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전송 2017-08-24 16:52
[취재]

1년의 공백을 깨고 돌아오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 특징은?

 

삼성전자가 '갤럭시 노트8 (Galaxy Note 8)'을 공식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2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Park Avenue Armory)에서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 등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 갤럭시 언팩 2017' 행사를 열고 갤럭시 노트 시리즈의 최신작 '갤럭시 노트8'을 공개했다.

이날 행사는 생중계를 통해 전세계에서 동시에 볼 수 있었는데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8 테마에 맞춰 꾸민 무대에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S펜, 듀얼 카메라를 비롯한 갤럭시 노트8의 새로운 하드웨어 특징과 이를 활용한 다양한 편의기능을 선보였다.

 

S펜 무용론?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수단으로 활용

S펜(S Pen)은 갤럭시 노트 시리즈 등장 이후 차별화된 제품 특징으로 다양한 기능 추가와 개선이 이뤄졌다. 그러나 S펜 기능을 따라하려다 실패한 다른 제조사들은 최근에는 펜 무용론을 꺼내들고 S펜이 혁신적이지 않다고 말한다.

사실 갤럭시 노트8에서 지원하는 4,096단계 필압감지 및 0.7mm 펜팁 두께 같은 하드웨어 특징은 이미 지난 해 출시됐다가 사라진, 그리고 올해 다시 나온 갤럭시 노트7 (갤럭시 노트 FE)에서 구현된 것이다. 갤럭시 노트7에서 S펜 하드웨어 성능 향상 및 IP68 방진방수까지 지원했지만 배터리 폭발 이슈로 단종되면서 제 기능을 누리지 못한 것이다.

 

하지만 삼성전자는 1년의 공백 사이에 S펜에 새로운 기능을 넣어 갤럭시 노트8 발표와 함께 공개했다. 가장 눈에 띄는 '라이브 메시지(Live Message)'는 GIF 애니메이션 이미지에 S펜을 결합한 것이다. 메시징 서비스에서 사용자가 하트 모양 아이콘이나 에어 커맨드로 '라이브 메시지' 기능을 선택하면 S펜으로 그리는 순서 그대로 특수 효과가 적용되어 나만의 이모지(Emoji)를 보낼 수 있다.

GIF 애니메이션 파일 형식을 이용하기 때문에 GIF 파일을 지원한다면 문자 메시지나 모바일 메신저 대화는 물론 소셜 미디어 포스팅에도 라이브 메시지를 활용할 수 있으며, 받은 사람도 스마트폰 기종이나 OS에 상관없이 메시지를 볼 수 있다.

'꺼진 화면 메모' 기능은 갤럭시 노트8에서 S펜으로 꺼진 화면 위에 최대 100장까지 메모할 수 있게 됐으며, AOD에 고정시킨 메모를 수정할 수도 있게 됐다. 예를 들어 오전에 그날 일정을 꺼진 화면으로 적어놓고 AOD로 확인하면서 일정을 완료할 때마다 하나씩 지우거나 추가로 할 일을 바로 적어 넣을 수 있다.

S펜의 번역 기능도 강화되어 기존에는 웹페이지나 문서를 볼 때 특정 단어 위에 S펜을 가져가면 번역해주던 것을 이제는 문장 번역도 지원한다. OCR(Optical Character Recognition) 기술을 기반으로 하며 텍스트나 이미지 상에서 39개 언어까지 문장을 인식, 구글 번역을 통해 71개 언어로 해석할 수 있다. 단순한 언어 번역 뿐만 아니라 화폐와 단위 변환도 지원해 스마트폰 언어 설정과 일치하는 화폐나 단위로 바꿔서 알려준다.

S펜에 달린 버튼을 누르면 주요 기능을 바로 실행하는 에어 커맨드(Air Command)가 나타나는데, 노트 작성, 스마트 셀렉트, 라이브 메시지, 빅스비 비전, 번역기 등 S펜 특화 기능은 물론 자주 이용하는 앱의 바로가기를 에어 커맨드에 추가할 수 있다.

그 외에 S펜 사용자들의 그림 공유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인 '펜업(PENUP)'에서 제공되는 200여 개의 스케치 중에 마음에 드는 것을 골라 다양한 색상과 질감으로 표현하거나 갤럭시 노트8로 촬영한 사진을 S펜으로 꾸며 친구들과 공유할 수도 있다.  

 

갤럭시 S8+보다 더 커진 6.3형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갤럭시 노트8은 상반기에 먼저 출시된 갤럭시 S8 및 갤럭시 S8+에 탑재된 18.5:9 화면비율 인피티니 디스플레이(Infinity Display)가 탑재됐다.

