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후임 똥통에 빠진 어느 겨울 날


시골 남자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430
작성일 : 2016/03/08 22:30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6580
트위터    페이스북

- 게시판에 웃고 가시라고 긴 뻘 글 하나 투척합니다.

 

30여년 전 겨울이 끝나가는 이맘 때 시작되는 팀스프리트(일명 T.S) 훈련때

강원도 원주 부근 배치된 적이 있었네요,

저희부대는 특수한 부대라서 소대 단위,분대 단위로 산에서 배치 되었습니다.

보름이상 받는 훈련이라서 여기저기 수색도 다니고,

마을에서 라면이랑ㅡ쐬주도 몰래 사다 먹기도 하고(겨울 산속이 오죽 춥습니까)

폭설이 내린 어느 날 아침!

경북 상주 살던 친구로 기억합니다 - 사과로 유명한

후임이던 이 친구는(덩치는 큰데 쫄따구 땐 다 그렇지만 약간 멍한데가 있었어요)

소대원 일부와 산에서 내려가가다 마을 과수원 인근에서 웅덩이에 빠져 버렸는데,

이게 봄에 과수원에서 사용 할 아주 큰 거름 분뇨 구덩이 였습니다,

눈이 덮어서 평지처럼 보이기도 했지만 운도 없었죠!

문제는 구덩이 깊이가 가슴까지 차고, 분뇨는 발효 과정 중이라 얼지도 않아서

온 몸에 똥칠을한 상황인데, 날은 춥고,애는 추워서 사시나무 떨듯 하고

후임 걱정에, 무전 때려서 중대을 공동우물에서장 허락 받고,

원주 시내 공중 목욕탕에 데리고 가서 씻겻습니다

가기 전 마을 공동 우물에서 대충 씻겼어요...ㅋ 냄새

원주 시내 목욕탕에 다녀 온 뒤로 이친구 갑자기 계급이 변했습니다...

똥통에 빠진 이 친구 그 때 실제 계급이 이병아니면 일병이었을텐데,

하사 군복으로 갈아 입은 그는 더 이상 이병이 아니었습니다,

얼룩무늬 위장복을 멋지게 뽑아 입고서(사실 분대장이 아끼던 여복을 빌려 있음)

훈련 받는 동안 멋진 분대장으로 탈바꿈 했죠! 하하(하사로 복무했다고 뻥칠지도?)

아마 사진도 많이 남겼을 겁니다, 미군하고 같이 훈련 받았거든요

시작은 비극이었지만 결말은 해피엔딩입니다.

"자리가 사람을 만든다"

누구나 그 위치에 가면 어설퍼 보이던 사람도 그렇지 않고 자리 값을 한다는 말이 맞았습니다.

그 친구는 지금도 한,미 훈련하는 걸 보면 그 시절 잊지 못하고 생각 날 겁니다.

 

-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 


2


시골 남자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21.170.45.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DJ Desperado /  2016-03-09 00:2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분뇨가 발효중이면 겨울에도 얼지않나보군요. ㅋㅋ
사실 상주는 사과보단 곶감이 더 잘팔리죠.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09 02: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
  시골 남자 kyta12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09 16:4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도 가끔 훈련 뉴스보다 이친구 생각하면 혼자 웃곤 합니다.
  폭풍전야 폭풍전야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10 12:0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똥독 안 오른게 다행이네요
  BOT입니다 znzlspt17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11 15:5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으메;;;; 고생하셨네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021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706
43988 끄적끄적   일체형 에어컨의 함정 1 DJ Desperado 0 17.07.23 27
43987 정보   Intel Coffee Lake Core i7-8700K 1 쉐그 0 17.07.23 35
43986 동영상   Sibelius - Symphony No. 2 쉐그 0 17.07.22 33
43985 끄적끄적   무지덥네요 2 네오마인드 0 17.07.22 50
43984 끄적끄적   (추가) 덩케르크 영화 보실 분들에게 당부... 7 공부하자 1 17.07.22 174
43983 끄적끄적   늣었지만 잘만테크 근황 1 다스마니아승냥이 0 17.07.19 145
43982 끄적끄적   HDD 사망했습니다. 2 DJ Desperado 0 17.07.18 152
43981 끄적끄적   스파이더맨 홈커밍 보고 왔습니다. 8 Scavenger 0 17.07.16 171
43980 동영상   Philip Glass - metamorphosis 2 쉐그 0 17.07.15 101
43979 끄적끄적   아따 이상한 듣보잡 하나때문에 기분 잡치네요 3 감자나무 0 17.07.14 230
43978 끄적끄적   폭우로 인한 토사 6 DJ Desperado 0 17.07.12 158
43977 끄적끄적   오랜만에 자전거로 출근을 하려고 하는데...!!!! 5 주동성 2 17.07.12 601
43976 끄적끄적   덩케르크... 아이맥스 촬영분이 75% 가량이나... 1 공부하자 0 17.07.11 286
43975 끄적끄적   스파이더맨 홈커밍의 신기한 점... 3 공부하자 1 17.07.10 325
43974 끄적끄적   스파이더맨 홈커밍 생각보다 별로네요. 6 DJ Desperado 0 17.07.09 208
43973 끄적끄적   폰 바꿨네요 2 연방대총통 0 17.07.08 219
43972 끄적끄적   어제 기아 타이거스 아쉽게 지더군요 3 네오마인드 0 17.07.06 157
43971 동영상   Hans Zimmer - Interstellar Main Theme 1 쉐그 0 17.07.05 124
43970 끄적끄적   제가 담당한 서비스가 보드나라에 올라온건 처음이네요. 3 Meho 1 17.07.04 332
43969 끄적끄적   노래 하나올려요 네오마인드 0 17.07.01 147
43968 끄적끄적   길가다가 돈주웠는데 3 네오마인드 0 17.07.01 202
43967 끄적끄적   으... 포인트 리셋... ㅠㅠ 4 공부하자 1 17.07.01 606
43966 끄적끄적   영화 추천좀해주세요 3 네오마인드 0 17.06.27 17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