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용기/필테기

프레스콧, 노스우드보다 느릴수도...


athlon88 (ID)

조회 : 6423
작성일 : 2004/01/22 21:08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0&num=49889
트위터    페이스북

출처 : http://www.xbitlabs.com/news/cpu/display/20040121203014.html

 

출시가 얼마 안남은 프레스콧이 느릴수도 있다고 합니다.

 

인텔은 펜3에서 펜4로 넘어오면서 20스테이지로 파이프라인을 바꿨는데, 이로 인해 잘못된 코드를 캐쉬에 가져왔을 경우에 그 파이프라인을 비워야하는 동작으로 인해 지연시간이 생기는 현상이 있었습니다. 결국 펜3 1.4기가 보다 펜4 1.5가 더 느린 속도를 보여주기도...

(사실 인텔이 펜3 1.4기가 버전을 늦게 출시해서 아무도 알아채지 못했음 -_-)

 

이번에 새로운 프레스콧은 10스테이지를 더 늘려 30스테이지를 구현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여전히 위의 문제에 대한 보완이 이루어지지 않았다면, 결국 지연 현상이 발생한다는 것으로 결국 노스우드보다 느린 성능을 보여준다고 합니다. 인텔은 그 해결책으로 L2캐쉬를 늘린 것이라고 합니다. 보드상의 메모리에서 다시 가져오는 지연시간을 줄이기 위한 해결책이라고...

(파이프라인에 대한 해결책이 아니라는 -ㅅ-)

 

파이프라인을 늘려야 고클럭에 대한 부담감이 줄어드는 반면 이런 문제가 발생하기도...

 

 

참고하시길...

 

  1
 
athlon88 (ID)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송태호 (thdxogh123) /  2004-01-23 11:0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호;; 그런일이 ,,하핫, ㅎ 저 쉬프트 안누르게좀해주세요 하핫- _-; 유용한정보 감사합니다 ㅎ
  ㅋㅋㅋ /  2004-01-23 12:3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재밌네요. 링크들어가 보니 베너는 amd 광고라...
  골드부엉 (wowl95) /  2004-01-23 12:5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별로 신빙성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인텔이 그런 개피를 보고도 또 개피 볼짓을
방관하겠습니까? ㅎㅎㅎ
하드웨어 개발쪽에서 한번 실수 한일 또 하는 건 없었던거 같은데... 다른 버그가 있음 몰라도..
  wooriops (ID) /  2004-01-23 13:3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음, 내 2.4@3,0을 처분하고 프캇을 질러야 되는데, --
  야후 /  2004-01-23 13:3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ㅡ,.ㅡ;;;;;;; 언제쩍야그를;;;;;;;;
인텔이 바보도 아니고.. 또그럴까하는....
개그아닌 개그를 -0-;;;;;;;;;;;;
ㅡ,.ㅡ
느리면 내놓기나 할랑가;; 쩝
  정영학 (jyhag) /  2004-01-23 14:4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헉 프레스콧 기다린다고 업 미루고있는데 이런.....
  soil /  2004-01-23 15:0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pipeline에 대해서는 두가지 설이 있습니다. 원래 노스우드의 pipeline은 정확히 말하면 20 + 8로 28이됩니다. 여기서 프레스캇의 경우 4개가 더 늘어난 32개라는 설과 즉 일반적으로 말했을 경우 20+4 = 24개라는 설과 32개라는 설이 있습니다. 인텔도 프레스캇의 pipeline이 노스우드보다 길다는 것은 인정했다는 군요... 이 내용은 xbitlab 뿐만아니라 알만한 사이트에는 이미 다 뜬 내용입니다. 신빙성은 있다고 생각됩니다. 다만 중요한 것은 인텔의 주장에 따르면 더 정확한 분기예측을 할수 있도록 만들었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는 주장인데요... 확실한 것은 pipeline의 증가에 따라 하이퍼쓰레딩은 더 강화가 된것은 분명하고 단지 인텔의 약점이었던 부분에 대한 성능의 저하가 우려되는데 이를 얼마나 잘 보완했느냐가 관건인것 같습니다. 일부기사에는 인텔의 강점인 하이퍼쓰레딩과 인코딩부분은 더 강해지고 나머지 인텔의 약점이었던 부분은 더 약해져서 성능상에서 큰 향상은 없을 것이라고 하는 내용이 있었습니다.
  게리킬달추종자 (athlon88) /  2004-01-23 18:2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예전에 프레스콧 벤치가 한번 있었죠. 그 결과에서 노스우드보다 느린 부분이 있었습니다. 아마도 사실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분기예측에 대한 성능향상도 없는 듯... 왜냐면 만약 그 분기예측이 강화되었다면, 일부러 코어와 전력을 낭비하는 캐쉬를 1메가바이트로 만들지 않았을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제 며칠 안남았으니... ^^;;

그리고 2월에 나오는 프레스콧은 478버전이라고 합니다. 775버전은 4월달에 나온다고 합니다.

