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386DX-33


쉐그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6063
작성일 : 2015/06/01 16:26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5614
트위터    페이스북
  태그(Tag)   인텔, CPU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첨부사진 2.클릭시 확대됩니다.

90년대 초에 빡세게 사용했던 제품입니다..

2


쉐그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82.214.62.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16: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오..
전 첫 컴퓨터가 486 DX2-50 이였어요 ㅎㅎ
후에 AMD꺼 DX2-66으로 바꿨던 기억이..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17:0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레어 아이템이군요. 추억이 새록새록합니다.
  폭풍전야 폭풍전야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18:0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386 PC 사려다가 못사고 좌절했는데 나중에 486 DX로 입문했으니 전화위복
  DJ Desperado /  2015-06-01 18:4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상태가 왤캐 좋아보이는건 기분탓일까요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20:4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인텔의 386이 비싸서... AMD의 386을 사용했었죠...
AMD 386DX40... 인텔보다는 클럭이 그나마 높아야 메리트가 있었다는...
  폰생폰사 pg131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21: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486-33 이 첫 IBM PC ..
그 이전에는 대우 MSX2
  nomasume kamiru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1 22:5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도 486DX-33이 첫 PC였었네요..ㅎㅎㅎ
본체에 터보 버튼 누르면 168Mhz로 올라가는... 그 때는 그게 무지하게 빠른 줄 알고 좋아했었던 추억이 있네요.

그래픽은 ET-4000이었고, 하드는 코너 사의 170MB. 5.25"에 케이블 연결부에 가이드도 없어서 지리저리 끼웠다 뺐다 하면서 40개의 핀들이 다 휘었는데도 잘 돌아갔었네요. 지금 SATA는 끼우다 실수하면 똑 부러지고 마는데, 그 때가 더 인정머리 있었던 것 같기도 하고...

JPG를 CSHOW2000으로 볼 때, 용량이 좀 큰 것(300KB 이상?)은 화면이 한 번에 채워지지 않고 위에서부터 슬슬 내려오던...

램은 지금 사용중인 CPU의 캐시메모리의 절반 크기인 4MB 뿐이었는데도, 더 만족도가 높았던 것 같네요.

추억이 어린 물건인데, 이사 다니면서 짐이라고 버렸던게 너무 아쉽습니다.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2 11:3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호... 전 애플2 호환기종으로 시작했지만 IBM 계열로는 처음 산게 486DX 33 이었죠. 지금도 기억나네요.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2 14:1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집안 구석 어딘가에 잠자고 있는데..
  epician epici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5-06-03 13:1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는 AMD 386 SX를 거쳐 오리지널 펜티엄 60으로 486 건너 띄고 갈아타서 486에 대한 추억은 별로 없습니다. AMD 386 SX 드럽게 느렸던 기억은 확실하게 남 ㅋㅋㅋ
  조상현 /  2015-06-03 15:4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386sx가 처음 샀던 컴퓨터라 기억에 크게 남아있습니다.
그당시 조립같은건 생각도 못했고 컴내부 볼 생각도 없었네요.
그냥 게임과 MSDOS, 유틸(pctool,노턴,mdir,v3)이 전부인때 였죠.
삼국지3를 가장 즐겼고 삼국지4가 나와 즐길려고 했는데 메모리용량한계때문에 가상메모리등등 별짓을 해도 안되어서
친구집 486dx컴으로 즐겼었네요.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20 감자나무 3 18.06.21 3693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6451
끄적끄적   작성자가 게시물을 삭제 하였습니다 46 정승욱 5 03.09.20 43132
44646 끄적끄적   감자나무 주짓수 새첵관 적응기 (feat 감자나무 티칭스쿨) 8 감자나무 2 20.06.29 869
44645 끄적끄적   전염병이 어떻게 약이 나올지 전례를 가져왔습니다. 이호왕 &페니실린 1 少年易老學難成 0 20.06.19 326
44644 끄적끄적   내년이면 보드나라도 20주년이군요. 3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20.06.18 771
44643 끄적끄적   dj desperado 님 아이디어로 고려중인 컨텐츠 2 감자나무 3 20.06.12 887
44642 끄적끄적   보드나라 19주년 기념 사내 간식 타임~! 10 마취약 3 20.06.11 940
44641 끄적끄적   다니던 주짓수 체육관 관두고 다른체육관으로 옮겼습니다 3 감자나무 2 20.06.11 497
44640 끄적끄적   LG 32UD99 9 DJ Desperado 1 20.06.06 671
44639 끄적끄적   지난 주말 집 청소하다 발견한 AMD Duron 9 폭풍전야 1 20.06.04 700
44638 끄적끄적   완전 여름이네요 3 팔미온 1 20.06.03 258
44637 끄적끄적   여름을 준비하며 헬스장 등록 4 최지은 0 20.06.02 260
44636 끄적끄적   팔꿈치 인대 부상 7 감자나무 0 20.05.20 491
44635 끄적끄적   네비게이션 업데이트 급좌절 연방대총통 0 20.05.11 343
44634 끄적끄적   중간점검 1 DJ Desperado 1 20.04.30 603
44633 끄적끄적   미니 PC 는 미니 PC 인것 같아요 4 연방대총통 0 20.04.25 1456
44632 끄적끄적   감자나무 VS 블랙벨트 2 감자나무 1 20.04.22 1187
44631 끄적끄적   하위 윈도우 oem 업그레이드시 윈도우10 retail 로 변경. 2 공부하자 1 20.04.21 625
44630 포토   로또이벤트 상품 잘 받았습니다. 1 엉클베리 0 20.04.20 1854
44629 끄적끄적   그날이 오면 5 감자나무 0 20.04.15 647
44628 끄적끄적   드디어 헬스장에 갔습니다. 4 DJ Desperado 1 20.04.10 1611
44627 동영상   비발디 봄 - Recomposed by Max Richter 쉐그 1 20.04.09 406
44626 끄적끄적   로또 이벤트 어떻게 되는거죠? 2 리크 0 20.04.04 671
44625 동영상   망각 - 피아졸라 쉐그 0 20.04.04 550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