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12-04-06 10:16
[뉴스]

H77칩셋 ITX 메인보드, USB3.0 부스트 지원하는 아수스 P8H77-I 출시

ASUStek사의 국내유통사인 에스티컴퓨터(http://www.stcom.co.kr , 대표 서희문)는 USB 3.0 부스트 등 ASUS의 최신 기술이 적용된 ITX 메인보드, ASUS P8H77-I 메인보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ASUS P8H77-I 메인보드는 홈 시어터 PC 등 최소한 공간을 필요로 하는 미니 PC를 위해 ITX 형으로 설계된 제품으로, 차세대 USB 3.0 포트의 속도를 가속하는 UASP/ Turbo 모드가 제공되는 USB 3.0 부스트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이러한 모드 선택에서 메인보드에서 자동으로 해당 USB 장치의 최대 동작 가능한 모드를 감지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해준다.

 

CPU 통합 그래픽 코어의 디스플레이 출력을 위해 D-SUB 포트와 차세대 디지털 인터페이스인 HDMI, DVI 포트를 모두 지원하여 거의 대부분의 모니터 또는 대형 LCD TV에서 활용될 수 있다.

 

 

 

문의 : 에스티컴퓨터 (02-712-7828)

  태그(Tag)  : STCOM, ASUS, H77
관련 기사 보기
태그가 등록되지 않아 관련 기사를 출력할 수 없습니다

  이상호 기자 / 필명 이오니카 / 이오니카님에게 문의하기 ghostlee@bodnara.co.kr
웃기 힘든 세상, 어제와 다른 오늘도 웃을 수 있기 위해…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샤오미, 서브브랜드로 13만원대 스마트워치 Amazfit Verge 출시
AMD 64코어 에픽 CPU 성능, 스레드리퍼 32코어 두 배 이상?
AMD 라이젠 V1000 SoC 탑재한 휴대용 게임기, 'SMACH Z' 9월 출시 예정
인텔 10nm 양산 또 연기? 2019년 로드맵서 아이스레이크 사라져
32코어 데스크탑 CPU 시대, AMD 라이젠 스레드리퍼 2세대의 의미는?
노트북과 투인원 PC를 위한 최적화,인텔 8세대 위스키 레이크 프로세서 발표
성능에 민감한 게이밍 PC 스토리지, SSD와 HDD 조합 최적화를 노리자
안드로이드 끝판왕에서 S펜 왕좌만 남았다, 삼성 갤럭시 노트9 512GB 스페셜 에디션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06 11:03/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아직 자체 대역폭도 남는편인데 어느정도로 향상될른지...

시골 남자 kyta12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06 18:29/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ITX 마니아에겐 좋은 소식이네요.

꾸냥 / 12-04-06 23:08/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H77은 작은 크기로 슬슬 나오네요

끓여만든배 / 12-04-07 16:06/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ASUS 제품치고는 무난하네요.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3 9:59/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그래픽카드도 장착하려면 크기가 결국 커지는..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8년 09월
주간 히트 랭킹

[당첨자발표] 보드나라와 씨게이트가 함께 8
씨게이트 2018 월드컵 이벤트 2차 당첨자 3
[당첨자발표] 보드나라와 씨게이트가 함께 7
[결과발표] 2018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5
[결과발표] 2018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8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