'Do biiger things'라는 갤럭시 언팩 주제에 맞게 갤럭시 S8+는 물론 역대 갤럭시 노트 시리즈 가운데 가장 큰 6.3형(160.5mm) Super AMOLED QHD+ 디스플레이(2960x1440 해상도, 521ppi)가 들어갔는데, 듀얼 엣지 커브드 AMOLED 패널을 사용해 좌우 베젤이 거의 없는 디자인에 위아래로 더 길어진 18.5:9 화면비율로 사이즈가 커졌지만 폭은 1mm 정도만 늘어나 손에 잡히는 그립감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는 기존 16:9 화면보다 더 커진 만큼 분할 화면, 팝업 화면, 스냅 윈도우 등 멀티 윈도우 기능을 사용할 때도 더 많은 정보를 보여준다. 특히 갤럭시 노트8에서는 대화면의 장점을 살려 새로운 '앱 페어(App Pair)' 기능을 선보였는데, 멀티 윈도우에서 자주 사용하는 2가지 앱을 아예 하나로 묶어서 동시에 실행하도록 한 것이다.

동영상을 보면서 메시지를 보내거나, 내비게이션을 실행하면서 음악을 듣거나, 유튜브를 보면서 메신저 앱을 이용하는 등 자주 쓰는 조합을 직접 등록하고 엣지 패널에서 앱 페어를 선택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세로로 긴 화면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는 영상, 메시지창, 키보드 3단 화면이 가능해 메시지 작성 중에도 키보드가 영상을 가리지 않는다. 전화와 이메일을 동시에 실행해 회의 목차를 확인하면서 컨퍼런스 콜을 하는 등 다양한 형태로 활용 가능하다.

18.5:9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는 갤럭시 노트8 전면의 83% 이상을 차지하는데 화면의 몰입감을 살리기 위해 제품 색상에 관계없이 전면 베젤은 블랙으로 통일시켜 화면이 꺼졌을 때나 AOD 등에서 화면 테두리가 느껴지지 않도록 했다. 21:9 와이드 화면 영화나 16:9 화면의 TV 프로그램 등 다양한 콘텐츠를 몰입감 있게 보여주며 갤럭시 S8 시리즈에 이어 '모바일 HDR(High Dynamic Range) 프리미엄' 인증을 받아 고품질 HDR 영상 재생도 지원한다.

 

카메라 기본에 충실한 듀얼 카메라

스마트폰 하드웨어 성능이 대동소이해지면서 갤럭시 노트처럼 디스플레이와 S펜 등으로 차별화를 하기 어려운 대다수 스마트폰 제조사들은 소비자들이 바로 알아챌 수 있는 카메라 기능을 강화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애플 아이폰을 비롯해 대부분의 안드로이드폰 제조사들은 이미 후면 듀얼 카메라를 기본으로 탑재했으며 일부 제품은 전면 카메라도 듀얼로 구성하기도 했다.

스마트폰 후면 듀얼 카메라가 이용되는 방식은 크게 3가지로 나눌 수 있다. 첫 번째는 똑같은 스펙의 카메라 렌즈를 수평으로 배열해 사람이 양쪽 눈으로 보는 것처럼 피사체를 입체적으로 촬영하는 3D 카메라 방식, 두 번째는 서로 다른 화각을 담당하는 카메라로 광각-망원 광학 줌 효과를 내는 방식, 마지막은 기본 RGB 이미지 센서에 추가로 명암 정보를 더할 모노크롬 센서를 보조 카메라로 써서 이미지 품질을 높이는 방식이다.

이 중에서 갤럭시 노트8이 택한 방식은 듀얼 픽셀 1,200만 화소 광각 카메라에 1,200만 화소 망원 카메라를 하나 더 추가해 두 카메라의 화각 차이를 이용한 2배 광학줌 기능이다. 3D 카메라는 이제는 거의 쓰지 않는 도태된 기술이고 이미지 품질 향상은 갤럭시 시리즈가 싱글 카메라 때부터 거의 최고 등급의 평가를 받아왔기 때문에 의미가 없다.

갤럭시 노트8의 후면 카메라는 1,200만 화소 듀얼픽셀 이미지 센서와 F1.7 광각 렌즈가 들어간 광각 카메라와 1,200만 화소 이미지 센서와 F2.4 망원 렌즈가 들어간 망원 카메라로 구성된다. 망원 카메라 쪽에 듀얼픽셀 센서를 쓰지 않은 것으로 미루어 광각 카메라를 기본으로 사용한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서로 다른 렌즈 화각을 이용한 2배 광학줌 뿐만 아니라 최대 디지털 10배줌까지 가능하다.