  chuak /  2004-01-24 02:5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Execution Trace Cache and the Dynamic Execution Engine
파이프라인이 길어 지면서 분기 예측 비율은 높아 지지만 만약 실패하게 되면 파이프 라인 20단계를 다시시작 해야 하는 문제점이 생긴다. 이런 오버헤드를 극복하기 위해서 인텔은 Execution Trace Cache and the Dynamic Execution Engine라는 기술을 도입했다.
  인텔 /  2004-01-24 09:2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제품을 모르면 이제는 사기 당하는 시대...
불쌍하다...소비자들...
  장성일 (lagoseo) /  2004-01-24 11:1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갈수록 심해지는 구라클럭.
소비자가 KO될때까지 영원하라 구라클럭!
  kintel /  2004-01-24 12:1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kintel즐
  류 /  2004-01-24 20:0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인텔의 자가당착인지....
  류 /  2004-01-24 20:0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속된말로 인텔은 혼자서 잘 놀고 있군요^^
  카오 (colorbox) /  2004-01-25 05:0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인텔과 작별한지 오래되서 ......
제 펜3 933 롱런입니다.
   /  2004-01-25 09:1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소문이나 예상은 필요없음.
물건 나와보면 그때가서 확인후 구매 가치가 있다면 구입하고, 가치가 떨어진다면 다른거 사면 됨.
  임영훈 /  2004-01-25 12:5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바로 위의 이름도 없는 님
그럼 누가 확인해주져,,,,,말이 되나요,,,,그것도 소문 아닌가요,,,,하하
  임영훈 /  2004-01-25 13:0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설마 직접 사서 확인 한다는 말은 아니겠죠,,,,
  김선인 (wwwtemp) /  2004-01-25 14: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그럼 보드나라같은 정보사이트가 왜 있을까요?
설마 그들이 그냥 손가락빨며 놀고있을거라 생각하시는거는 아니겠죠...
  게리킬달추종자 (athlon88) /  2004-01-25 17:2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그리고 새로운 소식...

478버전에서의 프레스콧은 3.4G 버전만 나올수도 있다고 합니다. 3.6G 버전은 메인보드에서의 지원 때문에 나오지 않을수도 있다고, 아직 고려하는 중이니... 103W 정도의 전력을 지원할 메인보드가 없는 한 나오지 않고, 3.6G 버전은 775 버전으로 나올것이라 합니다.

참고하시길...
  흠 /  2004-01-25 17:3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프레스캇 즐.
  게리킬달추종자 (athlon88) /  2004-01-25 18:0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또 새로운 소식입니다.

anandtech에 따르면, 478 프로세서의 한계 클럭은 3.4G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또한 478 셀러론은 3.33G가 한계라고 합니다.

478 플랫폼에서의 더이상의 확장은 없을 듯... 로드맵이 심심찮게 바뀌니 -ㅅ-
  정훈 (katmai79) /  2004-01-25 20:5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막연하게 인텔이 설마 그런짓을 할까??? 라는 생각을 하시다니. 지금까지 인텔이 소비자 니들한테 한짓을 한 번 생각해봐라. 하긴 알면 그따구 소리 못하겠지만...쩝...펜3에서 펜4로 넘어올때도 똑같은 문제를 겪었고 그 문제는 아직 해결 못하고 있다는 것은 사실아닌가. 오죽하면 펜4를 구라클럭이라고 부르겠나???
  정훈 (katmai79) /  2004-01-25 20:5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인텔은 이제 클럭빨로 우리를 속이는 것도 모자라서 캐쉬빨로 우리를 속이려고 하고 있다는게 정답일듯.
   /  2004-01-26 09:0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속여? 뭘?
꼭 자기자신만이 정의의 편에 서있는듯 말씀마시고, 물건 나와서 좋은면 사고, 나쁘면 안사면 되는데, 미리 혼자 흥분할 필요없는 일.
  게리킬달추종자 (athlon88) /  2004-01-26 12:3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새로운 소식입니다.

새로운 프레스콧의 판매를 높이기 위해, 2/1부로 3.0G이상의 노스우드를 단종시킨다고 합니다. 출처가 없어서 믿을만한 내용인지는 모르겠네욤.

