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오버워치를 위해 지포스 1050을...


주동성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587
작성일 : 2018/01/10 14:0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8307
트위터    페이스북
제가 오버워치를 위해 지포스 1050을 구매할리는 없고... ㅎㅎ;;
 
지난번 보드국 로또 이벤트에 당첨되서 수령했던
지포스 1050을 처갓집 조카들 컴퓨터에 설치해 줬습니다.
 
요즘 초딩들 사이에서 오버워치가 그렇게 인기가 많은가 봅니다.
고향에 내려갔는데 6학년 동생녀석이 아빠가 사줬다면서 오버워치를 하고 있더라구요.
이것저것 물어보니까 마인크래프트랑 오버워치를 제일 많이 한다고..
 
문득 처갓집 조카들이 생각나더군요.
아이들이 초등학교 5,6학년에 올라가는데
아빠도 없고... ㅠㅠ
처갓집에서 제 와이프를 이모엄마라고..;;;
아무튼... 컴퓨터도 엄청 오래된 노트북 쓰고 있던거
와이프랑 결혼하면서 30~40 선에서 cpu 내장 그래픽 있던 녀석으로 간단하게 맞춰줬었는데..
아마도 CPU가 G3450..? 이였던걸로 기억이 되네요.

게임을 즐기고 싶어도 못하고..
인터넷으로 게임 방송 보면서 대리만족만 하는게 너무 안쓰럽게 느껴지더라구요.
와이프에게 애들한테 4만5천원짜리 컴퓨터 게임 하나 사주겠다고 허락 받은 후
 
지포스 1050 당첨 후 안쓰던 670을 챙기고..
혹시나 하는 마음에 제 컴에 달려있는 1050도 챙기고.. 
구석에 쳐박혀 있던 128기가 ssd 하나 챙기고...
 
컴퓨터 분해 후 670을 달려고 했더니.. 아..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케이스와 간섭이... ㅠㅠ
 
그래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챙겼던 1050을 다시 끼우고..
ssd 끼우고.. 윈도우 새로 설치해주고..
아이들 블리자드 계정 만들어주고...
오버워치 결제해주고...
실행되는것까지 보고.. 
 
집에 돌아오려고 인사 하는데
조카들이 저에게 절을 하더군요 ㅎㅎ;;
귀여운 녀석들
 
그리고 돌아오는 차안에서
아무 생각없이 "비디오카드랑 ssd랑 게임 다 합치면 한 20만원정도 들겠지?"
라고 말했다가 "4만5천원이라며!!" 라는 외침과 함께 등짝 스메시....
 
 

1


주동성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06.247.65.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어쨌든 돈은 안든거니까 ㅎㅎ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8/ 자국/ 신고/
그쵸! 정확히는 4만5천원만 든거죠 ㅎㅎㅎ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실물은 1050이지만

조카들마음속에는 1080급의 고마움이 자리를 잡을겁니다...

대신... 등짝에는 1070Ti급의 손바닥 자국이 남을지도 ^^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8/ 자국/ 신고/
캬~~ 멋진 비유이십니다!!!
댓글에 추천 기능이 없는게 아쉽네요 ㅎㅎㅎㅎ
  때쥐신산 /  2018-01-10 16:3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따뜻합니다. 아름답네요.

아직 뭘 몰라서 1050이 얼마나 대단한 제품인지는 모르지만. ㅎ
마음은 아주 멋지세요.

아마도 사부인께서도 스매시때 파워오프 하셨을꺼 같은데.

오랜만에 훈훈 하게 해주시네요. 감사합니다.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1 00:5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 삼촌이 짱이야 ㅎㅎㅎ
앞으로도 잘 부탁해~ 라는 마음 ㅎㅎ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1 09:5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정말 훈훈하군요. 멋진 어른입니다.
  쿠로링 lswrom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6 16:1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와프님이 등짝을 쳤어도 상당히 기분 좋았을거에요 ...ㅋㅋㅋ


아마 시자 들어가는 분들에게 더 잘할듯 ㅋㅋㅋ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891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40411
44163 끄적끄적   케이스 갈이 들어갑니다.(feat.'케이스의 탈을 쓴 넌 누구냐?') 5 제로샤넬 0 18.02.19 160
44162 끄적끄적   Kt 5G 부스 체험 1 연방대총통 0 18.02.17 162
44161 끄적끄적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Scavenger 0 18.02.16 181
44160 끄적끄적   사무실 데스크탑을 하나 조립했습니다. 7 주동성 1 18.02.13 366
44159 끄적끄적   평창 개막식 - 천상열차분야지도 구현 1 공부하자 0 18.02.12 245
44158 끄적끄적   올림픽에 관심가지지 않을 권리 1 감자나무 0 18.02.09 217
44157 끄적끄적   이재용 1심 재판장 사표 제출.... 공부하자 0 18.02.09 232
44156 끄적끄적   정형식 개객기 해봐 8 감자나무 0 18.02.07 255
44155 끄적끄적   보드국과 케이벤치는 어떤 컨셉을 가지고 있나요? 3 주동성 1 18.02.06 542
44154 끄적끄적   올림픽 끝나면 갈까요? 2 네오마인드 0 18.02.03 420
44153 끄적끄적   로또 이벤트 당첨품 키보드 잘 받았습니다 1 문득 0 18.02.02 188
44152 끄적끄적   목적과 수단에 대한 철학적 고찰 - 문통 정부에 드리는 글 8 감자나무 1 18.02.01 335
44151 끄적끄적   묻지마 택배인줄 알았네요...^^;; 1 아담한 이층집 0 18.01.31 199
44150 끄적끄적   저는 오늘 마우스를 받았어요 1 송이송이 0 18.01.30 197
44149 끄적끄적   저도 당첨되었습니다. 기가바이트 장패드입니다. 1 제로샤넬 0 18.01.29 222
44148 끄적끄적   저도 오늘 택배부터 받았네요. 2 지풍승 0 18.01.29 229
44147 끄적끄적   아직 당첨자 발표가 없었는데 상품부터 받아버린... 6 주동성 1 18.01.29 350
44146 포토   [수령] 2017년 4분기 로또 경품 4 하누리 0 18.01.27 527
44145 끄적끄적   자격증 합격하였습니다. 7 네오마인드 1 18.01.27 293
44144 끄적끄적   SRT에 인사하는게 화가 난다는 분들은 이걸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4 NastyLemon 0 18.01.27 283
44143 끄적끄적   우리나라에서 개혁이 필요한곳.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8.01.26 218
44142 끄적끄적   18일 방송평 / JTBC 가상화폐 긴급토론 &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5 newstar 0 18.01.19 918
44141 끄적끄적   John Mayer - Gravity [HD] 1 네오마인드 1 18.01.19 242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