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용기/필테기

GIGABYTE B560M AORUS PRO AX


해인아범

조회 : 210
작성일 : 2021/05/24 09:02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0&num=137937
트위터    페이스북

■ GIGABYTE B560M AORUS PRO AX 피씨디렉트



인텔의 11세대 로켓레이크가 발표가 되고 메인보드 제조사들은 자신의 브랜드에 맞는 다양한 제품들을 출시했습니다. 그동안 인텔 시스템을 사용하던 사용자들은 CPU / 메모리 오버클럭을 위해서 일반적인 시스템보다 비싼 CPU와 메인보드를 구입해야 했습니다. 하지만 이번 11세대에서는 이런 장벽이 무너지게 되면서 "Z"보드에서만 가능한 메모리 오버클럭이 하위 제품에서도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CPU의 오버클럭은 여전히 막혀있지만 요즘 게임들이 메모리 클럭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는 점을 생각한다면 상당히 반가운 부분입니다.



이번 시간에 소개하는 기가바이트 B560M AROUS PRO AX 메인보드의 스펙을 간단히 정리해보았습니다. 메인보드에서 중요한 부분중 하나가 바로 전원부입니다. 특히나 CPU, 메모리의 오버클럭을 하는 경우라면 더더욱 중요하게 됩니다. 물론 전원부가 빵빵하다고 해서 무조건 오버가 잘되는건 아니지만 오버가 잘 되기 위해서는 탄탄한 전원부가 필수적으로 필요하게 됩니다. B560M AORUS PRO AX는 13페이즈의 넉넉한 전원부를 가지고 있어서 전원부만 따진다면 동급 최강의 스펙을 가지고 있는 메인보드입니다.


11세대의 또 다른 특징은 PCIe 4.0 지원입니다. VGA는 아직 이르지만 SSD에서는 이 대역폭을 지원하는 제품들이 많이 있고 계속해서 추가가 되고 있습니다. 가격대가 조금 비싸긴 하지만 그래도 속도만큼은 확실합니다.


추가로 Wi-Fi 6와 블루투스를 지원하는 무선 모듈로 다양한 환경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용환경에 따라 데스크탑에서는 와이파이를 안쓰는 경우도 있겠지만 블루투스는 보드에서 지원하면 반드시 한두번쯤은 유용하게 사용하는 순간이 있더군요. 가격차이가 크지 않다면 되도록 무선 모듈이 장착된 메인보드를 추천합니다.


보드의 외형이나 기능에 대해 자세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번 메인보드의 테스트를 위해서 Intel i5-11400 CPU도 같이 대여를 받았습니다.





박스는 기존 AORUS의 디자인을 그대로이며 보드의 특징들과 스펙이 자세하게 표시가 되어있습니다.



제품의 공식 유통과 as는 피씨디렉트에서 담당을 하고 있습니다.



메인보드, 설명서, 드라이버 CD, M.2 스탠드 오프와 고정용 나사, SATA 케이블 두개 그리고 무선 네트워크를 위한 외장 안테나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고급사양이 아닌 제품들의 경우 공유기에 달린 안테나처럼 보드 자체에 연결하는 방식을 사용하는데 이 제품은 연장 케이블로 안테나를 원하는 곳에 고정을 할 수 있습니다.



M.2에 사용되는 스탠드 오프, 고정용 나사의 경우 잃어버러기 쉬우니 되도록이면 바로 보드에 장착해서 보관 하시기 바랍니다. 처음 개봉을 할때 어로스 메탈 스티커가 없어서 실망을 했는데 제가 박스를 열면서 다른곳에 빠뜨렸더군요. 어로스(AORUS) 제품이라면 당연히 메탈 스티커가 포함이 되어야겠죠. ^^



설명서는 모두 한글로 되어있으며 보드의 사양이나 사용 방법 그리고 바이오스의 항목까지 꽤 자세하게 설명이 되어있습니다. 특히나 바이오스의 각 항목별로 설명이 잘 되어 있어서 용어나 기능에 대해 익숙하지 않은 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이런 부분은 칭찬해주고 싶습니다.



