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용기/필테기

2만원대 헤드셋의 대결, 이메이션 pch 7100 VS 앱코 해커 G900

다이나믹 맨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789
작성일 : 2012/10/29 00:06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0&num=127179
트위터    페이스북
  태그(Tag)   앱코, 헤드셋

2만원대 헤드셋 강자들의 대결

 이메이션 Pch 7100 VS ABKO Hacker g900

 

들어가기에 앞서

 다이나믹 맨은 헤드셋에 있어서 2만원이라는 가격은 참 메리트 있는 가격이라고 생각 합니다.1만원 미만의 헤드셋은 "너무 저렴한게 아닌가?, 제품이 부실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들고요, 3만원을 넘는 헤드셋에는 음질이 좋은건 알겠는데, "내가 프로게이머도 아닌데...." 헤드셋에 너무 많은 돈을 투자한다는 생각이 들죠.

 그래서 준비 해보았습니다. 2민원대 헤드셋 강자 들의 비교 입니다. 다나와 헤드셋 인기순위 4위로, 2만원대 헤드셋 최강의 ABKO Hacker g900과 2만원대 헤드셋 2위, 헤드셋 인기순위 13위 의 imation pch 7100 대결 입니다.

 exterior

 

 ▲ 앞  ABKO Hacker g900, 뒤 이메이션 Pch 7100.

   ABKO Hacker g900 은 귀를 덮는 부분이 크고 사각형 이며, 빨간 줄 들을 그어놔서 강인을 강조했습니다. pch 7100은 동글한 유닛을 바탕으로 광택을 입혀 도시적힘, 세련됨을 강조했다 둘다 블랙& 레드의 조화로 여성 분들 보다는 남성 분들에게 잘 어울리는 헤드셋 인 것 같다.

 ( 저 pch7100 의 광택은 다이나믹 맨의 혐오 스러운 모습을 그대로 담고 있어 자체 모자이크 처리를 했다.ㅠ;;)

  블랙 & 레드가 헤드셋에서 많이 쓰인다, 뭔가 신선한 색상의 조화의 헤드셋이 나오면 좋을 텐데 말이다.

 

▲ 위가 imation pch 7100 이며, 밑은  ABKO Hacker g900 인데요, 구성, 질감 으로 따진다면 abko 쪽이 우세 하다.

  pch 7100의 헤어밴드의 바느질 마감이 많이 아쉽다. 실이 삐져나온채로 마감이 되어있고, 디자인 자체가 실이 밖으로 돌출 되어 있어 오랜 사용으로 실이 마모 되어 문제가 발생 할 가능성이 높다.

 또, pch 7100 의 경우 귀를 감싸는 쿠션의 마감재 재질이 얇은 비닐재 이다, 오래 쓸 경우 마모로 인해 찢어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하지만, 내구성 이라는 부분은 고가의 헤드셋에는 무척 중요한 사항이겠지만, 2만원대 헤드셋 에서는 1~2 년 정도 쓰고 바꿔버려도 크게 아쉬움이 없는게 매력이다.

  따라서, 2만원대 헤드셋에서는  내구성 보다는 착용감이 더 중요할 것이다. 착용감의 경우에는 개인의 취향에 따라 차이가 크다는걸 먼저 알린다, 다이나믹 맨의 느낌을 적어보자면

  abko g900: 귀를 전체적으로 푹신 하게 감싼다는 느낌이다. 여름에 더울 수 있겠고, 무언가 무겁고 귀를 덮어버린다는 느낌을 싫어한다면 단점으로 지적될 수 있겠다.  헤어밴드와 이어 쿠션의 재질이 가죽의 느낌이 난다, 고급스러운 느낌이다.

  imation pch 7100: 양쪽 귀를 필요한 부분만 적당히 눌려 준다는 느낌이다. 무언가 귀를 누르는 느낌이 싫다면 단점으로 다가올 것이다. 재질적인 면은 헤어밴드는 그럭저럭 이나 이어쿠션에서 저렴한 느낌이 난다.

▲ 볼륨 리모트 부위이다. 위는 pch 7100 이고 밑은 g900 이다.

 조작의 기능성, 편의성에서는 버튼식 마이크 끄기, 음소거, 볼륨 조절의 매력을 가진 pch 7100 이 우세한다. 이는 pch 7100 은 usb 인터페이스 방식으로써,  헤드셋 자체에 사운드카드가 내장 되어 있기에 가능하다.