특히 광학식 손떨림 보정(OIS) 기능은 광각/망원 모두 적용한 듀얼 OIS 기능으로 기본 카메라 뿐만 아니라 광학줌 사용시에도 손떨림 적은 또렷한 사진과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듀얼 카메라를 이용한 라이브 포커스(Live Focus) 기능도 추가됐다. 광각/망원 카메라의 렌즈 조리개값이 다르기 때문에 한 장의 사진을 두 카메라로 동시에 찍어 배경의 심도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다. 카메라 촬영 화면에서 바로 조절하거나 이미 촬영한 사진을 갤러리에서 후보장 하는 것도 가능하다. 물론 예전에도 싱글 카메라로 비슷한 기능이 나온 적 있지만 그 때는 조리개값이 다른 여러 장의 사진을 찍어 하나로 합성하는 방식이라 듀얼 카메라 쪽이 좀더 안정적인 결과물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듀얼 캡처 기능을 이용하면 라이브 포커스로 촬영한 경우 배경이 담긴 사진까지 한 번에 찍을 수 있는데 갤럭시 노트8은 인물이 크게 나오는 근경(망원), 더 넓은 범위를 담는 원경(광각) 모두 선명하게 포착한다.

전면 카메라 기능은 특별히 강조하진 않았지만 갤럭시 노트7에는 500만 화소 센서에 F1.7 렌즈가 사용되었는데, 이번 갤럭시 노트8에는 갤럭시 S8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800만 화소 AF 센서(F1.7 렌즈)가 들어간 것으로 나온다.

 

하드웨어 성능은 그대로, 메모리 용량은 증가

삼성전자가 지난 달 트위터(Samsung Exynos)로 뜬금없이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스마트폰을 배경으로 하는 엑시노스 9 티저를 올린 것이나 퀄컴이 하반기에 성능이 개선된 스냅드래곤 836을 내놓을 거라는 소식 때문에 갤럭시 노트8에 새로운 모바일 AP가 들어갈 거라는 기대도 있었다. 하지만 실제로는 올해 초 출시한 삼성 갤럭시 S8 시리즈에 사용된 것과 같은 퀄컴 스냅드래곤 835 및 삼성 엑시노스 8895 옥타코어 프로세서가 탑재됐다.

엑시노스 8895 및 스냅드래곤 835에 사용된 삼성전자 10nm FinFET 공정 기술은 이전 세대(14nm FinFET) 제품과 비교해 소비전력은 더 낮추면서 CPU 성능은 10% 이상, 그래픽 성능은 21% 이상 향상됐다. 또한 고성능 LTE 모뎀이 통합되어 최신 네트워크 통신도 빠르고 안정적으로 지원한다. 갤럭시 S8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LTE Cat.16 지원 모뎀 및 802.11ac Wi-Fi, 블루투스 v5.0, NFC, MST 기능도 들어갔다. 국내 출시되는 갤럭시 노트8은 갤럭시 S8 시리즈처럼 엑시노스 8895가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그 대신 메모리(RAM) 용량이 늘어났다. 갤럭시 S8 시리즈는 기본 4GB RAM에 갤럭시 S8+ 128GB 모델에만 6GB RAM이 탑재됐는데, 갤럭시 노트8은 전모델에 6GB LPDDR4 RAM이 들어간다. 메모리는 스마트폰에서 각종 기능을 작동시키는데 필요한 데이터를 수시로 읽고 쓰기 때문에 멀티태스킹 기능이 강화될수록 더 많은 메모리 용량이 필요하다.

내부 스토리지 용량도 64GB부터 시작해 128GB, 256GB 모델까지 올라갔으며, 여기에 이음새가 없는 매끄한 디자인의 microSD 외장 메모리 슬롯으로 최대 256GB microSD 카드로 저장공간을 확장할 수 있다. 

 

방진방수/생체인식/빅스비는 그대로, 배터리 용량은 축소

갤럭시 노트8은 이전 모델(노트7)처럼 스마트폰 본체와 S펜 모두 IP68 방진방수 기능을 갖췄으며 S펜의 EMR 방식으로 물기가 있는 환경에서도 자유롭게 메모하고 그림을 그리는 등 S펜 사용에 문제가 없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8의 슬림한 곡면 디자인 내부를 정교하게 방수 소재로 감싸는 동시에 충전단자, 이어폰 잭, 스피커 등 노출될 수 밖에 없는 부분이나 S펜 등에 최적의 방수를 위한 부품 소재, 형태 등 축적된 기술 노하우를 적용했다고 설명하고 있다.