외장 안테나의 바닥은 자석으로 되어있으며 자성이 꽤 강한 편이라 원하는 곳에 확실하게 고정할 수 있습니다.





보드의 외형에서 어로스 로고가 있는 대형 방열판이 가장 눈에 띄었습니다. 13(12+1)페이즈의 전원부를 가진만큼 온도에 있어서도 신경을 많이 쓴 흔적이 보입니다.



후면 IO 패널은 일체형 방식으로 되어있어서 조립뿐 아니라 디자인에 있어서도 확실히 좋은 모습이였습니다. 다른 보드에서 언급을 했지만 이제 모든 보드들이 이렇게 일체형 패널을 사용했으면 좋겠습니다.



IO 패널은 USB 2.0 / 3.0 / Type-A / C를 포함 꽤 많은 포트들이 있습니다. 단점까지는 아니지만 개인적으로 조금 아쉬웠던 부분은 사운트 단자였습니다. 저는 보급형과 고급형을 나눌때 광출력 단자로 구분을 하곤 하는데 이 제품은 일반적인 아날로그 단자만을 가지고 있더군요. 물론 DAC / DDC와 같은 장비들을 사용할때는 USB 포트를 많이 사용하지만 그래도 광출력 단자가 없으니 뭔가 살짝 허전해보이는 느낌이였습니다.



IO 패널과 전원부 방열판은 분리가 가능합니다.



AORUS 로고가 있는 방열판은 크기도 크기이지만 무게도 제법 나가는 편이라 전원부 발열에 좋은 효과를 낼 수 있습니다. 별도의 스팟쿨링을 하면 좋겠지만 이정도도 크기라면 추가적인 쿨링은 필요 없다고 생각합니다.




패널쪽에는 M.2 방식의 무선 랜카드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Wi-Fi 6를 지원하고 있어서 공유기까지 갖춘 사용자들이라면 더욱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블루투스 5.1로 다양한 입력기기와 음향기기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엑박패드를 사용하거나 블루투스 음향기기를 사용하는 분들이라면 상당히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13페이즈의 전원부는 B보드에서는 좀 오버 아닌가? 싶을정도로 넉넉한 용량입니다. 소개에서도 언급했지만 전원부는 다다익선입니다. 마치 메모리(RAM)과 같아서 일단 무조건 넉넉한게 최고입니다.



내장 그래픽 출력을 담당하고 있는 ASM1442K 칩셋입니다.



CPU 보조전원은 8핀 한개로 되어있습니다.



4개의 메모리 슬롯 옆쪽으로는 RGB 핀 헤더가 있습니다. 메인보드를 소개할때마다 언급하는 내용이지만 RGB 핀을 연결할때는 반드시 +5V / +12V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반대로 연결하게 되면 보드에 손상이 가게 됩니다.



24핀 전원부 옆에는 케이스 전면 USB 3.0 포트(Type-A / C)를 사용할 수 있는 소켓이 있습니다.



SATA 포트는 6개가 있으며 편리한 선정리를 위해 옆쪽으로 배치가 되어 있습니다.




아랫쪽에는 케이스와 연결할 수 있는 여러가지 핀 헤더가 있으며 +5V / +12V RGB 소켓 역시 추가로 마련되어 있습니다. 각각 두개씩 총 4개의 RGB 소켓이 있어서 여러가지 쿨러나 RGB 기기들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내장 사운드는 Realtek ALC897 칩셋을 사용하였고 노이즈를 피하기 위해 별도의 라인으로 분리가 되어있으며 전용 캐패시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동그라미 부분의 소켓 두개는 인텔쪽에서만 볼 수 있는 썬더볼트 애드온 카드와 연결하는 소켓입니다. 허브나 관련 기기들을 사용하는 분들에게는 상당히 유용한 부분입니다.



여러가지 하드웨어들에 대한 모니터링을 담당하는 IT8689E 칩셋입니다.



이전 세대의 일부 제품에서는 인텔의 내장 랜 이슈가 있어서 이 부분에 대한 걱정을 했었습니다. 해당 칩셋을 검색해보니 3세대 제품인 Intel SLNMH에서는 이런 문제가 해결이 되었다고 합니다.



