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감자나무네 재건축이야기


감자나무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781
작성일 : 2017/02/10 14:07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7535
트위터    페이스북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첨부사진 2.클릭시 확대됩니다.



첨부사진 3.클릭시 확대됩니다.



첨부사진 4.클릭시 확대됩니다.

감자나무입니다.

전에 말씀드린대로 묵혀둔 재건축 떡밥을 던져드릴까 합니다. ㅜㅡ

 

사는집이 70년대에 지은, 저보다도 나이가 많은 집이라 웃풍이심하고 여름에 덥고 겨울에 추운데다,

동생네가 결혼하여 같이 살고있는데 조카가 튀어나온(?) 관계로, 집이 좁아 재건축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위치는 요즘 핫하다는(?) 합정동/양화로라, 오해를 많이 받습니다만, 구옥밀집지역이라 흔히들 이야기하시는 번화가는 3분정도 걸어가야합니다. ㅜㅜ

 

기존 2층 단독주택을 4층으로 지었습니다.

1층은 전세, 2층은 제가 살고 3층에는 동생네, 4층에는 아버지가 거주하십니다.

대지는 35평, 1층은 실평수 13평, 2/3층은 실평수 18평 , 4층은 10평입니다.

 

2016년 3월에 철거 들어가서, 2016년 9월에 입주 했습니다. 좀 오래걸렸는데, 전세줄집도 아니고 저희가 직접 살 집이라 자재 하나 설계하나 꼼꼼하게 보느라 오래 걸렸습니다. 다행히 매제가 건축과 출신이고 그쪽에 종사하기도 하고

 

현재 5개월째 거주중인데 유지보수할 곳이 없네요 따뜻합니다.

돈은 좀 많이 들었습니다. 평균 건축가대비 1.5배정도 들었네요. 아무래도 직접 살집이라 날림 대충하지않고 좋은 자재를 써서 그렇습니다.

자세한건 저도 잘 몰라요. 매제가 알아서 해서

 

이상입니다. 휘리릭

 

 

 


3


감자나무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5.90.181.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0 14: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전 지금 사는 동네 토박이로 살고 있고 현재는 신축 전세에서 살고 있는데요.

솔직히 요즘 집주인들 집을 너무 막가파로 짓고 있습니다.

자기들이 직접 살것도 아니고 기본 매매에 적어도 전세놓는 상황이다보니
오로지... 방갯수에만 목을 메고 있습니다. 실평수가 11~13평인데 방이 3개에 화장실이 2개입니다.
참 말이 안되죠. 그런데 부동산가게에선는 무려 방이3개라는 이유로 전세값이 거의 아파트수준입니다.
물론 작아도 내실있으면 그래도 덜 억울하죠.
실제로 살아보면... 왜 자기돈 써서 집을 이따위로 지었을까하는 의심만 듭니다.
겉으로는 멀쩡한데 속을 살펴보면 헛점을 수백개는 들수있을정도니깐요.
하다못해 조명등에 들어가는 안정기조차 싸구려 날림제품으로 끼워넣엏더군요. 6개월사용하니 그냥 픽~~~나가버리다니..
수도물압력은 괜찮은데 배수시설이 엉망이고 냉수/온수 파이프는 반대로 끼워져있고 보일러를 켜면 작은방은 펄펄 끓는데
안방은 미지근하지도 않고 보일러 설치는 비자격자가 했는지 설계시트도없고. 어찌되었든 저도 내집이 아니려니 하면서
사니깐 살지... 내돈주고 사기는 싫어집니다. 그나마 신축이라 깨끗한거 하나가 위안이네요.
  Meho ho594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0 20:1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는 23년된 아파트에서 살아요.
재건축 바라보는것도 말이 안되고, 아파트가 노후화 돼서 천장에선 빗물이 새는데 누수탐지한다고 제 쌩돈만 들었다가 몇 년째 방치상태 입니다.
저도 직접 건물 지어서 살고싶네요 -_-
다시는 오래된 건물에 들어가고 싶지 않습니다.

