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후임 똥통에 빠진 어느 겨울 날


시골 남자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035
작성일 : 2016/03/08 22:30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6580
트위터    페이스북

- 게시판에 웃고 가시라고 긴 뻘 글 하나 투척합니다.

 

30여년 전 겨울이 끝나가는 이맘 때 시작되는 팀스프리트(일명 T.S) 훈련때

강원도 원주 부근 배치된 적이 있었네요,

저희부대는 특수한 부대라서 소대 단위,분대 단위로 산에서 배치 되었습니다.

보름이상 받는 훈련이라서 여기저기 수색도 다니고,

마을에서 라면이랑ㅡ쐬주도 몰래 사다 먹기도 하고(겨울 산속이 오죽 춥습니까)

폭설이 내린 어느 날 아침!

경북 상주 살던 친구로 기억합니다 - 사과로 유명한

후임이던 이 친구는(덩치는 큰데 쫄따구 땐 다 그렇지만 약간 멍한데가 있었어요)

소대원 일부와 산에서 내려가가다 마을 과수원 인근에서 웅덩이에 빠져 버렸는데,

이게 봄에 과수원에서 사용 할 아주 큰 거름 분뇨 구덩이 였습니다,

눈이 덮어서 평지처럼 보이기도 했지만 운도 없었죠!

문제는 구덩이 깊이가 가슴까지 차고, 분뇨는 발효 과정 중이라 얼지도 않아서

온 몸에 똥칠을한 상황인데, 날은 춥고,애는 추워서 사시나무 떨듯 하고

후임 걱정에, 무전 때려서 중대을 공동우물에서장 허락 받고,

원주 시내 공중 목욕탕에 데리고 가서 씻겻습니다

가기 전 마을 공동 우물에서 대충 씻겼어요...ㅋ 냄새

원주 시내 목욕탕에 다녀 온 뒤로 이친구 갑자기 계급이 변했습니다...

똥통에 빠진 이 친구 그 때 실제 계급이 이병아니면 일병이었을텐데,

하사 군복으로 갈아 입은 그는 더 이상 이병이 아니었습니다,

얼룩무늬 위장복을 멋지게 뽑아 입고서(사실 분대장이 아끼던 여복을 빌려 있음)

훈련 받는 동안 멋진 분대장으로 탈바꿈 했죠! 하하(하사로 복무했다고 뻥칠지도?)

아마 사진도 많이 남겼을 겁니다, 미군하고 같이 훈련 받았거든요

시작은 비극이었지만 결말은 해피엔딩입니다.

"자리가 사람을 만든다"

누구나 그 위치에 가면 어설퍼 보이던 사람도 그렇지 않고 자리 값을 한다는 말이 맞았습니다.

그 친구는 지금도 한,미 훈련하는 걸 보면 그 시절 잊지 못하고 생각 날 겁니다.

 

-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 


1


시골 남자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21.170.45.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DJ Desperado /  2016-03-09 00:2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분뇨가 발효중이면 겨울에도 얼지않나보군요. ㅋㅋ
사실 상주는 사과보단 곶감이 더 잘팔리죠.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09 02: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ㅍ
  시골 남자 kyta12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09 16:4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도 가끔 훈련 뉴스보다 이친구 생각하면 혼자 웃곤 합니다.
  폭풍전야 폭풍전야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10 12:0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똥독 안 오른게 다행이네요
  BOT입니다 znzlspt17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11 15:5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으메;;;; 고생하셨네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7 09.12.11 32495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261
43823 끄적끄적   [KIPFA] 2017 스마트앱 트렌드 컨퍼런스 야옹낭만여행 0 17.01.16 52
43822 끄적끄적   [수령] 로또 이벤트 상품 마우스 3 지풍승 0 17.01.15 85
43821 포토   [수령] 2016년 4분기 로또이벤트 상품. 1 하누리 0 17.01.15 78
43820 끄적끄적   한국도 일본처럼 장가침체로 갑니다 그린데이 0 17.01.14 78
43819 끄적끄적   [수령] 로또 이벤트 당첨 수령 그리고 문제점? 6 네오마인드 1 17.01.13 844
43818 끄적끄적   인텔에 대한 얘기가 인터넷에 돌고 있네요 10 BOT입니다 0 17.01.11 453
43817 끄적끄적   새해 목표! Meho 0 17.01.07 122
43816 끄적끄적   2017 년 목표 14 네오마인드 0 17.01.06 180
43814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팝맨 0 17.01.05 96
43813 끄적끄적   [덕담] 올해는 작년 보다 웃을 수 있는 날이 더욱 많아 졌으면 좋겠습니다! 인성개차반 0 17.01.05 86
43812 끄적끄적   [덕담]2017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동고동락 0 17.01.05 80
43811 끄적끄적   언제쯤 I7-7700이 리테일에 팔릴까요 1 역병창궐 0 17.01.05 122
43810 끄적끄적   [덕담] 2017 정유년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Hello꾸꾸 0 17.01.05 80
43809 끄적끄적   [덕담]2016년이 가고 2017년 정유년이 왔습니다. 보드카나라 0 17.01.05 89
43808 끄적끄적   [덕담] 올 한해 모두 건강한 한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인생한방 0 17.01.05 65
43807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HAPPY NEW YEAR~!! 타락천사 NO.1 0 17.01.05 65
43806 끄적끄적   [덕담] 새로운 무언갈 알고나니, 삶자체의 활력소가 높아진 해였어요 deeplyshocke 0 17.01.05 97
43805 끄적끄적   [덕담] 새로운 대한민국이 만들어질 수 있는 2017년 공부하자 0 17.01.05 84
43804 끄적끄적   [덕담]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디오르 0 17.01.04 71
43803 끄적끄적   [덕담] 새해에는 복을 더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헤르메스삼삼 0 17.01.04 71
43802 끄적끄적   [덕담] 2017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Neoo 0 17.01.04 68
43801 끄적끄적   [덕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빨간구두 0 17.01.04 59
43800 끄적끄적   [덕담] 당신의 행복과 성공을 기원합니다. newstar 0 17.01.04 6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