 하지만, 내구성면에서는 왠지 pch 7100 이 불안해보이고 g900이 강인해 보인다. 재질의 질감과 내구성이라면에서 g900이 저가형 답지 않게 매우 신경을 쓰는 모습이다. pch 7100 의 경우 선이 너무 연해 리모트 부분의 선 끝 부분에서 불안감이 느껴진다. 전체적으로 pch 7100 은 내구성을 더 보강해줬으면 좋겠다.  물론, 앞에서도 말했듯 2만원대 헤드셋이라는 고려하면 pch 7100 도 나쁘다고는 말 할 수 없지만 말이다.

 

speaker unit.

 헤드셋 스피커 유닛에서 들리는 사운드를 평가해보자. 다이나믹 맨은 두개의 헤드셋을 바꿔 써가며 최신가요, 외국 힙합, 클래식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들과 fps 게임을 플레이 해보았다.

 

 음질 이라는 부분도 음식의 맛 처럼 사람에 따라 취향이 다를 수 있다. 다이나믹 맨의 의견은 이렇다는 것 정도로 이해 했으면 좋겠다.

  fps 게임을 게이밍 할때 에는 g 900 이 좋았다. 특유의 베이스, 저음역의 사운드 떄문이다. fps 게임이 조금 더 현실감 사운드로 다가왔다.

하지만, 음악 감상시에는 g 900의 이런 사운드가 감상을 방해했다. 공교롭게도,  pch 7100 은 내구성이라는 부분을 보상 할려는 듯, 혹은 g 900 과 전혀 다른 성격을 가지기로 마음 먹은듯, 밸런스가 딱딱 잡힌 사운드를 들려주었다.

  즉, g 900 처럼 fps 게임이나 혹은 특정 목적에 맞게 사운드를 만져서 들려준다는 개념이 아닌, 최대한 있는 그대로의 사운드를 들려주기 위해 신경 쓴 느낌이다.

 이러한 pch 7100 의 노력으로 클래식을 감상하는데 있어서는 g900보다 pch 7100 이 두드러지게 차이를 보여주었다.

  g900 의 경우 "나는 게이밍 헤드셋 이라구! 이런데 쓰지마!" 라고 말하고 싶은 듯, 고음역에서 시원하게 뽑아주는 느낌이 적고, 저음역에서도 웅웅 거리는 사운드로 정확한 사운드에서 한발짜국 물러난 사운드를 들려주었다.

 반면, pch 7100 의 경우 저음은 저음대로 분명하게, 고음은 고음대로 분명하게 들려주려 노력한다. 이는 비단 클래식 뿐 만이 아니라 강력한 베이스가 요구되는 음악, 작업에서 조차 pch 7100 에게 호감을 가지게 한다.

  사운드를 사진에 빗대어 표현하면,

 G900 의 사운드는 인물 사진 (fps 게이밍) 에 특화 시켰다. 그래서 인물 사진을 촬영하는데는 필요없는 배경 (고음역)을 아웃포커싱 시켜 날려버린다. 이는 인물 사진에서 빛을 바라지만, 풍경사진 (음악감상) 에서는 적절하지 않은 셋팅이다.

 pch 7100 의 사운드는 적절한 조리개 값에 HDR 기능까지 탑재된 듯, 인물과 배경 모두 최대한으로 살린 듯 하다. 인물사진에서는 G900 은 화려한 느낌을 주지만, pch 7100 은 화사한 느낌 보다는 사실 적임을 목적으로 한다.

 

 

 

 아, 잊을뻔한 한가지,  pch 7100 은 볼륨조절이 미세하지 못해 아쉬움으로 지적하고 싶다.

 버튼식 볼륨 조정이다. 보니 볼륨이 1로써 최소로 맞추어 놓아도 혹, 음악을 듣는데 플레이어의 볼륨이 최대로 되어 있기라도 한다면 미간을 확 찌푸리게 된다.

 처음에 사용시 주의사항으로 붙어 있는게 갑작스러운 폭발적인 사운드를 주의하라니, 이 헤드셋의 음질을 강조하고 싶던 걸까 라며 픽 하고 웃으며 무시했다. 하지만, 사용을 해보니 그 갑작스러운 폭발적인 사운드에 놀란적이 한두번이 아니다.

 버튼식 볼륨 조절이 편하고 보기에도 깔끔하지만, 조금 더 보완시켜 미세한 볼륨 조절도 가능 했으면 좋겠다. 이는 개선이 시급하다. 

