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친구에게


감자나무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696
작성일 : 2019/08/31 18:2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9549
트위터    페이스북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자네를 알게된지 벌써 1년이 지났네 그려,
늘그막에 알게된 자네는 내 삶에 많은 변화를 주었네

개구리가 우물에 갖힌지 모른채 그안에서 경마처럼 앞만보며 달려가다
자네를 만난 이후로 옆을 보게되고 뒤를 돌아볼 줄 알게 되었네
그덕에 덮어놓고 잊어버렸던 나의 또다른 모습을 찾고
진정 원하는 것을 찾아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고 있다네

그 와중에 자존심에 상처도 입어보고, 
전혀 다른 사람들과 선후배로 엮이는 새로운 경험을 해보기도 하고,
상처난 자존심을 회복하고 극복하는 경험도 하고 있다네


가끔 자네를 보면, 아득히 서있는 높은 산과 같은 사람이라는 생각을 한다네
다가가기도 힘들고, 감히 오를 생각도 못하는 
다가가면 비교되어 더 작고 초라해보이는 내 모습에 
스스로 견디기 어려웠던 적이 한두번이 아니라네 
다치고, 상처입고, 작아보이고 초라해질수록
자네에게 잘지내냐며 건네는 한마디 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다네

한때는 나도 자네와 같이 무언가에 열정적인 시간을 보내던 시기가 있었네
그 기반으로 나름대로의 산을 쌓고 사회에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었네만
자네가 배우고 공부하며 고민하는 모습을 볼수록
나는 저렇게 열정적으로 시간을 보냈었나 돌아보며
한편으론 이젠 따라가기 버거운 내자신을 보며 한탄하기도 한다네

나 자신이 변화하고, 어제보다 발전한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자네는 말하겠지만, 
나도 한없는 미물인지라, 자네가 발전하는 만큼
자네 옆에 서있는게 초라해보이지 않고 싶은 욕심은 있다네
그 와중에 상처만 받고 있으니 견디기가 쉽진 않군 그려


내 언젠가, 자네가 나의 스승과 같은 사람이라는 말을 한 적이 있네
스승에게 인정받는 것 만큼, 배우는 사람 입장에서 기쁜것이 또 있겠는가
그 누구보다 자네에게 인정받고, 자네가 나의 노력에 찬사를 보낸다면
그때는 스스로 생각하는 내모습이 초라해보이진 않을듯 하이

친구야,
언제나 그렇게 아득히 보이는 먼 산과 같이 듬직하고 높고 깊게 서있으시게.
나에게 항상 새로운 자극을 주는 자네가 친구로 옆에 있어 항상 든든하다네
지금은 비록 스스로 초라한 모습에 자네에게 편하게 말한마디 하기도 버겁네만
언제나 자네의 조언을 마음속 깊이 간직하며 할수있는 최선을 다하고 있다네
시간이 흘러 자네에게 나의 노력을 인정받고, 같이 기뻐해 줄 날이 오기를 
기대함세

0


감자나무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5.90.181.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떡하나주면잡아먹음 /  2019-09-03 12:5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내 인생에 속마음을 털어놓고 같이 울어줄 친구가 있다면 그 사람의 인생은 성공한것이다.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9-09-03 13:13/ 자국/ 신고/
으허허 전 있습니다 ㅎ

떡하나주면잡아먹음 / 2019-09-05 9:26/ 자국/ 신고/
인생의 성공자시네요 브라보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18 감자나무 3 18.06.21 3192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5969
끄적끄적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45 정승욱 5 03.09.20 42567
44613 끄적끄적   영화 3편 관람 했습니다 1 연방대총통 0 20.02.14 149
44612 끄적끄적   천장형 무선AP VS 메시네트워크 9 주동성 0 20.02.10 206
44611 끄적끄적   인텔 내장 그래픽 드라이버 업데이트 1 연방대총통 0 20.02.04 268
44610 끄적끄적   요새 영양제 빨로 살고 있네요 ㅠㅠ 2 크크오이 0 20.02.02 267
44609 끄적끄적   우한 폐렴 무섭네요. 3 팔미온 0 20.01.29 354
44608 끄적끄적   떡국 먹기 두렵네요 2 연방대총통 0 20.01.24 324
44607 끄적끄적   2020.1.20 화이트3 승급 3 감자나무 0 20.01.21 340
44606 끄적끄적   2달정도 시간을 들였던 유물 컴/노트북들의 윈도우 10 업그레이드 결과와 최신 .. 5 newstar 2 20.01.19 1030
44605 끄적끄적   기생충 이번에 봤네요 1 genji 0 20.01.17 227
44604 끄적끄적   드디어 검경수사권조정 법안까지 국회 통과되었네요. 3 newstar 2 20.01.13 361
44603 끄적끄적   조립 pc 처분했습니다. 3 DJ Desperado 1 20.01.13 908
44602 끄적끄적   연방대총통 님에의해 삭제된글입니다. 연방대총통 0 20.01.11 247
44601 끄적끄적   스타워즈 9 라이즈오브 스카이워커 후기 5 DJ Desperado 0 20.01.08 441
44600 끄적끄적   영화 기생충을 본 사람들이 우와~ 하는 영국판 포스터 5 공부하자 0 20.01.08 426
44599 끄적끄적   도어락 후기 3 DJ Desperado 0 20.01.07 315
44598 끄적끄적   크롬으로 로그인하는데 비번 노출 ㅠㅠ 3 공부하자 1 20.01.07 276
44597 끄적끄적   입국 3000일 달성 3 DJ Desperado 0 20.01.04 302
44596 끄적끄적   넷플릭스에서 '워킹 데드' 보고 있습니다. 11 Scavenger 1 20.01.02 468
44595 끄적끄적   새해복 많이 받으십시오. 4 떡하나주면잡아먹음 1 20.01.02 215
44594 끄적끄적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9 아자비이 0 20.01.01 330
44593 끄적끄적   미드웨이 관람했네요 새해 전 2019년 3 연방대총통 0 20.01.01 305
44592 끄적끄적   아... 뭔가 빠졌다 싶었더니...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4 공부하자 2 20.01.01 345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