생체인식 보안 기능은 최신 녹스(KNOX) 기술과 함께 홍채인식, 지문인식, 얼굴인식으로 스마트폰 잠금은 물론 삼성 페이, 삼성 패스, 보안 폴더 등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홍채인식을 이용한 모바일 뱅킹 인증 방식은 갤럭시 노트7에서 처음 도입되었으나 이후 갤럭시 S8 시리즈에 이르러 다시 사용되고 있는데, 갤럭시 노트8이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도입하면서 지문인식 센서가 하단 홈 버튼에서 후면 카메라 옆으로 이동되어 홍채인식 사용률이 더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가 독자 개발한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Bixby)' 기능도 들어갔다. 갤럭시 S8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좌측 볼륨 버튼 아래에 빅스비 전용 버튼을 탑재하고 음성, 터치, 카메라 등 다양한 입력 방식으로 정보를 받아들여 사용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8 발표 직전 터치로 가능한 거의 모든 명령을 음성으로 지원하는 '빅스비 보이스' 서비스 국가를 전세계 200여개국으로 확대하기도 했다.

다만 빅스비 보이스는 아직 영어와 한국어만 지원하므로 한국과 영어권 국가 외에는 쓰임새가 적을 수도 있다. 삼성전자가 빅스비 2.0 버전을 준비하고 외부 개발자 참여를 통해 생태계를 확대할 방침이어서 발전 방향에 대해서는 좀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

갤럭시 노트8은 삼성전자가 갤럭시 S8 시리즈와 함께 선보인 '삼성 덱스(DeX)'를 지원한다. 덱스 스테이션에 갤럭시 노트8을 꽂기만 하면 모니터나 TV로 스마트폰에서 즐기던 애플리케이션, 게임을 큰 화면으로 즐길 수 있고, 문서 작업도 할 수 있도록 키보드 마우스 입력도 지원한다.

 

더 크고 무거워졌지만 민감한 배터리 용량은 오히려 축소

배터리는 갤럭시 노트8에서 가장 민감한 부분이다. 전작 갤럭시 노트7이 배터리 발화 문제로 두 차례 글로벌 리콜을 단행하고 결국 단종 처리되면서 이후 배터리 안정성 강화에 노력하겠다는 삼성전자의 발표가 실제로 이뤄졌는지 갤럭시 노트8을 통해 증명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 때문인지 갤럭시 노트8은 제품 크기와 무게 모두 전작 갤럭시 노트7보다 늘었음에도 불구하고 배터리 용량은 오히려 3,300mAh으로 줄어들었다.

삼성전자는 효율적인 전력 관리 기술을 통해 스마트폰을 장시간 사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갤럭시 노트8에 부품부터 완제품까지 체계적으로 점검하는 8포인트 배터리 안정성 검사를 거치고 인증 분야 전문기관인 UL과도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있다고 설명한다. 최신 삼성 무선충전기를 이용한 고속 무선 충전도 가능한데 WPC와 에어퓨얼의 자기유도 방식 표준(PMA)을 모두 지원한다. 유선 급속 충전 기능은 QC(Quick Charge) 2.0과 호환된다.

 

4가지 색상으로 9월 15일부터 전세계 출시

갤럭시 노트8은 미드나이트 블랙, 오키드 그레이, 메이플 골드, 딥 씨 블루 등 총 4가지 색상으로 9월 15일부터 전세계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사전 예약 판매는 미국에서는 발표 다음날인 24일(현지시간)부터 시작되며 한국은 그보다 늦은 9월 7일부터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이 갤럭시 언팩 행사 이후 진행된 기자 간담회를 통해 국내 가격 책정에 대해 100만원은 넘지 않을 거라고 언급하면서 갤럭시 노트8 64GB 모델의 국내 출고가가 90만원대에서 결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러나 국내에는 128GB 모델 없이 64GB와 256GB 모델만 출시하기 때문에 두 제품의 가격 격차가 상당히 클 것으로 보인다. 이동통신사를 통한 2년 약정 할인의 경우 보조금 지급에 단말기 할부금을 나눠서 내기 때문에 256GB 최상급 모델 선택에 부담이 적고, 단말기만 구매하는 자급제나 요금할인을 선택할 경우 출고가 부담이 적은 64GB 모델이 경쟁력이 높은 것으로 판단했을 가능성이 높다.

