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총기 난사 사건


DJ Desperado

조회 : 1238
작성일 : 2014/06/22 00:33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8353
트위터    페이스북
22사단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일어나서 5명 사망 5명 부상에

실탄 70발과 수류탄까지 들고 도주를 했다더군요.

일단 순국 장병들에게 애도를 표하며 탈영병을 헌병과 민간인 희생없이 빨리 잡았으면 좋겠습니다.

아직 2014년 반밖에 안되었는데 사고가 많이나서 젊은이들이 얼마나 많이 희생되는지.......

생각할수록 안타깝고 슬픕니다.

지금 22사단에 아들을 둔 부모님들은 행여 내자식이 다쳤을까 얼마나 마음고생하고 있겠습니까?

하아...... 2014년 정말 한국인에게 있어서 가장 슬픈 한해가 될지도 모르겠네요.

3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220.116.226.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송이송이 suejin993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6-22 06:3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정말 괴롭고 힘든 소식이네요. 명복을 빕니다... ㅠ. ㅠ
  LA다졌어 /  2014-06-22 17:0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돌아이 하나때문에 또 일이 터졌네요.아~진짜
지금 대치중이라는데 ....어찌될지
  겨울이좋아 /  2014-06-23 13:2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동기들을 죽이고 탈영한 병사가 잘못 했지만, 그런 병사가 있게금 만든 지금의 국방부의 태도나 병영 전반적인 부조리도 한 몫을 했다고 생각되네요.

더이상 큰 일이 일어나지 않고 끝나으면 좋겠네요.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6-23 19:1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전역 고작 3개월 남기고 뭔가 참다 참다 참다가 결국 터진 듯.
  토끼패는당근 /  2014-06-23 19:3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예전 제가 복무 할때는 무장 탈영은 일단 보이는 즉시 사살하라고 실탄 지급 하더군요..

지금은 예전보다 많이 달라져서, 자수를 권하는군요.

탈영 병사도 잘못이지만, 그런 사태가 벌어지도록 방치한 군부대에 잘못이 크다고 봅니다.

최근 전역 한사람들한테 물어보니, 계급별로 내무반이 따로 있어서 그리 지낸다고 한다던데..

예전이 좋았는데요... 쿠타나 집합이 좋지는 않았지만 저리 큰 사고는 않일어났거든요(저만의 생각인지는 모르겠지만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332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878
44017 끄적끄적   새신발신고 심심해서 3 감자나무 0 01:51:22 57
44016 끄적끄적   직구신발 2종 무사히도착 2 감자나무 0 17.09.19 88
44015 끄적끄적   25% 요금할인 가입했습니다 6 폭풍전야 0 17.09.19 90
44014 끄적끄적   i-parcel 어마어마하게 빠르네요 1 감자나무 0 17.09.18 102
44013 끄적끄적   잘만테크 매각협상중이라네요. 5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7.09.18 167
44012 끄적끄적   1070ti가 나온다는 소문이. 게리킬달추종자 0 17.09.14 152
44011 끄적끄적   모바일에서 글쓰기 힘드네여 6 BOT입니다 0 17.09.12 167
44010 끄적끄적   오랜만에 해외직구 4 감자나무 0 17.09.12 182
44009 끄적끄적   여러분의 응원과 위로에 감사 드립니다. 3 이오니카 0 17.09.09 202
44008 끄적끄적   카투사 최초 예비군 동원훈련 참가 1 DJ Desperado 1 17.09.08 294
44007 끄적끄적   보드나라 부고 25 감자나무 0 17.09.02 387
44006 끄적끄적   그냥 끄적끄적 스쿼트 120kg 3 감자나무 1 17.08.30 337
44005 포토   10년지기 친구의 여행 6 DJ Desperado 0 17.08.27 478
44004 끄적끄적   26도라도 습도가 99%니 에어컨을 안켤 수가 없네요. 4 newstar 0 17.08.24 244
44003 동영상   YANNI - Nostalgia 2 쉐그 0 17.08.21 205
44002 끄적끄적   노트북 해상도 때문에 고민입니다. 11 주동성 0 17.08.21 643
44000 끄적끄적   3개월만에 VGA 카드 써멀 다시 발라줬습니다. 4 제로샤넬 0 17.08.12 783
43999 끄적끄적   주입식 공학 교육의 폐해 5 DJ Desperado 0 17.08.11 719
43998 끄적끄적   V30 , V30+ 동시 출시 3 연방대총통 0 17.08.10 347
43997 동영상   Beethoven - Symphony No. 7 1 쉐그 1 17.08.06 647
43996 끄적끄적   오늘 볼까 말까하다가 택시운전사 보러왔어요. 5 공부하자 1 17.08.02 319
43995 끄적끄적   택시 운전사는 군함도보다 평이 안좋던데... 6 공부하자 0 17.08.01 465
43994 동영상   Glinka / Balakirev - The Lark(종달새) 쉐그 0 17.07.30 24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