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군 방탄복이 왜 까이는가?


DJ Desperado

조회 : 2114
작성일 : 2016/03/25 02:59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6618
트위터    페이스북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요즘 드라마 태양의 후예 때문인지 몰라도

특전사 방탄복 철갑탄 못막는다! 라는 식의 뉴스가 계속 나오면서

방탄복이 미친듯이 까이고 있더군요

극중에서 이종혁이 까메오로 나와서 저격수한테 죽는 이유는 특전사 방탄복이 성능이 안되서라 합니다.

저는 주한미군에서 실제로 IOTV라는 방탄복을 입고 훈련을 받아서

기본적으로 방탄복에 대한 지식이 있는 편이라서 여기서 의문이 들었습니다.

방탄복 실험을 철갑탄으로 한다는거 자체가 말이 안되는겁니다.

군에서 요구한 방탄 능력은 ak 74 소총의 5.45mm x 39mm 탄환을 막는 수준인데

(약 1400J의 운동에너지를 가진 탄환을 막아내는 방어력입니다.)

정작 실험은 7.62mm ak47 철갑탄 종류를 이용한 모양입니다.

(약 2100J의 에너지를 가짐)

미군에서 지급하는 방탄복은  케블러 섬유 안에 고밀도 세라믹 방탄판을 넣는 방식으로 제작되는데

7.62mm ak47 철갑탄을 방어 가능합니다.

물론 이것은 원거리 피격시의 이야기이고 근거리전에선 5.56mm nato 탄종도 위협적입니다.

서방제 국가 및 한국에서 원거리 소총에 사용되는 7.62 mm NATO 탄환의 경우

운동에너지가 거의 3200J 가까이 더 커서 미군의 방탄복도 방어가 되지않겠군요.

군의 방탄복은 현재 우리나라의 경재력을 고려했을때 성능은 충분하다고 봅니다.

방탄복은 만능이아닙니다.

기관총 12mm 50구경은 운동에너지가 18000J 로 넘사벽의 차이고

맞으면 방탄복이고 뭐고 죽죠. 장갑차 측면 장갑도 뚫는데.....

아무튼 결론적으로 납품 과정에서 비리가 있다면 그 사람들은 물론 처벌해야되는건 당연하고

또한 철갑탄으로 혼란을 주는 실험을 한 세금 도둑들에게

불이익이 있어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4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5.137.37.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31 17:3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문제는, 납품된 방탄복보다 더 싼 가격에 철갑탄 방탄이 가능한 신형 방탄복이 입찰되었는데 그걸 쳐내고 성능도 떨어지고 가격도 비싼 방탄복을 납품받았다는 겁니다.

실제 납품되지 않은 방탄복의 성능이 얼마나 더 좋은지는 모르겠습니다만, 가격도 성능도 떨어지는 제품을 납품받는 것은 비리가 아니고서는 설명이 되지 않지요.
DJ Desperado / 2016-03-31 21:02/ 자국/ 신고/
미국처럼 군사장비를 대량생산해서 자체적으로 쓰기도하고 대량으로 팔기도하는 나라가 아닌 이상 군수품은 외국에서 사다쓰는게 싸긴하죠. 제가 말하고자하는건 개발된 방탄복의 성능은 목표치에 도달했으며 납품과정에서 비리가 있단겁니다. 대부분의 뉴스가 그 사실을 간과한체 성능에 문제를 두고있죠.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4-01 18:12/ 자국/ 신고/
목표치에 도달한 제품이 두가지가 있는데 그 중 객관적인 성능이 떨어지고 가격이 높은 제품이 납품되었다는 겁니다. 복수개의 제품이 목표치를 넘었다면 객관적인 성능과 가격을 감안해서 납품될 제품을 선정하는 것이 상식인데 이걸 무시했으니 문제라는 거고요.
  게리킬달추종자 /  2016-04-02 11:1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우리끼리 쏠 일이 없으니 7미리탄 방탄이 맞겠죠; 우리 나라 기준이 좀 이상한거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889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40407
44163 끄적끄적   케이스 갈이 들어갑니다.(feat.'케이스의 탈을 쓴 넌 누구냐?') 5 제로샤넬 0 18.02.19 124
44162 끄적끄적   Kt 5G 부스 체험 1 연방대총통 0 18.02.17 156
44161 끄적끄적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Scavenger 0 18.02.16 151
44160 끄적끄적   사무실 데스크탑을 하나 조립했습니다. 7 주동성 1 18.02.13 357
44159 끄적끄적   평창 개막식 - 천상열차분야지도 구현 1 공부하자 0 18.02.12 239
44158 끄적끄적   올림픽에 관심가지지 않을 권리 1 감자나무 0 18.02.09 212
44157 끄적끄적   이재용 1심 재판장 사표 제출.... 공부하자 0 18.02.09 230
44156 끄적끄적   정형식 개객기 해봐 8 감자나무 0 18.02.07 248
44155 끄적끄적   보드국과 케이벤치는 어떤 컨셉을 가지고 있나요? 3 주동성 1 18.02.06 491
44154 끄적끄적   올림픽 끝나면 갈까요? 2 네오마인드 0 18.02.03 392
44153 끄적끄적   로또 이벤트 당첨품 키보드 잘 받았습니다 1 문득 0 18.02.02 182
44152 끄적끄적   목적과 수단에 대한 철학적 고찰 - 문통 정부에 드리는 글 8 감자나무 1 18.02.01 332
44151 끄적끄적   묻지마 택배인줄 알았네요...^^;; 1 아담한 이층집 0 18.01.31 197
44150 끄적끄적   저는 오늘 마우스를 받았어요 1 송이송이 0 18.01.30 189
44149 끄적끄적   저도 당첨되었습니다. 기가바이트 장패드입니다. 1 제로샤넬 0 18.01.29 217
44148 끄적끄적   저도 오늘 택배부터 받았네요. 2 지풍승 0 18.01.29 222
44147 끄적끄적   아직 당첨자 발표가 없었는데 상품부터 받아버린... 6 주동성 1 18.01.29 347
44146 포토   [수령] 2017년 4분기 로또 경품 4 하누리 0 18.01.27 505
44145 끄적끄적   자격증 합격하였습니다. 7 네오마인드 1 18.01.27 289
44144 끄적끄적   SRT에 인사하는게 화가 난다는 분들은 이걸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4 NastyLemon 0 18.01.27 279
44143 끄적끄적   우리나라에서 개혁이 필요한곳.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8.01.26 212
44142 끄적끄적   18일 방송평 / JTBC 가상화폐 긴급토론 &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5 newstar 0 18.01.19 892
44141 끄적끄적   John Mayer - Gravity [HD] 1 네오마인드 1 18.01.19 23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