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비가 미친듯이 오네요.


DJ Desperado

조회 : 1934
작성일 : 2013/07/13 23:1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6569
트위터    페이스북
오늘 무슨 비오는데 폭포수 떨어지는 줄 알았습니다.

아주 사운드 빵빵하더군요. 위치에너지가 소리로 변환되는 과정을 제대로 경험한거같습니다. ㅋㅋㅋㅋㅋ

근데 자고 일어나니 5시쯤되니 무슨 물웅덩이 하나 없이 촉촉하더군요.

노원구 사는데 노원구의 배수능력은 거의 미친거같습니다. ㅋㅋㅋㅋ

근데 뭔가 씁슬하네요.

10년도 안된 얘기지만......

제가 중학생때만 해도 봄비를 맞으면서 걷는 낭만이 있었고

장마는 뭔가 한 여름 무더위를 식히는 듯한 그런 느낌이었고 태풍도 매미빼곤 그냥 매년 지나가는 손님같았는데

무슨 볼라벤때는 사람들이 창문에 신문지 그리고 테이프 신공에 재난 영화 찍는듯한 포스였죠

게다가 이놈은 시끄럽고 사람을 실내에만 짱박히게 만드는 듯한 엄청난 효과가 있었죠.

2013년 솔직히 지난 몇년간 지구가 미쳐가는거 같습니다.

봄비라는건 없어진지 오래된거 같군요. 요즘은 봄비가 옛날 장마비죠.

장마비는 열대성 스콜같고 아주 미친듯한 기후를 보여주네요.

얼마전까지만 해도 잔잔하게 비오면 endless rain, 비와 당신 머 이런거 들으면서 여자 생각도하고 뭔가 분위기를 만들수있었는데

망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요즘 맨날 신경질적으로 somewhere over the rainbow 메탈 기타 연주 들으면서 비가 그치고 무지게가 뜨길 기대하는거 같네요.



2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75.192.104.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14 20:1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재작년 여름에 태풍 때문에 강풍이 불어서 베란다 창문이 떨어져 나간 일이 기억나는군요.
그나마 밖이 아니라 집안 쪽으로 창문이 떨어져서 다친 사람이 없었던 것은 다행이었습니다.
그런데 하필 제 방 바로 앞 창문이어서 이제는 비바람이 강한 날이면 항상 걱정이 됩니다.
DJ Desperado / 2013-07-14 20:46/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유리말고 플라스틱으로 된 창틀도 있을텐데요 어린이 위험방지용으로말이죠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15 11:34/ 자국/ 신고/
확실히 그런 창문을 사용했다면 괜찮았을 듯 하군요. 부모님도 처음 경험해보신 일이어서 재작년에는 그냥 기존 창문으로 교체했으니 일단은 다른 방법으로 대비하고 있어야겠습니다.
DJ Desperado / 2013-07-15 19:01/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아 그러고보니 플라스틱은 안전하지만 먼지나 기스에 약합니다
가장 효율적인 방법은 유리창용 필름을 붙이는거라네요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15 18:5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전 비...하면 2000년도 초반에 강남역에서 동호회 모임을 갖다가 비로 지하였던 술집이 침수됐던 기억이 제일 먼저 떠오릅니다.
DJ Desperado / 2013-07-15 19:00/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강남역이 침수잘되죠 ㅋㅋㅋㅋㅋㅋ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7 09.12.11 32502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264
43826 끄적끄적   수령받은 제닉스 키보드 A/S 받았습니당. 네오마인드 0 14:00:12 47
43825 끄적끄적   혹시 벡스코 드론쇼 오시는 분 있나요? 2 공부하자 0 11:18:45 70
43824 끄적끄적   감자나무입니다. 허벅지에 이어 23 감자나무 0 17.01.18 222
43823 포토   악튜러스를 기억하십니까... 5 공부하자 0 17.01.18 179
43822 끄적끄적   [수령] 로또 이벤트 상품 마우스 6 지풍승 0 17.01.15 126
43821 포토   [수령] 2016년 4분기 로또이벤트 상품. 2 하누리 0 17.01.15 128
43820 끄적끄적   한국도 일본처럼 장가침체로 갑니다 그린데이 0 17.01.14 170
43819 끄적끄적   [수령] 로또 이벤트 당첨 수령 그리고 문제점? 7 네오마인드 1 17.01.13 1245
43818 끄적끄적   인텔에 대한 얘기가 인터넷에 돌고 있네요 10 BOT입니다 0 17.01.11 545
43817 끄적끄적   새해 목표! Meho 0 17.01.07 127
43816 끄적끄적   2017 년 목표 14 네오마인드 0 17.01.06 192
43814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팝맨 0 17.01.05 109
43813 끄적끄적   [덕담] 올해는 작년 보다 웃을 수 있는 날이 더욱 많아 졌으면 좋겠습니다! 인성개차반 0 17.01.05 95
43812 끄적끄적   [덕담]2017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동고동락 0 17.01.05 91
43811 끄적끄적   언제쯤 I7-7700이 리테일에 팔릴까요 1 역병창궐 0 17.01.05 132
43810 끄적끄적   [덕담] 2017 정유년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Hello꾸꾸 0 17.01.05 86
43809 끄적끄적   [덕담]2016년이 가고 2017년 정유년이 왔습니다. 보드카나라 0 17.01.05 96
43808 끄적끄적   [덕담] 올 한해 모두 건강한 한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인생한방 0 17.01.05 71
43807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HAPPY NEW YEAR~!! 타락천사 NO.1 0 17.01.05 74
43806 끄적끄적   [덕담] 새로운 무언갈 알고나니, 삶자체의 활력소가 높아진 해였어요 deeplyshocke 0 17.01.05 100
43805 끄적끄적   [덕담] 새로운 대한민국이 만들어질 수 있는 2017년 공부하자 0 17.01.05 89
43804 끄적끄적   [덕담]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디오르 0 17.01.04 77
43803 끄적끄적   [덕담] 새해에는 복을 더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헤르메스삼삼 0 17.01.04 75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