다만 국내에서는 단말기 지원금 분리 공시제와 지원금 상한제 폐지, 이동통신 요금 25% 할인 등의 이슈와 삼성전자 경영진의 정관계 로비에 대한 사법적인 판결 문제가 갤럭시 노트8 판매에 부정적으로 작용할 수 있다.

이미지 출처: 삼성전자

 

  태그(Tag)  : 삼성전자, 갤럭시 (스마트폰)
관련 기사 보기
[리뷰] 갤럭시 S시리즈 가장 큰 변화, 삼성전자 갤럭시 S8 써보니
[취재] 2년 채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갤럭시노트5 누가 설치해보니
[취재]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와 빅스비 탑재, 삼성 갤럭시S8 및 S8+ 특징은?
[취재]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7 조사 결과 발표, 발화 원인은 배터리 문제
[취재] IP68 방수 및 카메라 기능 강화, 삼성 2017년형 갤럭시 A 시리즈
[뉴스] 삼성 갤럭시A8+ (2018) 스펙 유출? 3가지 용량으로 출시?
태그(Tags) : 삼성전자, 갤럭시 (스마트폰)     관련기사 더보기

  이수원 수석기자 / 필명 폭풍전야 / 폭풍전야님에게 문의하기 swlee@bodnara.co.kr
남들 좋다는 것은 다 따라 하지만 정작 깊게 파고들지는 못하는 성격이다. 정말 좋아하는 일은 취미로 하랬는데, 어쩌다 직업이 되는 바람에 일과 지름이 일심동체인 삶을 살고 있다.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인텔 펜티엄 골드-실버 브랜드와 제미니레이크 CPU 공식 발표
AMD 15FF 통합 그래픽 등장, 카비레이크-G? 데스크탑 레이븐 릿지?
애플, 인텔 제온W와 AMD 라데온 프로 베가 탑재한 아이맥 프로 출시
오버레이와 모바일 지원, AMD 라데온 소프트웨어 아드레날린 에디션 공개
잘나가는 닌텐도 스위치, 필요한 액세서리는 무엇?
모바일-콘솔 게임 사이에서 길을 찾다, 닌텐도 스위치
복잡한 세상 간단하고 강한 미니 PC,조텍 ZBOX MI547 Win10 Pro
종이책 닮은 7.8인치 전자책, 리디북스 페이퍼 프로 공개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7-08-24 21:35/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S펜은 사용하는거 보면 편해보이더군요. 좀더 정밀해지고 타 기능들과 다양하게 결합한다면 지속적으로 유용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태즈매니아 / 17-08-25 20:10/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뒷면 카메라가 전혀 아름답지 않네요

공부하자 milkblu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7-08-26 15:39/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가지고 싶은 기기 중에 하나...
가격만 좀... ㅠㅠ

시골 남자 kyta12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7-08-27 6:38/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너가 없을 때 대박 났으면 좋겠네요

지풍승 / 17-08-27 10:35/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s펜이 볼펜과 같은 그립감이면 딱 좋은데, 잡기가 다소 어색한게 아쉽더군요. 크기는 노트7이 괜찮아보이던데 8은 좀 길게 느껴지네요.

아이마 rabeca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7-08-28 22:34/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이번에도 혹시라도 전처럼 화재에 휘말리면 노트라인은 끝날테니 그만큼 신경써서 나오지 않았을까요?
윈도리트윗 / 17-08-29 19:49/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마이너스의 손 총수님이 안 계셔서 대박은 몰라도 잘 팔릴겁니다.. 근데 너무 비싸긴 하다..
그나저나 아무리 헬조선호갱특수라지만 128기가는 왜 빼지?
작년에야 256기가에만 사은품 끼워 팔아서 그런건데 이번에도 좋은거 줄건가?
줘봐야 중고나라만 바쁠텐데..

헤르메스삼삼 hermes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7-08-30 21:30/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S펜 기능이 괜찮아 보이더군요.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7년 12월
주간 히트 랭킹


관련 제품이 없거나, 스펙보드나라 취급 카테고리가 아닙니다.

스펙보드나라 DB는 주요 PC컴포넌트에 한하여 제공됩니다.
[결과 발표] 2017년 3분기 포인트 소진 로 37
보드나라 AM4 메인보드 포럼 관련 최종공지 6
이벤트팝업창 제거 안내 4
[결과 발표] 2017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 31
[결과발표] 신개념 와이파이 시스템, 넷기 3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