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기계식 키보드 청축 문의.


하누리

조회 : 1843
작성일 : 2013/02/25 13:01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5811
트위터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기계식 청축에 대해 궁금한 점입니다.


키보드 두들기는 소리가 크다는데, 얼마나 큰지..
그리고, 두들기 때의 느낌은 어떤지요?

용산에 나갈 시간이 없다보니 직접 경험할 수가 없어 
문의를 드립니다.^^

예전, 전동타자기 나오기 전의 타자기는 사용을 했는데,
과연 그 정도로 큰지 궁금하네요..


1


하누리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2.222.241.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2-25 13:46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전동타자기보다는 훨씬 조용하죠.
시끄럽다는 표현보다는 키를 누를때 고유의 스위치소리가 납니다.
조용한 장소나 조용한 밤에 자판치기에는 확실하게 힘듭니다...
그리고 느낌은... 주관적으로 멤브레인 키보드는 탄성이 강한 고무를 힘으로 연속적으로 주욱...누르는 느낌이라면 기계식 키보드는 비슷한 힘을 탁탁 쳐내는 느낌정도...입니다...라고 말해도 될까요...
하누리 / 2013-02-25 18:25/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네. 소리가 생각보다는 크지 않은 듯 하군요.

키감도 나름 괜찮을 것 같은..

  게리킬달추종자 /  2013-02-25 14:3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소리나는 것도 있고 아닌 것도 있는걸로 압니다. 스펙에서 체크해보셔요~
하누리 / 2013-02-25 18:26/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네 고맙습니다.^^
  제로샤넬 lina226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2-25 15:2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리니어 방식은 소음스트레스 는 느끼지 않고 대신 클릭 방식은 다소 소음이 있습니다
하누리 / 2013-02-25 18:28/ 자국/ 신고/
-On Mobile Mode -
네. 청축은 소리에 대한 스트레스가 잇는가 보군요.
  kimsy /  2013-02-25 15:2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시간 여유가 있으시다면 꼭 직접 쳐보시고 구입하세요

용산 선인상가 같은데에 보면 진열해놓고 쳐볼수있게 해놓은곳 많습니다

저는 처음에 청축에 반해서 기계식에 입문했는데

막상 몇번 쳐보니 청축이 키압이 너무 낮고 소리도 촐싹맞다고 느껴서 흑축이나 백축을 선호합니다

얼핏 본 느낌과 실제 쳐본 느낌이 많이 다르니..

그리고 청축이 가장 시끄러운 편일텐데 주변환경이 아주 고요한 곳이 아니라 일반 업무하는 사무실 정도라면 거슬려하는사람은 없을 겁니다

저희 회사에서도 여섯 명이나 쓰거든요^_^
혹시 걱정되시면 x오폴드 사 키보드는 고무 커버를 주는데 그게 키스킨 용도로 쓰이기도 합니다. 소음이 많이 줄어들어요
  하누리 /  2013-02-25 18:2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네. 저도 용산에 가서 직접 느겨보고 싶은데,
제가 쉬는 날, 용산도 쉬는지라... 가지 못하는 아쉬움입니다.^^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4549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5 03.09.20 40974
44232 포토   기말과제 완성 DJ Desperado 0 18.06.21 82
44231 끄적끄적   보드나라 유튜브 계정 구독좀 부탁드립니다 2 감자나무 0 18.06.21 100
44230 끄적끄적   마우스를 샀습니다. 5 Scavenger 0 18.06.20 183
44229 끄적끄적   흰색 방열판 램 도착했습니다. 3 공부하자 0 18.06.19 232
44228 끄적끄적   마지막 드래곤볼을 모은 호구 6 폭풍전야 0 18.06.18 486
44227 끄적끄적   폰이 죽었습니다. 8 DJ Desperado 0 18.06.13 438
44226 끄적끄적   북미회담... 역사적인 순간이군요. 2 공부하자 1 18.06.12 516
44225 끄적끄적   금일로 보드나라가 17주년을 맞았습니다. 22 Scavenger 0 18.06.11 603
44224 끄적끄적   개판으로 만든 회로 3 DJ Desperado 0 18.06.09 430
44223 끄적끄적   요즘 영화관 새로운 서비스. 2 공부하자 0 18.06.09 304
44222 끄적끄적   김정은이 북미회담에 최대한 많이 얻어갔으면 좋겠네요. 2 newstar 0 18.06.08 251
44221 끄적끄적   램 일주일만에 도착했는데 바로 장터로 갔어요. 5 공부하자 0 18.06.08 303
44220 동영상   Uriah Heep - Sunrise 쉐그 0 18.06.07 369
44219 동영상   ELO - Rain Is Falling 쉐그 0 18.06.04 591
44218 끄적끄적   드디어 배송사고 발생? 4 감자나무 0 18.06.04 445
44217 끄적끄적   램도 주문했습니다. ㅎ 6 공부하자 0 18.06.01 469
44216 끄적끄적   남자 기숙사 지하에서 운동하기 10 DJ Desperado 0 18.05.30 427
44215 끄적끄적   경기도지사 후보 토론 보았습니다. Scavenger 0 18.05.29 332
44214 끄적끄적   한솔로 감상평 3 감자나무 0 18.05.27 363
44213 끄적끄적   집에서 한 솔로 보고 있습니다. 6 Scavenger 0 18.05.25 358
44212 끄적끄적   업그레이드 성공이군요. 9 Scavenger 0 18.05.25 464
44211 끄적끄적   고수도 가르쳐주지않은 2018년 5개월동안 깨달은 운동꿀팁 5 감자나무 0 18.05.25 395
44210 끄적끄적   CPU, 메인보드, 메모리 샀습니다. 10 Scavenger 0 18.05.23 412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