첫번째 M.2 슬롯에는 방열판이 장착되어 있습니다.



첫번째 M.2 슬롯에는 방열판이 기본적으로 장착되어 SSD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온도를 잡아줄 수 있으며 두번째 슬롯은 방열판이 없지만 22110 크기의 SSD를 장착할 수 있습니다. 11세대 CPU를 장착하게 되면 첫번째 M.2 슬롯에는 PCIe 4.0 SSD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PCIe 3.0 SSD도 정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CPU 쿨러 소켓은 윗쪽에 있지만 수랭 펌프를 위한 4핀 소켓은 중간에 따로 있습니다. 커스텀 수랭뿐 아니라 일체형 수랭을 사용할때도 되도록이면 쿨러가 아닌 이 소켓에 연결하시길 바랍니다.



B560M AROUS PRO AX 테스트를 위해 사용한 부품들입니다.



추가적으로 메모리 오버 테스트를 위해 삼성 시금치 2,400MHz 두개를 사용하였습니다. 기본적으로 X.M.P가 적용된 제품들은 추가 오버나 메모리 타이밍에 대한 마진폭이 크지 않아 삼성 메모리를 선택했습니다.



일체형 IO 패널 위쪽으로는 보호 필름이 부착되어 있으니 제거하고 조립을 하시기 바랍니다.



CPU 장착할때는 항상 방향을 확인하세요.



메모리와 함께 인텔 기본 쿨러를 장착했습니다. 11세대에서는 초코파이 쿨러도 변경이 되었습니다.




CPU, 메모리, SSD와 VGA까지 장착한뒤 AORUS 피규어로 마무를 했습니다.



외장 안테나의 바닥에는 자석이 있어서 원하는 곳에 편리하게 고정할 수 있습니다. 자성이 꽤 강력해서 일부러 분리하지 않는 이상 바닥에 떨어질 염려는 없습니다.



안테나는 4단계로 위치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공유기에 있는 안테나처럼 보드에 바로 장착하는 안테나도 편리하지만 안테나의 위치와 방향도 조절할 수 있어서 정말 편리하더군요. 이 안테나만으로 만족도가 확~~ 올라갔습니다.



평소에는 안쓰지만 혹시나 에러가 있을때 쉽게 판단할 수 있는 Debue LED 입니다. Debug LED는 CPU, DRAM, VGA, BOOT 4개로 되어있으며 LED가 계속해서 켜져있다면 그 부분이 문제가 있다는 뜻입니다. 최고급 보드에는 코드로 이상유무를 확인할 수 있지만 이렇게 LED로 문제가 있는 부분을 확인할 수 있는건 정말 편리합니다. 일체형 IO 패널처럼 앞으로는 이런 기능을 장착한 보드가 늘어날거라 생각합니다.



처음 바이오스에 들어가면 이지모드(Easy Mode) 화면이 보입니다.



현재 시스템에 연결된 SATA / PCIE / M.2 기기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F6 키를 누르면 Smart Fan 6 모드로 진입합니다. CPU FAN이나 펌프, System FAN의 모드와 온도에 따른 설정과 경고 알람등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이 기능은 전용 S/W로도 설정할 수 있습니다.



F8키를 누르면 Q-Flash 모드로 들어가게 됩니다.



F2 키를 누르면 Advanced Mode로 들어가서 더욱 다양한 설정을 할 수 있습니다.






바이오스는 한글을 지원합니다. 다른건 다 한글이 편한데 바이오스는 한글보다 영어가 편하네요.




바이오스는 8개의 프로필을 만들 수 있으며 USB나 다른 저장장치로 저장 할 수 있습니다.




간단한 설정을 마치고 윈도우로 부팅을 했습니다.




구성품에 포함된 CD를 통해서 메인보드의 드라이버와 유틸리티를 설치할 수 있습니다. 보드 칩셋과 관련된 드라이버들이라 반드시 설치를 해야 합니다.



재부팅을 하게 되면 느낌표나 물음표로 표시되는 장치가 모두 사라지게 됩니다. 다른 보드와 다르게 무선 Wi-Fi와 블루투스 장치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트워크 테스트를 위해 무선(Wi-Fi)로 연결을 했습니다.



