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다시 운동 시작했습니다.


DJ Desperado

조회 : 651
작성일 : 2019/01/24 06:0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9177
트위터    페이스북
최근에 운동을 다시 시작했습니다.

2학기 끝나고 아픈 몸과 그 몸으로 학교생활을 버티느라 쩔어있는 탓에 몇주동안 계속 혼자 술만 마시고 우울했었네요.

병원에 검진 가니 일단 악력은 수술전에 측정한 수준으로 회복되었더군요.

이제 그것보다 더 좋아지기만 하면되는데.....

계속되는 통증과 그동안의 스트레스로 부정적인 생각이 떠나질 않습니다.

새해가 시작된지 벌써 1달정도 되었는데 맘 잡고 술 거의 안마시기 시작한건  이번주부터네요

아무래도 알콜중독 전 단계까지 갔던거 같네요. 진짜 술없으면 잠도 못자겠더군요.

막상 운동을 시작하니 음주에 대한 욕구가 많이 줄어들긴 했습니다. 오히려 술보다 단백질에 대한 욕구가 심해졌죠.

저는 pull 종류의 운동을 하다 다쳐서 press 계열의 운동 능력은 심하게 떨어진 편이 아니네요.

일단은 벤치프레스 70kg까지 들어보는거로 만족했습니다. 거기서 더 무리할 생각도 들지 않더군요.

일단 손목관절이 사용되는 운동은 거의 못하게 되었더군요. 그래도 재활을 위해서 여성들 수준의 운동은 해야합니다.

스쿼트 칠때 바를 지지하는 손목이 아파서 관뒀는데  그게 그렇게 짜증나더군요.

예전엔 좀 우울할땐 자전거 타고 스피드를 즐기면서 바람 좀 쑀는데 이젠 대기 환경이 처참한 수준이라 그것도 못하겠네요.

경기도 안좋은데 대기도 안좋다니 대한민국 진짜 요즘 너무한다 싶네요.

뭐 어쨌든 운동 시작한지 얼마 안되긴 했는데 알콜 의존을 많이 극복하고 멘탈이 좋아지고 있긴 합니다.

다음 검진까지 재활이나 열심히 해야겠어요

1


DJ Desperad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58.233.11.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폭풍전야 폭풍전야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9-01-24 11:2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건강이 제일 중요하죠 화이팅입니다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9-01-24 15: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건강 때문에 고민이 많으시군요.
저는 4년 전에 허리를 다쳤고 3년 전에는 무릎 염증이 생겨서 운동 능력이 많이 약해졌죠.
지금은 가벼운 맨몸 운동 위주로 하는데 그것도 오래 하기 힘드네요.
역시 운동 못지 않게 휴식도 중요합니다. 몸을 소중하게 여겨야겠어요.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9-01-24 16:1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그 마음을 어찌 다 헤아오리오

진짜 좀 심하게 보태서 운동못하면 죽고싶은 생각밖에 안들죠 ㅋㅋ

저도 부상으로 쉬는중입니다


그럴땐 같이 운동하는 사람들 커뮤니티나 그런데서 정보 교류하고 미리 준비하고 공부하는 것도 도움됩니다.

저는 지금은 무게를 전혀 못쳐서, 아예 자세점검을 다시하는중입니다

길게 봅시다. 이겨낼겁니다.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18 감자나무 3 18.06.21 2922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5715
끄적끄적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45 정승욱 5 03.09.20 42275
44571 끄적끄적   버피 10일째 2 감자나무 0 11:31:40 38
44570 끄적끄적   콜오브듀티 모던워페어 결론은 싱글플레이용 4 이오니카 1 19.11.08 148
44569 끄적끄적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크 관람 소감 2 연방대총통 0 19.11.07 123
44568 끄적끄적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소감 7 DJ Desperado 0 19.11.01 273
44567 끄적끄적   말레피센트2 관람 하고 왔네요 1 연방대총통 0 19.10.31 131
44566 끄적끄적   스피커 잘 받았습니다. 2 uncles 1 19.10.27 170
44565 끄적끄적   82년생 김지영 보고 왔습니다. 7 주동성 2 19.10.27 245
44564 끄적끄적   스카이디지탈 NKEYBOARD 메카닉 로봇 잘 받았습니다..^^ 1 아담한 이층집 1 19.10.22 188
44563 끄적끄적   지난주 조커 관람 2 연방대총통 1 19.10.18 174
44562 끄적끄적   10월 17일 요기요 맥도날드 50% 대란 5 DJ Desperado 2 19.10.17 245
44561 끄적끄적   최후통첩 - 다시는 지지 않을 것입니다 1 newstar 2 19.10.13 232
44560 끄적끄적   주짓수 수련 종료 1 감자나무 2 19.10.11 229
44559 끄적끄적   남해 사시는 분들 태풍조심하세요 2 네오마인드 1 19.10.01 187
44558 끄적끄적   서초동 촛볼집회..... 서글펐지만 감동적이네요. 6 newstar 3 19.09.30 323
44557 포토   라이젠 노트북 사봤습니다. 18 DJ Desperado 5 19.09.27 1326
44556 끄적끄적   이게 다 감자나무님 때문입니다. 9 주동성 3 19.09.25 697
44554 끄적끄적   보더랜드3 리뷰 시작 4 폭풍전야 2 19.09.21 653
44553 정보   상태 표시줄에 시간 표시 추가 2 쉐그 2 19.09.19 253
44551 끄적끄적   라이젠 4세대가 나오면 1세대 메인보드에서 지원될까요... 흠.. 11 공부하자 3 19.09.17 740
44550 끄적끄적   추석을 기념해 보드나라/케이벤치 회식을 하였습니다. 17 Scavenger 2 19.09.11 356
44549 끄적끄적   추석 명절 인사 미리 드려요 2 팔미온 2 19.09.10 316
44548 끄적끄적   태풍이 오네요 2 팔미온 1 19.09.05 440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