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386DX-33


쉐그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3573
작성일 : 2015/06/01 16:26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5614
트위터    페이스북
  태그(Tag)   인텔, CPU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첨부사진 2.클릭시 확대됩니다.

90년대 초에 빡세게 사용했던 제품입니다..

2


쉐그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82.214.62.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16: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오..
전 첫 컴퓨터가 486 DX2-50 이였어요 ㅎㅎ
후에 AMD꺼 DX2-66으로 바꿨던 기억이..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17:0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레어 아이템이군요. 추억이 새록새록합니다.
  폭풍전야 폭풍전야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18:0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386 PC 사려다가 못사고 좌절했는데 나중에 486 DX로 입문했으니 전화위복
  DJ Desperado /  2015-06-01 18:4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상태가 왤캐 좋아보이는건 기분탓일까요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20:4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인텔의 386이 비싸서... AMD의 386을 사용했었죠...
AMD 386DX40... 인텔보다는 클럭이 그나마 높아야 메리트가 있었다는...
  폰생폰사 pg131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21: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486-33 이 첫 IBM PC ..
그 이전에는 대우 MSX2
  nomasume kamiru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22:5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도 486DX-33이 첫 PC였었네요..ㅎㅎㅎ
본체에 터보 버튼 누르면 168Mhz로 올라가는... 그 때는 그게 무지하게 빠른 줄 알고 좋아했었던 추억이 있네요.

그래픽은 ET-4000이었고, 하드는 코너 사의 170MB. 5.25"에 케이블 연결부에 가이드도 없어서 지리저리 끼웠다 뺐다 하면서 40개의 핀들이 다 휘었는데도 잘 돌아갔었네요. 지금 SATA는 끼우다 실수하면 똑 부러지고 마는데, 그 때가 더 인정머리 있었던 것 같기도 하고...

JPG를 CSHOW2000으로 볼 때, 용량이 좀 큰 것(300KB 이상?)은 화면이 한 번에 채워지지 않고 위에서부터 슬슬 내려오던...

램은 지금 사용중인 CPU의 캐시메모리의 절반 크기인 4MB 뿐이었는데도, 더 만족도가 높았던 것 같네요.

추억이 어린 물건인데, 이사 다니면서 짐이라고 버렸던게 너무 아쉽습니다.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2 11:3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호... 전 애플2 호환기종으로 시작했지만 IBM 계열로는 처음 산게 486DX 33 이었죠. 지금도 기억나네요.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2 14:1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집안 구석 어딘가에 잠자고 있는데..
  epician epici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3 13:1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는 AMD 386 SX를 거쳐 오리지널 펜티엄 60으로 486 건너 띄고 갈아타서 486에 대한 추억은 별로 없습니다. AMD 386 SX 드럽게 느렸던 기억은 확실하게 남 ㅋㅋㅋ
  조상현 /  2015-06-03 15:4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386sx가 처음 샀던 컴퓨터라 기억에 크게 남아있습니다.
그당시 조립같은건 생각도 못했고 컴내부 볼 생각도 없었네요.
그냥 게임과 MSDOS, 유틸(pctool,노턴,mdir,v3)이 전부인때 였죠.
삼국지3를 가장 즐겼고 삼국지4가 나와 즐길려고 했는데 메모리용량한계때문에 가상메모리등등 별짓을 해도 안되어서
친구집 486dx컴으로 즐겼었네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2590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339
43852 끄적끄적   카비레이크 i5 7400 2 DJ Desperado 0 17.02.22 312
43851 동영상   Last Train Home - Pat Metheny Group 쉐그 0 17.02.22 217
43850 끄적끄적   혹시 모바일로 보드국 둘러볼 때에.. 3 주동성 0 17.02.20 318
43849 끄적끄적   G6 체험단 응모하세요~~ 4 공부하자 0 17.02.20 394
43847 끄적끄적   오랜만에 받은 선물 9 감자나무 2 17.02.17 871
43846 끄적끄적   요즘 스트래스 때문에 좀 과민반응한게 아닌가... 6 꾸냥 2 17.02.17 668
43845 끄적끄적   이 남자가 오버워치를 재밌게 즐기는 방법 3 이오니카 0 17.02.16 509
43844 끄적끄적   라이젠 출시일 확정, 젠 아키텍쳐 보급형은 언제쯤... 5 공부하자 0 17.02.16 671
43843 끄적끄적   오랜만에 팝콘의 조짐이 보여지고 있습니다. 6 제로샤넬 0 17.02.16 484
43842 끄적끄적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역병창궐 1 17.02.15 313
43841 끄적끄적   간만에 컴터 조립했는데요... ECS 메인보드 사고 절망 ㅋㅋㅋ 3 쿠로링 0 17.02.13 444
43840 끄적끄적   라이젠 라인업 가격 책정표를 보니... 5 공부하자 0 17.02.13 1205
43839 끄적끄적   감자나무네 재건축이야기 13 감자나무 1 17.02.10 1019
43838 끄적끄적   오늘 A4-7400 리치랜드를 사용해봤는데... 6 공부하자 0 17.02.09 321
43837 끄적끄적   라이젠은 과연 얼마나 뜸을 더 들일 것인가... 4 공부하자 1 17.02.09 309
43836 끄적끄적   480 이 1060 에 출시 시점에는 뒤졌는데... 7 공부하자 3 17.02.07 1075
43835 끄적끄적   새해 덕담 나누기 이벤트 - 장패드 수령 인증샷입니다~^^ 5 타락천사 NO.1 1 17.02.06 244
43834 끄적끄적   모니터 교체 했습니다. 5 제로샤넬 2 17.02.03 326
43833 끄적끄적   ㅠㅠ 허헝 장패드 언제쯤,.ㅠ 3 deeplyshocke 0 17.02.02 200
43832 끄적끄적   AMD 젠 프로세서 성공여부를 업체들도 간보고 있는 느낌입니다. 5 인생한방 8 17.02.02 1179
43831 끄적끄적   방정리 중 스티커 봉지... 3 공부하자 2 17.01.27 477
43830 끄적끄적   서울 도착했습니다. 3 공부하자 2 17.01.22 275
43829 끄적끄적   인품이란 무엇인가? (문재인은 탁월한 인품의 소유자?) 13 가람과 바람 3 17.01.22 46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