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옆집 할매때문에 도둑놈으로 몰리게 생겼네요 ㅡ.ㅡ;

토끼패는당근

조회 : 1717
작성일 : 2014/08/11 11:4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8949
트위터    페이스북

옆집 할매 때문에 죽겠네요...

침해끼가 있는지, 아님 침해 있는척 하는지 모르겠으나..

자기집 삼중 잠금 장치(디지털 도어락, 보조 열쇠 장금장치 2개)를 하고도, 된장이 없어졌네, 고추장이 없어졌네 하면서, 지인들하고 이야기 하네요...

워낙 방음이 잘된 주공 아파트 때문에 다 들립니다..

말하는거 대충 들어보니 전에 제가 하도 성질나서 혼잣말로 한걸 들었나 보네요..

자기를 먼 침해끼 있다고 했냐는둥 절 도둑놈 취급한다는둥 이야기를 하더군요..

어느정도 말을 들어보는데 뭐가 없어졌네 3중 잠금 해도 없어지네 하네요..

어제 저녁 지인들 하고 하는 이야기를 들어본 결과 절 의심하다 못해 도둑놈 취급 하더군요..

요새 옆집 할매 보면 그냥 투명인간 취급 해버립니다..

 

막말로, 집 털려면 돈이나 값어치 나가는 물건을 훔치지, 된장 고추장 이런걸 훔치냐구여..

인제 왠만하면 녹음해서, 증거 확보해서 경찰 불러야긋네여..

 

갠적으로나 어머니 말씀대로 그냥 조용조용 살고 싶지만 주위에서 안도와 주네요..

세상이 왜 이리 각막해져만 가는지....

그할매가 절 보는 눈빛을 보면은 완전 도둑놈으로 보고, 훔쳐간 범인 같이 보네요.. ㅡ.ㅡ;


1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22.36.146.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IQ70 lee6434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8-11 12:1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외로워서, 살아 온 인생이 억울해서 그런 것 같습니다.

아예 무시하거나 대인배처럼 껄껄 웃으며 넘어가는 수 밖에 없겠네요.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8-11 12:3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침해끼가 뭔가요? 치매 아닌가요?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8-11 19:1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하아아 ㅜㅡ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8-11 20:0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침해 아니고 치매가 맞아요. 하...
그런데 억울하고 답답하시겠습니다.
  토끼패는당근 /  2014-08-11 22:2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어케 해야 할지 증거 잡아서 한바탕 해야 할지 그냥 그려려니 넘어가야 할지..

답답하기만 하네요...
  쿠로링 lswrom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08-12 11:0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그 할아버지 말고 주변 가족과 한번 대화 해보세요...

아픈 분하고 싸워봐야 뭐 좋은게 있겠어요...

억울한 마음은 알지만... 정상인 분이 아니니까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2936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623
43960 끄적끄적   몇년간 함께했던 앰프를 팔았습니다. 6 DJ Desperado 1 17:04:23 78
43959 끄적끄적   많이 덥네요. 2 네오마인드 0 17.06.19 98
43958 끄적끄적   넷기어 오르비 사용기 탈고했습니다. 2 강남욱 0 17.06.14 156
43957 동영상   Bob James Quartet - Feel like making Love 쉐그 0 17.06.14 76
43956 끄적끄적   랜섬웨어 관련 최근 글이 없는것 같아서 아쉽네요. 2 newstar 0 17.06.13 160
43955 끄적끄적   자한발목당, 국민발목당, 바른발목당...... 3 감자나무 2 17.06.13 391
43954 끄적끄적   미이라 악녀...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9 384
43953 동영상   John Scofield - Wayfaring Stranger 쉐그 0 17.06.09 134
43952 끄적끄적   오래전 보드나라 기사를 보고 있는데 2003년 abit 발표회가 있네요 3 으우우 0 17.06.08 490
43951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보고 왔습니다. 4 Scavenger 0 17.06.06 440
43950 끄적끄적   폰 약정 36개월 채웠네요 4 연방대총통 0 17.06.06 415
43949 끄적끄적   꿈의 제인... 영화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4 168
43948 끄적끄적   원더우먼 대립군 네루다 봤습니다. 4 공부하자 0 17.06.01 265
43947 끄적끄적   아 오늘은 운동하기 싫다 ㅜㅡ 6 감자나무 0 17.06.01 239
43946 끄적끄적   문득 지나가다가 보인 한 빌딩입니다. 5 역병창궐 0 17.06.01 673
43945 동영상   아름다운 강산 - 신중현 1 쉐그 2 17.05.30 235
43944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감상 1 감자나무 0 17.05.29 246
43943 끄적끄적   플레이X4에서 건진 헤드셋이 불량입니다 BOT입니다 0 17.05.29 181
43942 끄적끄적   캐러비안의 해적... 봤습니다. 3 공부하자 0 17.05.28 298
43941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 봤습니다. 공부하자 1 17.05.28 218
43940 끄적끄적   에어컨 설치 5 DJ Desperado 0 17.05.25 1038
43939 끄적끄적   킹 아서: 제왕의 검 보고왔습니다. 6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7.05.24 464
43938 끄적끄적   중앙일보 클라스 5 감자나무 0 17.05.19 290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