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한계를 시험하는 시승


야르딘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4261
작성일 : 2014/11/18 02:33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3835
트위터    페이스북
  태그(Tag)   닛산자동차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안녕하세요. 곽 준혁 기자입니다. =_= 

게시판에 이렇게 글을 올린 건 간만이네요.

 

실은 지난 주 목요일(13일), 이렇게 닛산 캐시카이 런칭 행사가 있었어요.

아침잠도 마다하고 새벽부터 하루종일 진행했던 행사라 꽤나 피곤했지요. ~_~

 

 

그래도 이런 신차에 달린 임시 번호판을 만날 때면...

뭔가 검증해 보고 싶은 맘이 마구 샘솟네요.

 

새 차 냄새에 취하는(?) 건 둘째 치고...

이 차의 한계를 시험해 보고 싶은 욕망이랄까...

영국 탑기어 MC 제레미 아저씨는 이렇게 말한 적이 있지요.

 

"세상에서 가장 빠른 차는 남의 차" 라고.... ^^;;;;

 

 

그래서 이 차를 몰고 달려보기로 했어요.

원래 연비 콘테스트니해서 연비왕을 가리겠다고 했는데

그렇게 관심은 없었어요.

 

오로지 섀시 컨트롤 기능 중 하나인

ATC(Active Trace Control)가 특징이다해서....

정말로 코너링이 좋은지 시험해 봤어요.

 

코너 진입 시 일부러 오버 스피드로

진득한 언더스티어(타이어의 비명...이라 읽는다)를 내서

최후의 수단인 VDC가

과연 언제 개입하는지를 느껴봤어요.





이 부분에서 말씀 드릴 수 있는 건....

전자 장비를 너무 믿지는 말고

 드라이빙에 재미 볼 만큼은 된다고

요약해 드리고 싶네요.

 

 

물론 이렇게 차량 통행이 많은 곳은 자제해야 겠지요?

선두 차량의 무전을 따라 일정 구간을 안전하게 주행하고 나면....

 

 

 

달립니다.

가속만 하는 심심한

고속화 도로는 말구요.

 

 

자고로 달린다면 와인딩 로드가 갑이죠?

 

 

(아참... 룸미러로 비친 얼굴은 저 아닙니다. -_-)

 

회차점에서 운전자와 동승자를 교대했을 뿐...

경기도 파주시 ~ 연천군까지 편도 60 km를 왕복해 120 km를 다녔어요.

 

 

 

 

드라이빙 모드는 에코,

에어컨은 10 km 주행 후에

운전석 25도, 조수석 23도 4단 셋팅,

평균 속도는 시속 55km/h 기준이에요.

 

무작정 가혹한 조건으로 달린 건 아니라서

연비는 15.9 km/l 가 나왔죠.

돌아오면서 동승하셨던 여성 분이 찍은 연비는 13.8 km/l

막 달린 연비(...)로는 괜찮은 수치인 듯해요.

 

 

대신에....

거친 운전으로

타이어 공기압이 심하게 앞으로 몰렸었다는 것만 빼고... ^^;;;

 

 

 

  



조만간 시승기로 한 번 정리해 드려야 할 것 같아요.

 


4


야르딘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75.214.44.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11-18 10:2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TPMS 무척 부럽네요
이제 나오는 차들은 모두 적용이라죠?
야르딘 kjh1619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4-11-18 13:49/ 자국/ 신고/
대다수에 TPMS가 적용돼 있지요. ^^;
닛산 캐시카이만 해도 이미 모든 트림에 TPMS가 기본으로 구성돼 있으니까요.
  bluet /  2014-11-21 12: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차량용 항법장치를 저렇게 달아 놓아서 사고시 흉기로 돌변하여 운전자나 동승자에게 큰 피해를 줄까 심히 염려 스럽네요.

한적한 도로에서라도 VDC 작동을 위해서 일부러 무리한 과속으로 핸들링 테스트를 하는 무모한 짓은 본인 뿐만 아니라 후속 사고를 염려해서라도 시험 주행장에서만 테스트 하기를 권합니다. 일반 도로가 VDC 성능 검사소는 아니지 않습니까?

대체 이 나라는 모두가 세월호 선장같은 안전 불감증 사람들 뿐인가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7 09.12.11 32508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270
43830 끄적끄적   서울 도착했습니다. 3 공부하자 0 17.01.22 87
43829 끄적끄적   인품이란 무엇인가? (문재인은 탁월한 인품의 소유자?) 8 가람과 바람 0 17.01.22 147
43828 끄적끄적   이상호 기자... 9 공부하자 0 17.01.21 150
43827 끄적끄적   e com 스테이션  2 우진만 0 17.01.21 80
43826 끄적끄적   수령받은 제닉스 키보드 A/S 받았습니당. 3 네오마인드 0 17.01.20 126
43825 끄적끄적   혹시 벡스코 드론쇼 오시는 분 있나요? 3 공부하자 0 17.01.20 132
43824 끄적끄적   감자나무입니다. 허벅지에 이어 26 감자나무 0 17.01.18 293
43823 포토   악튜러스를 기억하십니까... 5 공부하자 0 17.01.18 273
43822 끄적끄적   [수령] 로또 이벤트 상품 마우스 6 지풍승 0 17.01.15 139
43821 포토   [수령] 2016년 4분기 로또이벤트 상품. 2 하누리 0 17.01.15 164
43820 끄적끄적   한국도 일본처럼 장가침체로 갑니다 그린데이 1 17.01.14 245
43819 끄적끄적   [수령] 로또 이벤트 당첨 수령 그리고 문제점? 8 네오마인드 1 17.01.13 1270
43818 끄적끄적   인텔에 대한 얘기가 인터넷에 돌고 있네요 10 BOT입니다 0 17.01.11 635
43817 끄적끄적   새해 목표! Meho 0 17.01.07 136
43816 끄적끄적   2017 년 목표 14 네오마인드 0 17.01.06 199
43814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팝맨 0 17.01.05 117
43813 끄적끄적   [덕담] 올해는 작년 보다 웃을 수 있는 날이 더욱 많아 졌으면 좋겠습니다! 인성개차반 0 17.01.05 101
43812 끄적끄적   [덕담]2017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동고동락 0 17.01.05 97
43811 끄적끄적   언제쯤 I7-7700이 리테일에 팔릴까요 1 역병창궐 0 17.01.05 139
43810 끄적끄적   [덕담] 2017 정유년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Hello꾸꾸 0 17.01.05 91
43809 끄적끄적   [덕담]2016년이 가고 2017년 정유년이 왔습니다. 보드카나라 0 17.01.05 101
43808 끄적끄적   [덕담] 올 한해 모두 건강한 한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인생한방 0 17.01.05 77
43807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HAPPY NEW YEAR~!! 타락천사 NO.1 0 17.01.05 7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