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메인
전송 2017-08-03 13:33
[뉴스]

테슬라, 소형 전기 SUV '모델 Y (Model Y)' 생산 일정 단축할 계획

테슬라의 엘론 머스크 CEO가 소형 전기 SUV '모델 Y (Model Y)'의 출시 일정을 최대한 압당길 것이라고 하였다.

 

8월 2일 수익 결산에서 머스크 CEO는 모델 Y의 출시를 최대한 서두를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그는 테슬라의 다른 차량에 사용하는 12볼트 배터리 구조를 포기하려고 계획했는데 그 결과 전기 배선 길이를 대폭 줄이고 생산공정을 단순화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머스크 CEO는 전기 배선이 줄어들면 생산 공정에서 자동화가 쉬워지므로 생산 과정에 로봇을 더 도입할 계획이라고 하였다.

그 계획대로 진행된다면 모델 Y의 생산 일정은 상당히 빨라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기존 방법으로 차량을 생산하지 못하게 된다. 즉 엄청난 비용을 들여서 새로운 제조시설을 마련해야 하는 것이다.

대부분의 자동차 제조사들이 제조 공정을 하나로 하여 다양한 차량을 조립하고 효율성을 높이는데 모델 Y는 모델 3와 많은 부분을 공유하지만 모델 X의 팔콘윙 도어 같은 일부 요소도 공유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비효율적이다.

테슬라는 2020년까지 차량 100만 대 공급을 목표로 삼고 있으며 모델 Y는 그 목표를 이루는 핵심 차량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태그(Tag)  : 테슬라, 전기차,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
관련 기사 보기
[뉴스] 테슬라 엘론 머스크 CEO의 전기차 로켓 타고 화성으로 여행 중
[뉴스] 한국타이어, SUV용 타이어 스마트 ST X 출시
[뉴스] 자율주행 중이던 테슬라와 GM 차량 각각 사고 발생
[뉴스] 파나소닉, 확장 가능한 소형 전기차 플랫폼 ePowertrain 개발
[뉴스] 테슬라, 전기차 '모델 S / X'용 자동 감지 와이퍼 업데이트 공개
[뉴스] 테슬라 CEO, 전기 픽업트럭 출시할 것이라고 약속
태그(Tags) : 테슬라, 전기차,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     관련기사 더보기

  방수호 기자 / 필명 스캐빈저 / 스캐빈저님에게 문의하기 scavenger@bodnara.co.kr
좋아하는 것을 직업으로 삼으면 삶의 낙이 사라진다는 말을 들어봤지만 보드나라의 일원이 되었다. 그 말은 분명 사실이었지만 더 빨리 보드나라 기사를 접할 수 있어서 큰 후회는 되지 않는다.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EA, 오리진에서 '데드 스페이스' 무료 배포
엔비디아 차세대 지포스 코드네임, 볼타도 앙페르도 아닌 튜링?
조텍, 지포스 GTX 1060 등 오픈마켓 통해 1,200장 직접 판매
인텔, 저전력 모바일용 8세대 코어 i3-8130U 출시
하이엔드 VGA 품귀 시대, 지포스 GTX 1050 대안될 수 있을까?
라이젠 CPU와 Vega GPU 결합의 신세계, AMD 라이젠 3 2200G
물 들어올 때 노 젓는 AMD, 2세대 라이젠에 바라는 한 가지
엔비디아의 1인당 2개 판매 제한 권고, 가상화폐 열풍에 VGA는 품절 중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8년 02월
주간 히트 랭킹


관련 제품이 없거나, 스펙보드나라 취급 카테고리가 아닙니다.

스펙보드나라 DB는 주요 PC컴포넌트에 한하여 제공됩니다.
[당첨자발표]2018년 새해맞이 덕담 남기기 11
[수정결과발표] 2017년 4분기 포인트 소진 31
[결과 발표] 2017년 3분기 포인트 소진 로 37
이벤트팝업창 제거 안내 4
[결과 발표] 2017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 31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