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오늘의네모다
애플 아이패드는
  조회 : 2917
2010.04.06 17:06


주제 : 애플 아이패드(iPad)는 네모다
기간 : 04/06 ~ 04/21

애플이 새로운 타블렛 기기 아이패드를 출시하면서 미국에서 발매 첫날 30만대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모바일 기기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떠오르려 하고 있습니다. 


아이패드는 덩치만 큰 아이폰이 될 거라는 우려가 있었지만, 9.7인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에 최적화된
애플리케이션과 관련 서비스의 등장으로 넷북보다 쓰기 편한 멀티미디어 기기로 탈바꿈했는데요. 

또한 아이패드 발매일에 맞춰서 아이튠스 스토어를 통해 서비스를 시작한 애플의 온라인 북 스토어 
'아이북스토어(iBookstore)'에서 첫날 25만권 이상의 이북(ebook)을 판매하는 등 전자책 시장에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나 당초 예상했던 것처럼 폭발적인 판매량을 기록하진 못했고 발매와 동시에 해킹 동영상이 올라오고
무선랜 품질 관련 이슈도 지적되고 있는데요.

아직 국내에는 아이패드가 출시되지 않았지만 온라인 서점들을 중심으로 자체 컨텐츠와 단말기 구축에
나서고 있어 아이패드가  나오더라도 아이튠스처럼 정식 서비스를 하지 않을까 하는 우려도 있습니다. 

보드나라 회원분들이 생각하는 아이패드는 무엇입니까?

58.229.155.xxx
I
네모다 운영안내
주제별 기간에만 참여 가능합니다. 종료후에는 네모의 댓글만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네모는 '추천순'정렬로, 추천수가 같으면 나중에 작성한 네모가 우선순위입니다. 추천을 많이 받으면 랭크가 올라가며, 가장 많이 추천을 받은 네모는 주제의 정식 네모로 채택됩니다.

로그인 없이도 추천이 가능합니다.
 
애플 아이패드는
그래도 살사람은 산 다. - by 나라말쌈에.. vobavoba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6   
10-04-08 21:4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일단 좀 많이 모자라 보이지만..살사람은 다 살꺼같네요..
그리고 개선된 2세대가 나오면 좀더 선풍적이지않을까요?
 
애플 아이패드는
뭘 노리고 나온지 모르겠 다. - by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3   
10-04-07 23:0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말그대로... 타겟층이 불확실해 보입니다.

전자서적을 보기위한 용도라고 하기엔 너무 잡다한 기능이 많고, 덕분에 가격은 비싸졌지만 실제 활용도는 넷북보다도 떨어질 것 같고... 멀티테스킹도 안되고...

도대체 뭘 노리고 나온 걸까요...;;
 
애플 아이패드는
남들 사용기 보고 사야겠 다. - by 참 잘했어요 13   
10-04-07 15:2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분명히 장 단점이나 오류들이 생길테니 사고는 싶지만 개선되는 과정을 지켜 보고 구입하는것도 늦지 않을듯..
 
애플 아이패드는
아직은 좀 그렇 다. - by 인생 한방~훅~ 11   
10-04-09 23: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뭔가 2% 부족한 느낌이랄까?
스티브잡스의 마케팅에 휘둘리는 느낌이 든다...ㅋㅋ
 
애플 아이패드는
혁신적이지 못하 다. - by 야이야이야 11   
10-04-06 18:2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기능은 뭐가다른지 모르겠다 단지 조금 사이즈가 큰 아이팟?아이폰?비슷비슷해
 
애플 아이패드는
애매하 다. - by 대박인생 bigfog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1   
10-04-06 17:5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장점도 충분히 매력적이고, 단점도 충분히 위협적인...
아이패드가 아이튠스처럼 정식 서비스 안 된다면, 생과일 케이크에서 생과일이 몇가지 빠진 느낌이랄까요...
제품의 하드웨어적인 문제는 둘째치고, 앞으로 두고 봐야 겠지만 부가서비스도 그렇고 국내사용환경에선 너무 유동적인 부분이 많아서 예측이 쉽지 않을 것 같습니다.
 