( 저기....저 사진의 손톱의 때는 때가 아니라 물로 잘 지워지지 않는 잉크가 묻은 것 이라는 것을 알아주었으면 한다, 그렇다 해도 손톱을 제때 안자른 다이나믹맨의 게으름은 숨길 수 없겠지만 말이다. 변명을 해보자면, 사진 촬영을 마치고 바로 손톱을 말끔히 정리했다. ^^;;)

 mic.

마이크 성능 평가는 직접 독자 여러분에게 들려 줄 수 있으니 독자 분들이 직접 판단 하는 것이 가장 좋은 평가 일 것 이다.

 

 

* 첨부파일은 이곳을 클릭해주세요.

 

 

마치면서.....

 fps 게임을 즐기고 헤드셋을 조금 더 오래 쓰고 싶다면 g900 이 좋겠고,

fps 게임 보다는 다른 목적으로 사용 할 일이 많고, 수명에 신경쓰지 않겠다는 사람은 pch 7100 이 좋은 선택이 되겠습니다.

 * 혹 있을지 모르는 오해를 방지하기 위해,

이메이션 pch 7100 은 다나와 이벤트로 이메이션에서 증정받은 상품임을 밝힙니다. 그러나, 평가하는 부분의 글은 최대한 객관적인 입장을 가지도록 작성했습니다.

▼ pch 7100 박스 사진.

  1
 
다이나믹 맨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21.159.2.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사용기/필테기
  아틀란/파인드라이브 외 바이럴 의심 게시물은 모두 삭제조치합니다. 2 감자나무 0 14.01.22 5733
  동영상 업로드 방법 안내 1 감자나무 1 10.02.10 15441
  정보공유 통합게시판 이용안내 (09.09.02 수정) 2 감자나무 2 08.08.12 12356
25038 필드테스트   Avago 9500센서 컴포인트 GIGABYTE GM-M6980X 게이밍마우스 스파이키 0 17.07.24 11
25037 필드테스트   방수케이스 액션캠 및 악세사리 보관 케이스 리모뷰 Case-M 1 스파이키 0 17.07.24 52
25036 개인사용기   엔보우 - TWOBIGS LED 스피커 2 deeplyshocke 0 17.07.24 57
25035 개인사용기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deeplyshocke 0 17.07.24 30
25034 필드테스트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USB 2소켓 모두 퀼컴 퀵차지 3.0을 지원하는 차량용 충전기.. 1 노가리의꿈 0 17.07.24 39
25033 필드테스트   1800R 곡률이 주는 환상적인 몰입감. 경성GK 큐닉스 UNDERDOG QX2424 144 CURVED.. 1 amuleti 0 17.07.24 44
25032 필드테스트   1800R 곡률이 주는 환상적인 몰입감. 경성GK 큐닉스 UNDERDOG QX2424 144 CURVED.. 1 amuleti 0 17.07.24 33
25031 필드테스트   LG전자 모바일 외장ODD KP95NB70 1 Neoo 0 17.07.23 22
25030 필드테스트   맥스틸(MAXTILL) TRON G61 광속 마그네틱스위치 게이밍 마우스 1 pigo 0 17.07.23 24
25029 필드테스트   실용적인 디자인을 가진 레드밴스의 UFO LED 스탠드 1 노가리의꿈 0 17.07.23 37
25028 필드테스트   순백의 섹시함~! 제닉스 STORMX ZERO (청축) 1 아담한 이층집 0 17.07.22 48
25027 필드테스트   가성비 강력 추천. 타무즈 루마카 K500 오테뮤 청축 기계식 키보드 리뷰 1 amuleti 0 17.07.22 36
25026 필드테스트   쉿! 조용한 가성비 파워 쿨러마스터 MWE 500 1 다크묵향 0 17.07.22 38
25025 필드테스트   듀얼 하이브리드 인이어 이어폰 1More C1002 리뷰 1 amuleti 0 17.07.21 43
25024 필드테스트   축교체 타입~! COX CK400 교체축 알루미늄 기계식 레인보우 LED (청축) 1 아담한 이층집 0 17.07.21 60
25023 필드테스트   COX CK400 교체축 알루미늄 기계식 레인보우 LED (적축) 1 비피 0 17.07.21 27
25022 필드테스트   Bless ZIO BT-60S 블루투스 스피커 1 동고동락 0 17.07.20 39
25021 개인사용기   진짜 이중사출로 컴백 - 레오폴드 FC750R PD(흑축 리뷰) 2 deeplyshocke 0 17.07.20 48
25020 필드테스트   가성비 입문용의 최고 선택. VORTEX ET G2 레인보우 LED 청축 기계식키보드 리뷰 1 amuleti 0 17.07.20 61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