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오버워치를 위해 지포스 1050을...


주동성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017
작성일 : 2018/01/10 14:0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8307
트위터    페이스북
제가 오버워치를 위해 지포스 1050을 구매할리는 없고... ㅎㅎ;;
 
지난번 보드국 로또 이벤트에 당첨되서 수령했던
지포스 1050을 처갓집 조카들 컴퓨터에 설치해 줬습니다.
 
요즘 초딩들 사이에서 오버워치가 그렇게 인기가 많은가 봅니다.
고향에 내려갔는데 6학년 동생녀석이 아빠가 사줬다면서 오버워치를 하고 있더라구요.
이것저것 물어보니까 마인크래프트랑 오버워치를 제일 많이 한다고..
 
문득 처갓집 조카들이 생각나더군요.
아이들이 초등학교 5,6학년에 올라가는데
아빠도 없고... ㅠㅠ
처갓집에서 제 와이프를 이모엄마라고..;;;
아무튼... 컴퓨터도 엄청 오래된 노트북 쓰고 있던거
와이프랑 결혼하면서 30~40 선에서 cpu 내장 그래픽 있던 녀석으로 간단하게 맞춰줬었는데..
아마도 CPU가 G3450..? 이였던걸로 기억이 되네요.

게임을 즐기고 싶어도 못하고..
인터넷으로 게임 방송 보면서 대리만족만 하는게 너무 안쓰럽게 느껴지더라구요.
와이프에게 애들한테 4만5천원짜리 컴퓨터 게임 하나 사주겠다고 허락 받은 후
 
지포스 1050 당첨 후 안쓰던 670을 챙기고..
혹시나 하는 마음에 제 컴에 달려있는 1050도 챙기고.. 
구석에 쳐박혀 있던 128기가 ssd 하나 챙기고...
 
컴퓨터 분해 후 670을 달려고 했더니.. 아..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케이스와 간섭이... ㅠㅠ
 
그래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챙겼던 1050을 다시 끼우고..
ssd 끼우고.. 윈도우 새로 설치해주고..
아이들 블리자드 계정 만들어주고...
오버워치 결제해주고...
실행되는것까지 보고.. 
 
집에 돌아오려고 인사 하는데
조카들이 저에게 절을 하더군요 ㅎㅎ;;
귀여운 녀석들
 
그리고 돌아오는 차안에서
아무 생각없이 "비디오카드랑 ssd랑 게임 다 합치면 한 20만원정도 들겠지?"
라고 말했다가 "4만5천원이라며!!" 라는 외침과 함께 등짝 스메시....
 
 

2


주동성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06.247.65.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감자나무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어쨌든 돈은 안든거니까 ㅎㅎ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8/ 자국/ 신고/
그쵸! 정확히는 4만5천원만 든거죠 ㅎㅎㅎ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실물은 1050이지만

조카들마음속에는 1080급의 고마움이 자리를 잡을겁니다...

대신... 등짝에는 1070Ti급의 손바닥 자국이 남을지도 ^^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0 14:38/ 자국/ 신고/
캬~~ 멋진 비유이십니다!!!
댓글에 추천 기능이 없는게 아쉽네요 ㅎㅎㅎㅎ
  때쥐신산 /  2018-01-10 16:3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따뜻합니다. 아름답네요.

아직 뭘 몰라서 1050이 얼마나 대단한 제품인지는 모르지만. ㅎ
마음은 아주 멋지세요.

아마도 사부인께서도 스매시때 파워오프 하셨을꺼 같은데.

오랜만에 훈훈 하게 해주시네요. 감사합니다.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1 00:5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 삼촌이 짱이야 ㅎㅎㅎ
앞으로도 잘 부탁해~ 라는 마음 ㅎㅎ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1 09:5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정말 훈훈하군요. 멋진 어른입니다.
  쿠로링 lswrom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8-01-16 16:1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와프님이 등짝을 쳤어도 상당히 기분 좋았을거에요 ...ㅋㅋㅋ


아마 시자 들어가는 분들에게 더 잘할듯 ㅋㅋㅋ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16 감자나무 2 18.06.21 1448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4932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5 03.09.20 41264
44304 끄적끄적   스포츠 게임 pooh69 0 04:18:20 15
44303 끄적끄적   백두산 천지를 TV에서 보니 감격스럽네요. newstar 0 18.09.20 80
44302 끄적끄적   등짝스매쉬 맞을 각오하고 구입한 장난감 7 주동성 1 18.09.16 309
44301 끄적끄적   보드나라 회원분들께 부탁이 있어 글을 씁니다. 6 겨울이좋아 0 18.09.13 232
44300 동영상   Eddy Louiss - Blues for Klook 쉐그 0 18.09.13 96
44299 끄적끄적   공격적인 꼭지로 고생이신분들? 6 네오마인드 0 18.09.08 236
44298 정보   크롬 UI 유지하기 1 쉐그 2 18.09.06 465
44297 끄적끄적   어이, 거기 관종 아줌마, 입좀 닫고있으세요 3 감자나무 0 18.09.05 232
44296 끄적끄적   손목 수술 후기 8 DJ Desperado 1 18.09.04 546
44295 끄적끄적   일주일간 극장 7번 갔네요. ;;; 1 공부하자 1 18.09.04 329
44293 끄적끄적   역시 남자의 완성은 팔뚝인가 8 감자나무 0 18.09.03 514
44292 끄적끄적   공작 후기 2 연방대총통 0 18.09.01 306
44291 끄적끄적   다시 2년 약정의 노예로 6 폭풍전야 0 18.08.31 443
44289 끄적끄적   토요일 저녁 8시30분 한일전 축구 결승 !!! 7 공부하자 1 18.08.31 195
44288 끄적끄적   오늘 저녁 6시 베트남과 축구 4강입니다. 공부하자 0 18.08.29 121
44287 끄적끄적   샤오미가 엄청난 스팩과 가격의 폰을 내놨군요.. 6 주동성 1 18.08.23 374
44286 끄적끄적   영화 관람 할려는데 3 연방대총통 0 18.08.22 157
44285 끄적끄적   씨게이트 2018 월드컵 2차 이벤트 경품 수령신고 4 신의 0 18.08.18 206
44284 끄적끄적   영화 공작 후기 2 공부하자 0 18.08.18 210
44283 끄적끄적   윈도우 업데이트 조심하십쇼 KB4343909 5 BOT입니다 0 18.08.16 660
44282 끄적끄적   한밤 중 심장이 쫄깃해졌군요. 9 Scavenger 0 18.08.12 746
44281 동영상   Elton John - Tonight 1 쉐그 1 18.08.11 165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