애플 아이패드는
행복이 다. - by 진통제 robfight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0   
10-04-18 8:3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자기가 소장하고 싶은 것을 사용해보는 재미와 행복 아닐까요?
특히 요즘 아이콘이 되어버리는 아이 시리즈 행복입니다.
 
애플 아이패드는
둘도 없는 친구 다. - by 깍두기 minin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0   
10-04-12 16:0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친구가 없을때 나애게 둘도 없는 친구 되어 놀아주고 시간을 보내주네요
 
애플 아이패드는
한국 용으로도 출시해야한 다. - by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0   
10-04-11 0:0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우리나라 사람들 중에도 관심을 가진 사람들이 많으니 한글화 작업을 거쳐 정식 출시해주면 좋겠습니다.
 
애플 아이패드는
멀티미디어 전자책이 다. - by 아르테 10   
10-04-09 12:42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기존의 아이폰 대비 확커진 크기와 높은 클럭으로 인한 처리속도 상승은 큰화면이 필요한 컨텐츠에서 많이 이득을 볼수 잇을것...
스크롤과 줌인아웃을 반복해야 한다는것과 그렇지 않은것.. 별거 아닌것 같아도 엄청난 차이죠... 저만해도 대응 컨텐츠를 구상중..
 
애플 아이패드는
2세대 부터 진리 다. - by 레몬이야 unique37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10   
10-04-07 22:2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애플 제품은 2세대 부터가 진리....
 
애플 아이패드는
사고 싶은 맘이 안든 다. - by 연지벌레 duswl1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9   
10-04-10 12:1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대중에 크게 어필할만한 요소가 안보이고..
뭔가 어정쩡한 포지션을 가진 제품이라는 느낌?
 
애플 아이패드는
지금은곤란하다조금만기다려달라 다. - by cdh828 cdh828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8   
10-04-09 18:3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분명 여러가지 장점들이 있긴하지만 아직은 먼가 혁신적인 기능이 없는게
그다지 구매욕구를 충족시키지 않군요
 
애플 아이패드는
필수 소지품이 아니 다. - by 무무상 jackyang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8   
10-04-07 5:3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아이폰과 아이패드는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폰(휴대폰)은 현대인의 필수품입니다. 그것이 없으면 심하게는 모든일이 안돼고 놓고 다니면 상당히 불편하고 불안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아이패드는 그런게 아니죠. "폰이 되는데 다른것도 잘돼네"라는 아이폰과는 차원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애플 아이패드는
컴퓨터혁명이 다. - by 방민지 tbvjvsladla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7   
10-04-19 22:30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컴퓨터를 소모성 제품이라 생각했다는 것 자체가 놀랍군요
 
애플 아이패드는
소외되게 만든 다. - by 때쥐신산 7   
10-04-15 19:3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언제부터인가 이런 획기적인 제품을 만날때면..
이제는 "나이가 들었나??" 라는 생각이 들며 한때나마 얼리어댑터라 자부했던 자신이 한없이 초라해지고 왠지 소외되는 느낌이다.
현재는...차나..집이나..전화기 까지도 본연의 역할만 잘하면된다..라는 슬픈 생각이다.
 
애플 아이패드는
국내에서도 잘 팔릴거 다. - by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7   
10-04-08 2:5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아직 국내 출시가 되지 않았지만, 출시가 된다면 분명히 인기를 끌거에요.
아이팟으로 바닥을 깔고, 아이폰이 이미 애플이란 브랜드에 대한 국내 침공이 완벽하게 성공했죠. 구입한 사람의 숫자가 아니라 이에 대한 잠재구매층이 엄청나다는 것이죠. 또한, 트렌드를 이끄는 아이템이 되어버렸습니다.