100MB 광랜을 사용중인데 이 속도 모두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글을 쓰고 있는 현재도 무선 네트워크로 연결한 상태에서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유선보다는 핑이 조금 높지만 속도나 다른 부분에서는 전혀 떨어지지 않았습니다.



유틸리티를 설치한 뒤 재부팅을 하게 되면 모든 프로그램을 한곳에서 관리할 수 있는 APP Center가 설치됩니다. 기본적으로 RGB Funsion과 SIV 두개 정도는 설치하는걸 추천합니다. Esay Tune은 소프트웨어를 통해서 오버클럭을 설정 할 수 있습니다.



AORUS 제품의 특징중 하나는 RGB입니다. RGB Fusion이 지원되는 기기들을 장착했다면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다양한 모드나 효과를 모두 연동(Sync)할 수 있습니다.






Easy Tune을 통해서 클럭, 타이밍 그리고 전압등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SIV를 처음 실행하면 시스템이 자동으로 검사와 보정을 하게 됩니다.



Smart Fan6와 마찬가지로 사용모드나 온도에 따른 쿨러의 성능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CPU-Z를 통해서 현재 시스템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바이오스의 Tweaker 항목에서 메모리의 클럭과 세부 램 타이밍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이 부분은 사용하는 기기에 따라서 모두 다르기때문에 참고용으로만 봐주시기 바랍니다.




오버에는 추가 전압이 필요합니다.



왼쪽이 기본 클럭이고 오른쪽이 오버클럭을 한 상태입니다.



메모리 오버라서 CPU 테스트에는 크게 영향을 미치지 않아 오차범위 수준입니다.



AIDA64를 통한 메모리 벤치에서는 변화를 확실하게 체감할 수 있습니다. CPU 오버클럭은 할 수 없었지만 메모리 오버클럭이 되는만큼 게임에서의 프레임을 높일 수 있습니다.





11세대로 오면서 Z보드가 아닌 B, H에서도 메모리의 오버클럭을 할 수 있다는 점은 상당히 반가운 기능입니다. 이런 이유로 보급형라인에서도 전원부가 더더욱 중요해지게 되었는데 이번에 소개한 B560M AORUS PRO AX 메인보드는 이런 시장 상황에 잘 맞는 동급 최강의 구성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저는 i5-11400 CPU로 테스트를 했지만 이보다 더 상위 CPU를 사용하더라도 전혀 문제가 없을만큼 뛰어난 성능을 보여주었습니다. 또한 이런 전원부의 온도 관리를 위한 방열판도 상당히 큰편으로 성능뿐 아니라 사용자들의 감성까지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었습니다.


10세대 코멧레이크를 사용하는분들에게는 다소 오버스펙이 될 수는 있겠지만 11세대로 시스템을 업그레이드 하거나 새로운 시스템을 구성하려는 분들에게는 추천할 수 있을만큼의 성능을 가진 메인보드였습니다. 제품의 이름에 PRO가 들어가는데 이런 이름에 전혀 손색이 없을만한 외형과 성능을 보여주었습니다.



무선 네트워크(Wi-Fi &블루투스) 칩셋과 이를 더욱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외장 안테나 역시 상당히 만족스러웠습니다. 현재 이 제품의 가격은 19만원대로 보급형 라인은 아니지만 메모리 오버나 여러가지 편의 기능등을 생각한다면 충분히 납득할 수 있는 가격으로 가성비적인 부분이나 절대적인 성능 두가지를 비교해봐도 절대 부족하거나 단점으로 느낄만한 부분은 보이지 않았습니다. 가격이 부담이 되는 분들이라면 무선 모듈이 빠진 일반 PRO 제품이 좋겠지만 개인적으로는 조금 비용이 더 들어도 PRO AX 제품을 구입하는걸 강력하게 추천합니다.


굳이 아쉬운점을 꼽아야 된다면 앞서 언급했던 광출력 사운드를 지원하지 않는 부분과 Q-Flash, 바이오스 클리어를 위한 버튼이 뒷쪽 IO 패널이 아닌 보드 내부에 있다는 점인데 이건 그냥 조금 아쉬운정도이지 단점이라고 생각되지는 않았습니다. 메인보드를 테스트하면서 이정도로 단점을 찾기 힘들었던 제품은 오랫만이였습니다.


