
43963 끄적끄적   출근길 교통사고 현장 5 이오니카 0 17.06.23 110
43962 끄적끄적   트랜스포머: 최후의 기사 보고나서... 1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7.06.23 106
43961 끄적끄적   이번에 배가 나오면 채굴관련 리뷰도 해주세요 ㅎㅎㅎ 쿠로링 0 17.06.23 80
43960 끄적끄적   몇년간 함께했던 앰프를 팔았습니다. 6 DJ Desperado 1 17.06.22 267
43959 끄적끄적   많이 덥네요. 2 네오마인드 0 17.06.19 121
43958 끄적끄적   넷기어 오르비 사용기 탈고했습니다. 2 강남욱 0 17.06.14 170
43957 동영상   Bob James Quartet - Feel like making Love 쉐그 0 17.06.14 86
43956 끄적끄적   랜섬웨어 관련 최근 글이 없는것 같아서 아쉽네요. 2 newstar 0 17.06.13 174
43955 끄적끄적   자한발목당, 국민발목당, 바른발목당...... 3 감자나무 2 17.06.13 402
43954 끄적끄적   미이라 악녀...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9 431
43953 동영상   John Scofield - Wayfaring Stranger 쉐그 0 17.06.09 143
43952 끄적끄적   오래전 보드나라 기사를 보고 있는데 2003년 abit 발표회가 있네요 3 으우우 0 17.06.08 534
43951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보고 왔습니다. 4 Scavenger 0 17.06.06 493
43950 끄적끄적   폰 약정 36개월 채웠네요 4 연방대총통 0 17.06.06 469
43949 끄적끄적   꿈의 제인... 영화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4 178
43948 끄적끄적   원더우먼 대립군 네루다 봤습니다. 4 공부하자 0 17.06.01 285
43947 끄적끄적   아 오늘은 운동하기 싫다 ㅜㅡ 6 감자나무 0 17.06.01 250
43946 끄적끄적   문득 지나가다가 보인 한 빌딩입니다. 5 역병창궐 0 17.06.01 770
43945 동영상   아름다운 강산 - 신중현 1 쉐그 2 17.05.30 242
43944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감상 1 감자나무 0 17.05.29 254
43943 끄적끄적   플레이X4에서 건진 헤드셋이 불량입니다 BOT입니다 0 17.05.29 192
43942 끄적끄적   캐러비안의 해적... 봤습니다. 3 공부하자 0 17.05.28 313
43941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 봤습니다. 공부하자 1 17.05.28 226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