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전송 2018-10-22 14:40
[취재]

업계 최초 자동차용 3D 낸드 UFS 스토리지
WD iNAND AT EU312 발표

WD에서 업계 최초 3D TLC 낸드 기반 오토모티브용 UFS 임베디드 플래시 드라이브 ' 웨스턴디지털 iNAND AT312 EFD' 공개를 위한 기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WD 조원석 지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 25년간 낸드 플래시 시장의 비용은 20만배 이상 개선되었고, 용량 역시 꾸준히 발전하여 2001년 160nm의 1Gb 시대에서 2019년 96단 3D 낸드의 256Gb 시대를 열었다고 시장의 발전을 이야기했다.

덕분에 필름 카메라는 플래시 카드를 사용하는 디지털 카메라로, 플로피 드라이브는 USB 메모리, CD에서 MP3, 피처폰은 스마트폰으로 발전했으며, 하드디스크를 대체하는 SSD 시대 등, 일상의 변화를 주도하고 있다며, 이제는 오토모티브용 스토리지 시장의 발전 역시 뒷받침 할 것이라 전했다.

 

오토모티브용 스토리지 역시 하드디스크에서 eMMC, SD 카드등을 거쳐 오늘 발표할 WD iNAND AT EU312 임베디드 플래시 드라이브와 같은 UFS 규격의 제품과 SSD 같은 발전을 통해 고전적인 자동차에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내비게이션, 블랙박스, 자율 주행 및 교통 관리 시스템 등 커넥티드 자동차로서의 발전을 뒷받침해오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에 따라 커넥티드 자동차의 하루 데이터 통신량은 72GB에 달하고, 연간 4500억에서 7000억 달러 가치에 달하는 5ZB 규모의 데이터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는 커넥티드 자동차의 스토리지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러셀 루빈(Russell A. Ruben) WD 오토모티브 솔루션 마케팅 총괄 이사는, 지난 2002년 1세대 오토모티브 HDD 이후 매년 신 세대 제품을 내놓은데 이어, 2015년 첫 오토모티브용 SD 카드와 eMMC를 시작으로 2017년 3세대까지 이어온 오토모티브 스토리지 노하우를 결합한 세계 첫 UFS2.1 기반 오토모티브용 스토리지인 iNAND AT EU312 EFD(Embedded Flash Drive)를 소개한다고 발표했다.

3D 낸드 플래시가 상용화된지 상당한 시간이 흐른 뒤에야 3D TLC 기반 오토모티브 스토리지가 출시된 것과 관련, 탑승자의 생명과 직결과는 자동차에 쓰이는 제품 특성상 최고 수준의 안정성과 신뢰도가 요구되므로 보수적으로 움직일 수 밖에 없는 업계의 특성을 이유로 들었다.

 

그는 미래 자동차에 대해 단순 2D 정보 제공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3D 내비게이션과 AR HMD, 5G 네트워크를 통한 날씨와 교통 정보, 인포테인먼트 제공, 차량을 중심으로 다른 차량과 주변 정보 등을 교환하며 능동적으로 반응하는 V2X(Vehicle to Everything Communication), 자율 주행 등의 발전을 위해 스토리지의 중요성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러한 오토모티브용 스토리지에 대해 사용 형태 변화에 따른 대용량 데이터 발생과 읽기 집약에서 쓰기 집약적인 용도의 변화, 실시간 반응을 위한 고성능, 극한 상황에서의 내구성과 안정성이 요구된다며, 이번에 발표한 iNAND AT EU312 EFD는 미래 시장에 대응한 오토모티브용 스토리지로 개발되었음을 내세웠다.

 

WD iNAND AT EU312는 스펙상 연속 읽기 800MB/s, 연속 쓰기 550MB/s 및 랜덤 읽기 최대 45K IOPS의 성능을 제공하며, 최대 -45℃ ~ 105℃에서의 동작을 요구하는 UFS 오토모티브 스펙을 준수하고, 자동차용 반도체 품질 표준인 AEC(Automotive Electronics Council)-Q100, 준수, 낸드 플래시, 컨트롤러, 펌웨어 등 수직적 통합 환경을 통한 품질 관리, 최대 256GB에 이르는 대용량이 장점이다.

해당 제품은 현재 고객사에 샘플이 제공되어 테스트 중으로 출하 시기는 4분기로 예상되어 있다. 빠르면 2020년에서 2021년 부터 본 제품이 탑재된 자동차가 시장에 등장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실 구동환경에서의 안정적인 동작을 위해 고객사들과 협력 중임을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iNAND AT EU312는 최대 256GB로 설계되었지만 인텔은 향후 자율 주행 자동차의 하루 데이터 생산량이 4TB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WD는 향후 자동차 내 스토리지 요구량이 최대 1TB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자동차의 종류와 용도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공통적으로 초고속 통신에 기반한 커넥티드 디바이스 시대로의 전환에 따라 자동차에 요구되는 스토리지 용량 역시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클라우드 스토리지의 비중 역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자동차 본체를 위해 최적화된 로컬 스토리지 용량에 대한 논의가 이뤄지고 있지만, 아직 공통된 합의점을 도출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WD는 이번 신제품을 통해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자율주행차등 최신 오토모티비 시스템의 요구사항에 부합하는 품질과 내구성을 갖춘 스토리지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태그(Tag)  : WD, Nand Flash, 자동차
관련 기사 보기
[테크닉] 차세대 모바일 스토리지 표준, UFS 기술과 제품 특징은?
[취재] 다양한 전기차를 한 자리서 만나다, EV 트렌드 코리아 2019
[뉴스] 팅크웨어, 차량용 습기 건조기 ‘아이볼트 G-1000’ 출시
[뉴스] 토요타 코리아, ‘뉴 제너레이션 RAV4’ 출시
[뉴스] 토요타 코리아, ‘뉴 제너레이션 RAV4’ 출시
[뉴스] 쌍용자동차, 페이스리프트 '베리 뉴 티볼리' 사전계약 실시
태그(Tags) : WD, Nand Flash, 자동차     관련기사 더보기

  이상호 기자 / 필명 이오니카 / 이오니카님에게 문의하기 ghostlee@bodnara.co.kr
웃기 힘든 세상, 어제와 다른 오늘도 웃을 수 있기 위해…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CPU 취약점 완화조치, 인텔 성능 하락폭 AMD의 다섯 배 달해
로지텍, ‘G502 LIGHTSPEED’ 무선 게이밍 마우스 출시
인텔의 두 번째 10nm 공정 CPU 타이거 레이크 노출
윈도우 10 2019년 5월 업데이트 공식 배포 시작
갑자기 두 배로 뛴 설치 공간,윈도우10 1903 대비 공간 확보 팁
가성비로 호평 AMD 레이븐릿지, 어느 작업까지 가능할까?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 데스크탑 PC 뒤의 USB Type-C 쓰기
인텔 9세대 8코어 CPU의 공랭은 가능할까?, 코어 i7-9700과 코어 i9-9900 보기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8-10-29 14:20/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자율 주행 자동차부터 상용화 되어야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9년 05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19년 새해맞이 덕담 남기기 9
[결과발표] 2018년 4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6
[결과발표] 2019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7
[결과발표]EaseUS 데이터 복구 솔루션 댓글 3
[결과발표] 2018년 3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6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