제품의 장/단점을 끝으로 마무리를 하겠습니다. 오타나 수정 그리고 추가가 되어야할 부분이 있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확인 후 수정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장점


1. 동급 최고의 13페이즈 전원부

2. 일체형 IO 패널과 방열판 (성능, 디자인)

3. PCIe 4.0 지원 (11세대 CPU 장착 시)

4. Wi-Fi 6와 블루투스 5.1을 지원하는 무선 랜카드와 외장 안테나

5. 문제가 생겼을때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Debug LED



단점


없음




"이 사용기는 피씨디렉트로부터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0
 
해인아범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8.32.105.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사용기/필테기
29662 필드테스트   와이파이 6 공유기 넷기어 RAX20 사용해 보았습니다. 아리마퐁퐁 0 21.08.06 105
29661 필드테스트   뛰어난 쿨링 성능을 가진 컴퓨터 케이스추천 마이크로닉스 Master M60 메쉬 찐호빵 1 21.08.06 165
29660 필드테스트   게이머라면 꼭 봐야할 버트키커 게이머2 체감형 4D 음향장비 사용기 스파이키 0 21.08.06 111
29659 필드테스트   STCOM biz UHD4K 웹캠 해인아범 0 21.08.06 87
29658 필드테스트   마이크로닉스 Classic II 풀체인지 500W 80PLUS 230V EU 파워서플라이 pigo 0 21.08.06 97
29657 필드테스트   700W 골드 인증의 파워가 8만원대? 가성비 파워~ 쿨러마스터 G700 GOLD 진사사마 0 21.08.06 97
29656 필드테스트   PC시장 흐름에 발빠르게 대응하는 파워서플라이! 마이크로닉스 Classic II 풀체.. 프로슈머 0 21.08.05 97
29655 필드테스트   80플러스 골드인증~! 쿨러마스터 G600 GOLD 아담한 이층집 0 21.08.05 66
29654 필드테스트   키보드위생 비타민 LED 스탠드 사용기 스파이키 0 21.08.03 94
29653 필드테스트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pigo 0 21.08.03 79
29652 필드테스트   실물같은 트루아트 뮤럴 디지털액자 MC315 사용기 스파이키 0 21.08.02 75
29651 필드테스트   하이브리드-E 마이크로닉스 CASLON M 850W BRONZE 파워 사용기 스파이키 0 21.08.02 84
29650 필드테스트   80PLUS 골드 인증의 고효휼 파워서플라이 쿨러마스터 G600 GOLD 찐호빵 0 21.07.29 105
29649 필드테스트   mStone MP200 외부 전원스위치 컨트롤러 사용기 오베르뉴크로나 0 21.07.29 102
29648 필드테스트   텐키리스 키보드추천! 마이크로닉스 MANIC EX89 RGB 청축 게이밍키보드! ban2y 0 21.07.27 130
29647 필드테스트   마이크로닉스 CASLON M 850W BRONZE 대퇴근 0 21.07.27 91
29646 개인사용기   더 완벽해진 화이트컨셉 메인보드! - 컬러풀 CVN B560M GAMING FROZEN V20 프로슈머 0 21.07.26 138
29645 필드테스트   CANSTON 블루투스 스피커 R30BT PLUS 사용기 오베르뉴크로나 0 21.07.26 108
29644 필드테스트   메시 와이파이 공유기 추천, 넷기어 오르비 RBK752로 커버리지 넓혀 사용하기 kmabio 0 21.07.25 141
29643 필드테스트   머리가 편안한 차량용 목쿠션 목베개 뮤토리 모빅 Movic A1 아이마 0 21.07.25 194
29642 필드테스트   화상회의 화상수업에 안성맞춤, STCOM biz FHD60F 웹캠 TheJeDi 0 21.07.25 96
29641 필드테스트   Full HD 60프레임을 지원하는 가성비 웹캠 STCOM biz FHD60F 웹캠 타락천사 NO.1 0 21.07.25 129
[1][2][3][4] 5 [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