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군 방탄복이 왜 까이는가?


DJ Desperado

조회 : 1648
작성일 : 2016/03/25 02:59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6618
트위터    페이스북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요즘 드라마 태양의 후예 때문인지 몰라도

특전사 방탄복 철갑탄 못막는다! 라는 식의 뉴스가 계속 나오면서

방탄복이 미친듯이 까이고 있더군요

극중에서 이종혁이 까메오로 나와서 저격수한테 죽는 이유는 특전사 방탄복이 성능이 안되서라 합니다.

저는 주한미군에서 실제로 IOTV라는 방탄복을 입고 훈련을 받아서

기본적으로 방탄복에 대한 지식이 있는 편이라서 여기서 의문이 들었습니다.

방탄복 실험을 철갑탄으로 한다는거 자체가 말이 안되는겁니다.

군에서 요구한 방탄 능력은 ak 74 소총의 5.45mm x 39mm 탄환을 막는 수준인데

(약 1400J의 운동에너지를 가진 탄환을 막아내는 방어력입니다.)

정작 실험은 7.62mm ak47 철갑탄 종류를 이용한 모양입니다.

(약 2100J의 에너지를 가짐)

미군에서 지급하는 방탄복은  케블러 섬유 안에 고밀도 세라믹 방탄판을 넣는 방식으로 제작되는데

7.62mm ak47 철갑탄을 방어 가능합니다.

물론 이것은 원거리 피격시의 이야기이고 근거리전에선 5.56mm nato 탄종도 위협적입니다.

서방제 국가 및 한국에서 원거리 소총에 사용되는 7.62 mm NATO 탄환의 경우

운동에너지가 거의 3200J 가까이 더 커서 미군의 방탄복도 방어가 되지않겠군요.

군의 방탄복은 현재 우리나라의 경재력을 고려했을때 성능은 충분하다고 봅니다.

방탄복은 만능이아닙니다.

기관총 12mm 50구경은 운동에너지가 18000J 로 넘사벽의 차이고

맞으면 방탄복이고 뭐고 죽죠. 장갑차 측면 장갑도 뚫는데.....

아무튼 결론적으로 납품 과정에서 비리가 있다면 그 사람들은 물론 처벌해야되는건 당연하고

또한 철갑탄으로 혼란을 주는 실험을 한 세금 도둑들에게

불이익이 있어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4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5.137.37.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3-31 17:3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문제는, 납품된 방탄복보다 더 싼 가격에 철갑탄 방탄이 가능한 신형 방탄복이 입찰되었는데 그걸 쳐내고 성능도 떨어지고 가격도 비싼 방탄복을 납품받았다는 겁니다.

실제 납품되지 않은 방탄복의 성능이 얼마나 더 좋은지는 모르겠습니다만, 가격도 성능도 떨어지는 제품을 납품받는 것은 비리가 아니고서는 설명이 되지 않지요.
DJ Desperado / 2016-03-31 21:02/ 자국/ 신고/
미국처럼 군사장비를 대량생산해서 자체적으로 쓰기도하고 대량으로 팔기도하는 나라가 아닌 이상 군수품은 외국에서 사다쓰는게 싸긴하죠. 제가 말하고자하는건 개발된 방탄복의 성능은 목표치에 도달했으며 납품과정에서 비리가 있단겁니다. 대부분의 뉴스가 그 사실을 간과한체 성능에 문제를 두고있죠.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6-04-01 18:12/ 자국/ 신고/
목표치에 도달한 제품이 두가지가 있는데 그 중 객관적인 성능이 떨어지고 가격이 높은 제품이 납품되었다는 겁니다. 복수개의 제품이 목표치를 넘었다면 객관적인 성능과 가격을 감안해서 납품될 제품을 선정하는 것이 상식인데 이걸 무시했으니 문제라는 거고요.
  게리킬달추종자 /  2016-04-02 11:1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우리끼리 쏠 일이 없으니 7미리탄 방탄이 맞겠죠; 우리 나라 기준이 좀 이상한거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2954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642
43966 끄적끄적   영화 추천좀해주세요 2 네오마인드 0 17.06.27 74
43965 끄적끄적   요즘 저를 유혹하는 녀석... 5 주동성 0 17.06.27 116
43964 끄적끄적   이 정도 영화평이면 얼마나 엉망이라는 건지... 5 공부하자 0 17.06.27 106
43963 끄적끄적   출근길 교통사고 현장 5 이오니카 0 17.06.23 167
43962 끄적끄적   트랜스포머: 최후의 기사 보고나서... 3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7.06.23 171
43961 끄적끄적   이번에 배가 나오면 채굴관련 리뷰도 해주세요 ㅎㅎㅎ 쿠로링 0 17.06.23 110
43960 끄적끄적   몇년간 함께했던 앰프를 팔았습니다. 6 DJ Desperado 1 17.06.22 499
43959 끄적끄적   많이 덥네요. 2 네오마인드 0 17.06.19 140
43958 끄적끄적   넷기어 오르비 사용기 탈고했습니다. 2 강남욱 0 17.06.14 189
43957 동영상   Bob James Quartet - Feel like making Love 쉐그 0 17.06.14 96
43956 끄적끄적   랜섬웨어 관련 최근 글이 없는것 같아서 아쉽네요. 2 newstar 0 17.06.13 187
43955 끄적끄적   자한발목당, 국민발목당, 바른발목당...... 3 감자나무 2 17.06.13 417
43954 끄적끄적   미이라 악녀...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9 466
43953 동영상   John Scofield - Wayfaring Stranger 쉐그 0 17.06.09 151
43952 끄적끄적   오래전 보드나라 기사를 보고 있는데 2003년 abit 발표회가 있네요 3 으우우 1 17.06.08 604
43951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보고 왔습니다. 4 Scavenger 0 17.06.06 550
43950 끄적끄적   폰 약정 36개월 채웠네요 4 연방대총통 0 17.06.06 538
43949 끄적끄적   꿈의 제인... 영화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4 192
43948 끄적끄적   원더우먼 대립군 네루다 봤습니다. 4 공부하자 0 17.06.01 308
43947 끄적끄적   아 오늘은 운동하기 싫다 ㅜㅡ 6 감자나무 0 17.06.01 262
43946 끄적끄적   문득 지나가다가 보인 한 빌딩입니다. 5 역병창궐 0 17.06.01 864
43945 동영상   아름다운 강산 - 신중현 1 쉐그 2 17.05.30 257
43944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감상 1 감자나무 0 17.05.29 26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