아이패드의 하드웨어적 제약? 글쎄요. 기본 어플의 용도만으로 충분하다고 생각하고, 추가로 어플및 이북등의 컨텐츠 구입도 가능할겁니다. 답답한 성능으로 대표되는 넷북? 엄청난 인기입니다. 아이패드가 얼마에 출시될지 모르나 20~30만원대로 진입한 넷북과 가격경쟁은 안되겠죠? 하지만 가격차가 문제될 정도는 아닐겁니다. 아이폰은 저렴해서 인기일까요? 아이패드 가격이 넘사벽의 명품도 아니고 통신사 제휴를 통해 출시된다면 요금제 지원, 할부로 유통도 될텐데, 충성도 높은 애플 유저들이 아니라도 국내에서 혹자들의 평가 이상으로 성공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 그런데 9.7 인치나 되는 액정에 1024x768 가 고해상도라 보기에는.... ;
 
애플 아이패드는
새로운 사골이 다. - by 박근목 6   
10-04-21 17:4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이건 얼마나 우려드시려나?
 
애플 아이패드는
히트상품이 될것이 다. - by 폰생폰사 pg131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6   
10-04-21 10:1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하지만, 역시 요금제와 초기 가격이 어느 정도 접근 가능하냐가 문제..
그렇다고 넷북을 대체하지는 않겠고..음
 
애플 아이패드는
언제 나올지 모른 다. - by 터미널 uncompress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5   
10-04-19 19:0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미국의 수요도 달리고 있고, 국내에서는 재판매 금지. 또 전파인증 어쩌구 하면서 국내 출시는 다시 미궁속으로..... 언제나올지 모르게 되어버린것 같습니다. =_=;
 
애플 아이패드는
잘 모르겠 다. - by 끓여만든배 5   
10-04-07 12:5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고해상도의 큰 액정과 무선 랜 지원으로 여러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은 있지만 높은 가격대와 활용 어플 등의 이유로 아직은 쉽게 판단이 안 서는 것 같습니다.
 
애플 아이패드는
좆같 다. - by 베리 3   
10-04-20 5:2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대체 왜 이 제품에 열광하는지 이유를 모르겠다.
오늘의네모다
진행중
오늘의 네모다. 운영안내 6
08-07-20 6434 Finish
120
CPU 보안 이슈는     다. 13
18-01-10 3527 ING
119
스마트폰 업그레이드, 나에겐    선택약정할인의 갱신시기 다. 18
16-08-09 3881 Finish
118
내 최고의 게이밍 키보드는    없 다. 36
16-07-11 2490 Finish
117
파스칼과 폴라리스, 내 선택은    폴리리스 다. 60
16-06-03 3304 Finish
116
VR 헤드셋은    대세가 될 것이 다. 6
16-01-20 2669 Finish
115
윈도우 10, 설치해보니    잘 모르겠 다. 9
15-08-03 4005 Finish
114
잘만테크(ZALMAN)는     초심으로 돌아가야 한 다. 5
15-05-11 3181 Finish
113
윈도우 10은     출석합니 다. 9
15-01-23 3599 Finish
112
기가인터넷은    화를 돋구는 인터넷이 다. 7
14-11-07 3176 Finish
111
'단통법'은    쓰레기 다. 9
14-10-01 2894 Finish
110
아이폰 6는    커졌 다. 8
14-09-17 3186 Finish
109
광대역 LTE-A는    남이사 다. 6
14-07-28 3079 Finish
108
하스웰 리프레시는    그래도... 써보고 싶 다. 11
14-05-14 3316 Finish
107
윈도우 XP는    여기에 잠들 다. 14
14-03-04 4493 Finish
106
AMD 카베리는    애매하 다. 13
14-01-16 4193 Finish
105
2014 나의 목표는     봉사왕이 다. 30
13-12-31 4425 Finish
104
라데온 R9 290은    레퍼런스 쿨러가 고자 다. 6
13-11-22 4376 Finish
103
MS 서피스2는    실패작이 다. 6
13-09-24 3624 Finish
102
지포스 리마킹은    밑장빼기 다. 10
13-08-02 4179 Finish
101
LTE-A 서비스는    거품이 다. 9
13-07-09 3650 Finish
100
인텔 하스웰은    외계인 기술력의 시작이 다. 38
13-06-04 4465 Finish
 1 [2][3][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