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혹시 어떤거든 종교 믿으시는분들 계세요?

kimsy

조회 : 1385
작성일 : 2014/05/24 17:32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8199
트위터    페이스북
길가다 보면 특정 종교 가진 분들이 교회다니냐고 물어보거든요
그런건 그냥 네 다녀요(실은 안다님) 하고 가버리면 끝이기 떄문에 그분들이랑 자세한 얘길 나눈 적도 없고
뭐 반감도 호감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좌석버스 타고가는데 옆자리에 앉은 할머니 한분꼐 제가 걸려(?) 들었는데요
제가 눈도 안마주치고 건성건성 대답하는데도 할말은 다 하시더군요..

한시간 가량이나 말씀을 하셨는데 충격 받았습니다.

"세월호 알죠? 구원파 잖아요. 하나님이 신도들을 구하기 위해 고등학생들을 희생시키셨어요.그게 하나님의 힘이에요.
그러니 하나님 믿어야겠죠?"

저는 구원파가 세월호 선주와 연루된 사이비 종교라는것정도만 알지 그게 뭐 기독교 계열인줄은 몰랐는데
그 계열이었나 봅니다.

그런데 까페에 앉아있다가 저 비슷한 말을 하는 사람들을 또 봤습니다.

신도들을 구하기 위해 고등학생들을 희생시켰다...이런 식의 논리가 정말 기독교나 기타 다른 종교의 교리에 있는 얘기인가요?
아니면 구원파에만 있는 X같은 교리인가요?

제가 따로 다니는 커뮤니티가 없어서 그나마 여기 오시는 분들중 종교인이 계신가 해서 글을 써봅니다.

1


kimsy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21.139.17.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제로샤넬 lina226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5-24 18:0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참고로 저도 교회 다니는데요 참고로 교단은 장로교 쪽 입니다.. 구원파만 그렇습니다. 본래 구원파 기독교 내에서도 한기총 내에서도 이단 지정까지 받은 종파라서요...
  DJ Desperado /  2014-05-24 18:1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이단이라서 그렇습니다
  연방대총통 koo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5-24 20:4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사이비 이라서 그렇습니다 사람 목숨을 파리 목숨 여기는 자들 입니다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5-25 19:3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기독교는 1부2단이 참 많지요.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5-26 17:1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파,단 상관없이 종교를 얘기할때 신도들은 고려하지 않는것이 좋고 최소한 교리를 가지고 얘기하는것이 옳다고 생각합니다. 종교에 몸담지않은이상 좋다나쁘다 괜찮다아니다 판단하지마시고 그냥 한귀로 듣고 한귀로 흘리시는것이 선입견갖지않으시고 여러모로 좋다고 생각합니다.
  토끼패는당근 /  2014-05-26 17:5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종교를 떠나서 자기 신도를 지키기 위해서 학생들을 희생 시켰따..
진짜 그렇게 말한 사람은 머리가 장식인지, 그 희생자들중에 자기 가족이나 지인들이 있었으면 그말이 나올지 물어 보고 싶네요. 그 말한 사람들 과연 지금도 진도서 실종자를 애타게 찾고 있는 가족들 앞에서 말할수 있는가 또한번 물어보고 싶네요. 아무리 자기 종교 옹호 한다고 해도 저 말은 진짜 아닌듯 하네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4583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5 03.09.20 41002
44234 끄적끄적   이 오류는 왜이리 자주 뜰까요? 주동성 0 18.06.25 49
44233 끄적끄적   선택약정 할인 만료 4 연방대총통 0 18.06.23 217
44232 포토   기말과제 완성 4 DJ Desperado 0 18.06.21 332
44231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8 감자나무 0 18.06.21 348
44230 끄적끄적   마우스를 샀습니다. 8 Scavenger 0 18.06.20 326
44229 끄적끄적   흰색 방열판 램 도착했습니다. 4 공부하자 0 18.06.19 323
44228 끄적끄적   마지막 드래곤볼을 모은 호구 8 폭풍전야 0 18.06.18 794
44227 끄적끄적   폰이 죽었습니다. 8 DJ Desperado 0 18.06.13 609
44226 끄적끄적   북미회담... 역사적인 순간이군요. 2 공부하자 1 18.06.12 692
44225 끄적끄적   금일로 보드나라가 17주년을 맞았습니다. 23 Scavenger 1 18.06.11 819
44224 끄적끄적   개판으로 만든 회로 3 DJ Desperado 0 18.06.09 464
44223 끄적끄적   요즘 영화관 새로운 서비스. 2 공부하자 0 18.06.09 334
44222 끄적끄적   김정은이 북미회담에 최대한 많이 얻어갔으면 좋겠네요. 2 newstar 0 18.06.08 271
44221 끄적끄적   램 일주일만에 도착했는데 바로 장터로 갔어요. 5 공부하자 0 18.06.08 334
44220 동영상   Uriah Heep - Sunrise 쉐그 0 18.06.07 389
44219 동영상   ELO - Rain Is Falling 쉐그 0 18.06.04 614
44218 끄적끄적   드디어 배송사고 발생? 4 감자나무 0 18.06.04 477
44217 끄적끄적   램도 주문했습니다. ㅎ 6 공부하자 0 18.06.01 497
44216 끄적끄적   남자 기숙사 지하에서 운동하기 10 DJ Desperado 0 18.05.30 455
44215 끄적끄적   경기도지사 후보 토론 보았습니다. Scavenger 0 18.05.29 354
44214 끄적끄적   한솔로 감상평 3 감자나무 0 18.05.27 381
44213 끄적끄적   집에서 한 솔로 보고 있습니다. 6 Scavenger 0 18.05.25 381
44212 끄적끄적   업그레이드 성공이군요. 9 Scavenger 0 18.05.25 487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