그리고 2.6c의 가격을 내린다고 합니다.
  정훈 (katmai79) /  2004-01-26 13: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예전에 2.8 프레스콧 시제품 테스트했을때 노스우드 2.8보다 성능이 떨어지는 부분이 꽤 많았던걸로 기억합니다. 역시 인텔은...쩝
  정훈 (katmai79) /  2004-01-26 13:4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똑같은 펜티엄4를 쓰면서도 423-478-775 로 나뉘어진 소켓, 그리고 보드 칩셋 이것만 봐도 알 수 있지. 뭐 이전에 EX칩셋이나 820같은 옛날 이야기를 안하더라도 말이지. 그리고 인텔이 말한거로 분명히 478까지는 3.4가 끝. 이후 775 그리고 현재 나오는 865도 프레스콧이 제대로 작동안할 수도 있다는 이야기도 덤으로 들려주더구만. 인텔 즐.
  윤대 (iamKG) /  2004-01-27 21:5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떨어지는 부분도 있고 2.8기가가 노스3기가에 육박하는
벤치도 있고.. 인텔시피유는 나오기전 말이 많지만
나오면 그런말 다 사라지고 막 사더군요...
ㅋㅋㅋ 구라클럭? 구라pr은 어떤지
  KIN /  2004-01-28 05:1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그래도 인텔만큼 제대로 CPU만드는 회사가 없어서 인텔쓴다는.....
유일하게 경쟁력있는게 AMD인데 가격대 성능은 좋지만 쓰다보면 이상하게
전혀 예상치 못한 문제들이 생겨나서 이후로 쳐다도 안봅니다.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4-01-28 11:0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음... CPU 구조만으로 이야기하자면 X86계열 프로세서들은 별로 좋은 평가를 받지 못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쓰는 것이라고 꼭 좋다는 보장이 되지는 않지요...
  송태호 (thdxogh123) /  2004-01-28 12:0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 ? 전혀 예상못한문제라면 무엇을 말씀하시는거죠 ??
  KINTEL /  2004-01-28 22:1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나는 인텔 cpu만 쓰다가 듀론을 쓴 뒤로는 인텔 쳐다도 안 보는데...지금은 애슬론xp 쓰고 있구요..
사용기/필테기
  아틀란/파인드라이브 외 바이럴 의심 게시물은 모두 삭제조치합니다. 2 감자나무 7 14.01.22 10056
  동영상 업로드 방법 안내 1 감자나무 11 10.02.10 19911
  정보공유 통합게시판 이용안내 (09.09.02 수정) 2 감자나무 2 08.08.12 16970
28459 필드테스트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아담한 이층집 0 20.04.01 15
28458 필드테스트   컬러풀 고성능 메인보드! COLORFUL iGAME Z390 Vulcan X V20 STCOM 진사사마 0 20.03.31 21
28457 개인사용기   합리적인 SSD 선택 씨게이트 바라쿠다 510 M.2 SSD 500GB 찐호빵 0 20.03.31 30
28456 필드테스트   [똑똑한 리뷰씨 – WDC 앰베서더 7기 특집 9] WDC 앰베서더 7기 활동을.. 꽃사슴녹용 0 20.03.31 18
28455 필드테스트   [똑똑한 리뷰씨 – WDC 앰베서더 7기 특집 8] 성능 좋은 외장 SSD, WD_.. 꽃사슴녹용 0 20.03.30 26
28454 필드테스트   녹음도 프로처럼! 제닉스 TITAN STUDIO PRO 콘덴서 마이크 해인아범 0 20.03.30 24
28453 필드테스트   고음질 프리미엄 듀얼 드라이버 앱코 비토닉 트루엔진2 블루투스이어폰 스파이키 0 20.03.30 20
28452 필드테스트   ASUS TUF H3 게이밍 헤드셋 리뷰! 오베르뉴크로나 0 20.03.30 25
28451 필드테스트   가성비 파워서플라이 잘만 MegaMax 500W 찐호빵 0 20.03.30 22
28450 개인사용기   튜닝마우스 Madcatz R.A.T. 8 PLUS 플러스 게이밍 마우스 deeplyshocke 0 20.03.29 21
28449 필드테스트   게임의 승리를 위한 최고의 가성비 그래픽 카드, PALIT 지포스 GTX 1660 SUPER G.. TheJeDi 1 20.03.28 15
28448 필드테스트   WD 블루 SN550 NVMe SSD 사용기 (Western Digital WD Blue SN550 M.2 2280 (1TB).. 타락천사 NO.1 0 20.03.27 31
28447 필드테스트   매드캣츠 MadCatz R.A.T 8+ 리뷰! 1 오베르뉴크로나 1 20.03.26 73
28446 필드테스트   내가 제일 잘나가~ 씨게이트 파이어쿠다 520 M.2 SSD 해인아범 1 20.03.26 43
28445 필드테스트   [똑똑한 리뷰씨 - WDC 앰베서더 7기 특집 7] 강력한 게이밍 pc를 위한 최고의 SS.. 꽃사슴녹용 0 20.03.25 35
28444 필드테스트   [똑똑한 리뷰씨 – WDC 앰베서더 7기 특집 6] 강력한 게이밍 PC를 위한.. 꽃사슴녹용 1 20.03.25 37
28443 개인사용기   CPU 그래픽 온도를 편하게 볼수있습니다 / 온도나오는 버튼 엘가토 스트림 덱 / .. 1 플레이신 0 20.03.25 69
28442 개인사용기   탄탄한 해상력 젠하이저 CX 150BT 블루투스 5.0 deeplyshocke 1 20.03.25 34
28441 개인사용기   최고의 가성비 잘만 MegaMax 700W 80PLUS STANDARD 230V EU 파워 스파이키 0 20.03.12 31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