첨부사진 1, 2가 완성된 건물인가요? 4층은 옥상으로 보이는데, 일부만 방이 있나보네요~ 멋져요 ㅎ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0 20: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호...새집. 부럽네요.
  시골 남자 kyta12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1 09:3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꽤 오래전에 합정동 주택 얘기를 들었던게 이 집이었군요
솔직히 장,단점도 많겠지만
부모,형제가 한 집에 산다니 부럽네요
1년에 몇번 못보고 사는 1인입니다...
  지풍승 /  2017-02-11 11:1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주차 공간은 따로 있는건가요?요즘은 1층을 필로티 형태로 짓던데...
저정도 올리려면 건축비가 꽤 들겠죠? 단독이라도 하나 짓고 싶네요.^^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1 16:57/ 자국/ 신고/
주차공간이없으면 건축허가가 나지 않습니다. 사진에서 보이진 않지만 1층 안쪽으로 세대당 0.8대 주차공간을 할당해야만 건축허가가 떨어진답니다. ㅜㅜ
  아라키스 alakiss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2 04:1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실평수가 18평이면 보통 쓰는 방크기 기준으로 방이 몇 개 정도 나오나요..

저도 재건축 하여야 하는 거주지인지라.. 관심가네요..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6 17:41/ 자국/ 신고/
무리하면(?) 3개는 나오는걸로 아는데 주방과 거실을 여유롭게 잡고 방도 좀 크게잡고 해서 방 2개에 다용도실 1개가 되었습니다.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2 11:4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새집... 새로 지으면 요즘 구조를 적용해서 만들었겠군요. +_+
  쿠로링 lswrom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3 13:2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호 도로를 끼고 있으신가봐요 잘 나오신듯..ㅎㅎ

실평 18평이면 쓸만하죠 ㅎㅎㅎ
  아이마 rabeca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4 00:0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이전 집 스타일을 보니 대략 70년대 집 같아 보이내요 이제 따뜻한 겨울을 ^^ 주택살고 싶어요.. TT
  송이송이 suejin993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4 20:5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예쁘고 따뜻한 적벽돌집이라 부럽고 층간소음 문제 없어 더욱 부럽습니다.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7-02-17 13:1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오오...
집들이 하나요~? ㅎㅎ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2953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641
43966 끄적끄적   영화 추천좀해주세요 2 네오마인드 0 17.06.27 57
43965 끄적끄적   요즘 저를 유혹하는 녀석... 5 주동성 0 17.06.27 103
43964 끄적끄적   이 정도 영화평이면 얼마나 엉망이라는 건지... 4 공부하자 0 17.06.27 93
43963 끄적끄적   출근길 교통사고 현장 5 이오니카 0 17.06.23 160
43962 끄적끄적   트랜스포머: 최후의 기사 보고나서... 3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7.06.23 168
43961 끄적끄적   이번에 배가 나오면 채굴관련 리뷰도 해주세요 ㅎㅎㅎ 쿠로링 0 17.06.23 108
43960 끄적끄적   몇년간 함께했던 앰프를 팔았습니다. 6 DJ Desperado 1 17.06.22 439
43959 끄적끄적   많이 덥네요. 2 네오마인드 0 17.06.19 139
43958 끄적끄적   넷기어 오르비 사용기 탈고했습니다. 2 강남욱 0 17.06.14 186
43957 동영상   Bob James Quartet - Feel like making Love 쉐그 0 17.06.14 93
43956 끄적끄적   랜섬웨어 관련 최근 글이 없는것 같아서 아쉽네요. 2 newstar 0 17.06.13 184
43955 끄적끄적   자한발목당, 국민발목당, 바른발목당...... 3 감자나무 2 17.06.13 414
43954 끄적끄적   미이라 악녀...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9 461
43953 동영상   John Scofield - Wayfaring Stranger 쉐그 0 17.06.09 150
43952 끄적끄적   오래전 보드나라 기사를 보고 있는데 2003년 abit 발표회가 있네요 3 으우우 1 17.06.08 589
43951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보고 왔습니다. 4 Scavenger 0 17.06.06 536
43950 끄적끄적   폰 약정 36개월 채웠네요 4 연방대총통 0 17.06.06 518
43949 끄적끄적   꿈의 제인... 영화 봤습니다. 2 공부하자 0 17.06.04 190
43948 끄적끄적   원더우먼 대립군 네루다 봤습니다. 4 공부하자 0 17.06.01 303
43947 끄적끄적   아 오늘은 운동하기 싫다 ㅜㅡ 6 감자나무 0 17.06.01 259
43946 끄적끄적   문득 지나가다가 보인 한 빌딩입니다. 5 역병창궐 0 17.06.01 846
43945 동영상   아름다운 강산 - 신중현 1 쉐그 2 17.05.30 256
43944 끄적끄적   노무현입니다 감상 1 감자나무 0 17.05.29 264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