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김장하고 왔습니다.


nukko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1180
작성일 : 2008/11/28 16:04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16597
트위터    페이스북
수요일 오전 출발하여 오늘 오후 도착...
배추밭에서 배추 도려내고 운반 다듬기 그리고 절이기 양념 준비부터 김장 담그기까지 모든 과정을 직접.......
에고 허리...

6


nukko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211.221.151.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17:4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고생하셨습니다...^^ 김장이란게 보통일이 아니더라구요...^^
  newstar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17:5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헉... 궁금하네요. 여성분인지... 밭을 가지고 계신지... 김장은 모든 과정에 노하우가 정말 많은것 같던데 어찌 저걸 다 하실 수가 있는지... 대단하시네요.
산적왕두목 (shfahl33) shfahl3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18:18/ 자국/ 신고/
고향이 충남 곶감 및 딸기로 유명한 동네입니다. 고등학교까지 시골에서 자랐고 요즘은 거의 하지 않지만 당시에는 소꼴도 직접 낫으로 베어서 지게 및 리어카에 싣고 다녔습니다. 농사도 지어봤고 지금은 객지에 나와있는 조금은 된세대 입니다..그리고 남자이구요. 농사는 지어봤어도 김장은 그냥 운전만 하고 다녔는데 이제 갈수록 어머님 기력도 약하시고 누님들도 환갑 지난분도 있고 그래서 남자라고 해도 김장에 동참하게 되었습니다. 지난해 처음으로 김장만 담그기를 해봤고 올해는 배추밭에서 직접 배추 도려내고 다듬고 절이고 양념 만들기 그리고 담그기 전과정을 다 해봤습니다.
올해 김장 150포기 정도 한거 같네요.
그중에 제가 가지고 온 포기만 40포기 조금 넘을듯 하고 생 배추 10포기 정도..
  아라키스 (alakiss) alakiss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19:5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얼마전 우리도 100포기정도를..
  공부하자 (milkblue)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21:4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고생하셨습니다. ^^
  유리카 (king8407) king8407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22: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희는 큰 어무니집에서 얻어먹고 있네요^^;;
하지만 너무 맵워요.. 입안에서 불나요 불나.. 얼매나 맵게 드시는지.. ㅠㅠ
  전진맨 (jenjinman) jenjinm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08-11-28 23:4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수고하셨습니다...힘들어도 먹는 재미가 있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21 감자나무 3 18.06.21 4799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7352
끄적끄적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46 정승욱 5 03.09.20 44150
44821 끄적끄적   캠핑카 렌트해서 여행 다니시는분 계신가요~? yyk11 0 21.06.21 74
44820 끄적끄적   유로 독일vs포르투갈 경기 보면서 드는상각 1 네오마인드 1 21.06.20 74
44819 끄적끄적   폰 하나에 세컨번호 만들어 쓰기 고음불가 0 21.06.17 163
44818 끄적끄적   왕초보의 러닝 1개월 100km 후기와 러닝화 비교 7 감자나무 0 21.06.16 163
44817 끄적끄적   LG 베스트샵 아이폰 판매 고려중 1 연방대총통 0 21.06.16 106
44816 끄적끄적   아스트라제네카 이틀 째인데 힘드네요 3 realdonn 0 21.06.15 98
44815 끄적끄적   얀센 맞고왔습니다. 7 네오마인드 2 21.06.15 248
44814 끄적끄적   보드나라 창간 20주년 & 감자나무 45번째 생일 겸상 케잌 14 감자나무 3 21.06.14 317
44813 끄적끄적   고성 나들이 .. 5 티끌모아티끌 3 21.06.12 280
44812 끄적끄적   연비 상승 티끌모아티끌 1 21.06.12 156
44811 끄적끄적   부도난 제품 사용중 연방대총통 1 21.06.12 154
44810 끄적끄적   벨벳2 프로 현상황 1 연방대총통 1 21.06.12 163
44809 끄적끄적   얀센백신 맞았습니다. 4 주동성 1 21.06.11 205
44808 정보   2021년 상반기 이달의 우수게임 유저투표에 참여해주세요! spectory 0 21.06.10 125
44807 끄적끄적   영국에서 만든 한국 관광 안내서 안내 그란달베 0 21.06.09 130
44806 끄적끄적   영화 관람 간단평 연방대총통 0 21.06.08 123
44805 끄적끄적   크루엘라, 애들수준영화(스포) 2 그란달베 0 21.06.07 146
44804 끄적끄적   마당에 구멍을 파기 시작한 남자 그란달베 0 21.06.05 153
44803 끄적끄적   아이와의 친밀감을 높여주는 솔러(SOLER) 기법 (부제 : 아빠는 프로 경청러) 와이즈대디 0 21.06.03 179
44802 끄적끄적   하이템플러 같은.. 2 그란달베 0 21.06.02 181
44801 끄적끄적   V60 과 벨벳2 프로 1 연방대총통 0 21.06.01 191
44800 끄적끄적   LG 안드로이드 11 소식 1 연방대총통 0 21.06.01 196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