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FF13은 과연 망작인가?


DJ Desperado

조회 : 1649
작성일 : 2014/02/04 16:36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7596
트위터    페이스북


파판13 xbox 버전으로 30시간정도 플레이중입니다.
나름 스케일도 크고 시스템도 독특한데 혹평이 많아서 참 아쉬운 타이틀입니다.

일단 전투시스템이 확 달라졌는데 기존의 ATB나 CTB는 턴제의 한계로 전투가 느려질수 밖에없지만

파판13에 도입된 ATB는 파판 시리즈중에 최초로 빠릿빠릿한 전투장면을 보여줍니다.

(뭐 그렇다고 이전 작품에 비해 전투가 일찍 끝나는건 아닙니다. 그냥 전투 씬이 빠릿빠릿하단거.....)

그리고 스토리도 좀 많이 유치하다고 평이 나있는데

이건 연출상의 문제라고 봅니다.

어떻게 보면 굉장히 광대한 세계관을 갖췄는데 그걸 이벤트나 게임 진행을 하면서 이해를 못하는 구조로 스토리랑 연출이 짜여있습니다.
(근데 스노우 그녀석은 진짜 못봐주겠습니다. ㅋㅋㅋ)


르시에, 파시에, 코쿤, 사이콤 등등 기존 파판에 없던 파격적인 세계관임에도 불구하고 그것에 대해 이해를 못하고 넘어갑니다.
(저는 xbox 북미판을 즐기고 있기에 용어는 다를수도 있습니다.)

파판 시리즈가 모든 시리즈에 스토리적 연관성은 없으나 몬스터나 소환수 마법등은 연관성이 있는데 파판13이 거기서 많이 탈피를 해보려고 하다가 시행착오를 겪었다고 봅니다.

머 암튼 2009년 출시작이 콘솔에서 이정도 그래픽 뽑아주는것만으로도 눈이 호강하고 과거 파판의 고정관념을 잊고 플레이한다면 충분히 평타이상은 치는 RPG라고 생각됩니다.

4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75.192.104.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2-04 18:2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세이브 파일 로딩할 때 지난 번 플레이 한 스토리를 요약해서 보여주는 점이 참 좋더군요.
불만스러운 부분은 있지만 어쨌든 게이머의 편의성 면에서는 기존 시리즈보다 확실히
차별화 된 게임입니다.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2-04 20:1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제가 왠만해선 게임을 할 때 끈기를 가지고 엔딩을 보는데..
파판13이랑 메탈기어솔리드4는 도저히 못하겠더군요.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2-05 9:48/ 자국/ 신고/
동감입니다. 그래도 MGS4는 전작 MGS3에 워낙 감동해서 중간에 그만 두지 않고 엔딩을 금방 봤군요.
  떡하나주면잡아먹음 /  2014-02-05 09:4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파판은 옛날 버젼이 갑이죠...지금 버젼들은 그래픽은 좋아졌는데 전제척으로 망작테크를 타는듯한;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4197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40670
44190 끄적끄적   보드나라 부고 13 감자나무 0 18.04.18 211
44189 끄적끄적   닥터스트레인지 안보면 어벤져스 보는데 무리있나요? 3 나므딥니다 0 18.04.14 243
44188 끄적끄적   잘만 홈피 들어가니까 자꾸 감자 감자 거리네요 5 리크 0 18.04.09 340
44187 끄적끄적   지난 주 로또 맞춰보니... 6 공부하자 1 18.04.09 381
44186 끄적끄적   아령 운동 질문입니다 12 네오마인드 0 18.04.05 422
44185 끄적끄적   DJ Desperado 님에 이어 감자나무의 운동이야기 12 감자나무 1 18.04.05 614
44184 끄적끄적   배를 버릴까 말까, 다크소울워커 간보기 4 이오니카 0 18.03.29 1157
44183 끄적끄적   운동 이야기 11 DJ Desperado 0 18.03.29 935
44182 끄적끄적   마지막 무한도전에서 보는 아주 친숙한 것 1 감자나무 0 18.03.27 879
44181 끄적끄적   개헌이 시작되려나 보군요 7 DJ Desperado 0 18.03.23 1229
44180 끄적끄적   잘만의 현실 2 다스마니아승냥이 0 18.03.22 391
44179 끄적끄적   SBS 뉴스에서 삼성 비리 보도 엄청나게 하는군요. (풀영상 링크) 3 공부하자 0 18.03.22 309
44178 끄적끄적   늦은 로또 이벤트 당첨품 수령 인증 2 보드카나라 0 18.03.20 292
44177 끄적끄적   채굴 사이트에서의 리눅스 세팅 판매 관련 논란 4 쿠로링 2 18.03.20 1346
44176 끄적끄적   영화 툼레이더 보았습니다. 2 Scavenger 0 18.03.19 724
44175 끄적끄적   갤럭시S9 출시후 언급된 논란... 1 공부하자 0 18.03.17 350
44174 끄적끄적   라이젠 1700 이 200불 아래에 나왔네요. 4 공부하자 0 18.03.10 615
44173 끄적끄적   주먹이 운다. Scavenger 1 18.03.09 579
44172 끄적끄적   Good Bye, Infinite Challenge 10 감자나무 2 18.03.07 1433
44171 끄적끄적   여러가지 의미로 오랫만에 사는 이야기 9 이오니카 0 18.03.07 1007
44170 끄적끄적   이중적 잣대의 작태 1 감자나무 0 18.03.06 379
44169 동영상   (수정) 주진우 & 김의성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2회 : 삼성-언론 유착 문자 공.. 4 공부하자 0 18.03.05 911
44168 끄적끄적   더 포스트, 레드 스패로 봤습니다. 공부하자 0 18.03.03 38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