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마트에서 다치면 보상 기대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북극곰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3120
작성일 : 2013/07/22 15:35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36598
트위터    페이스북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제가 한달 가까이 다쳐서 출근을 못했습니다.

간단히 정리하면 6월 14일이 이사였고 15일에 근처 대형마트갔다가 마트에서 청소 뒷정리를 제대로 안해서 넘어져 다침.. (마트측에서도 과실 인정)
이후 반갑스하고 의사의 권유(마트도 동의) 후 MRI찍고 3주간 반깁스 (발가락부터 엉덩이까지 이어지는)..

7월 4일까지 반깁스를 한 후 몇일동안 걷는 연습을 해서 겨우 7월 10일부터 다시 회사에 나왔죠. 물론 다리가 다 나은것도 아니고 재활 목적의 아대 사서 차고 아침에 물리치료 받고 그러고 절뚝거리면서 겨우겨우 출근하고 있죠.

마트측은 자신들이 든 영업배상책임보험의 경우 피해액이 4천만원 이상만 적용된다. 그러니 보험적용 안되고 자체 처리를 해야한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그쪽에서 원하는 서류(진료비 내역서, 진단서, 의사소견서)를 보내줬고 지난주 연락이 왔습니다.

진료비 나온건 전액 책임지겠다. (70여만원).. 그외 회사 못가서 발생한 불이익, 위자료등은 손해사정인을 통해 금액과 과실비율을 따질테니 다음주에 연락오면 이야기해라.. 라고 하더군요..

그러더니 뜬금없이 어제 밤에 마트 담당자한테 전화가 와서는.....

3주넘게 회사 못가서 월급 못받는거 + 위자료 + 향후 치료비... 전부 다 해서 본사에서 50만원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하더군요...

즉.. 손해사정인 불러서 과실비율 따져서 더받던지, 덜 받던지 하던가.. 아니면 50만원 주는거 만족하라고.....

솔직히 제 과실비율이 얼마나 될지는 모르겠지만... 외벌이인 제 경우 3주간 회사 못갔으니 이번달 월급은 거의 안나올테고.. 결국 현재 전세자금 대출 받은것으로 지금 생활을 하고 있는 상황인데..

게다가 매일 물리치료 받고 있지만 이 금액은 청구하지도 않았죠. 앞으로 다 나을때까지 얼마를 더 치료 받아야할지도 모르는 상황인게 함정..... (하루에 4900원씩.. 벌써 5만원 넘게 나갔죠...)

이런걸 다 합쳐서 50만원이라니... 그 기준이 도대체 무엇인지 이해가 안갈 따름이네요.

일단 그 산정 기준등을 정리해서 보내주고 그거 내가 확인해보고 마트특 입장만 고려한 일방적인 처사라면 언론이던.. 민원이던 청구하겠다. 지금까지 당신이랑 한 이야기들 다 녹음했으니 딴소리 하지 마라.. 라고 하고 끊었네요.

변호사는 일부 승소해봤자 아무리 많아야 200만원 안팍이고.. 오히려 변호사 수임비가 더 들고.. 뭐 그러니 소송안하고 그냥 마트랑 잘 합의보라고만 하는군요.. 아마 마트도 그런거 알고 있으니 오히려 이런식으로 더 당당하게 나오는 것일테고....

진짜.. 맘 같아선 본사에서 최종 결정내린 사람.. 그사람 만나서 바닥에 물뿌려서 미끄러져서 깁스하게 만들고 3주후에 50만원 던져주고 싶네요..

7


북극곰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15.90.181.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게리킬달추종자 /  2013-07-22 20:1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헐; 마트에서는 항상 조심해야겠군요. 얼른 회복하시기를~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2 20:4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자체처리라서 저렇게 배째라식인것 같네요. 뉴스에라도 한번 언급되면 나아질텐데...
  DJ Desperado /  2013-07-22 21:1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한국이 소비자 보상제도 더러운건 알지만 사소한 경우엔 욕하고 넘어가면 되겠지만 이건 경우가 더럽군요
  Scavenger bmw37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3 01:31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5년 전쯤 보험회사가 터무니 없이 낮은 보험금을 제시해서 직접 관련 법조항에 대해 공부한 후 제소해서 결국 승소한 음식 배달원의 이야기가 떠오르는군요.
그 사람도 1년 가까이 노력해서 승소한 것이니 법이란 게 참 막연하게 느껴집니다.
  떡하나주면잡아먹음 /  2013-07-23 06:37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법은 부자에게만 공평힌게 이 나라 법이죠.어디 마트인지 정신이 썩었네요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3 08:3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법이란게 항상 가진자의 편이지요. 씁슬한 현실;;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3 09:3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꼭 언론 타고 욕 얻어먹고 그래야 정신을 차리...는 척 해요.
  신의 myloveu00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3 16:54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마트쪽에 배상청구하실 금액하고 사실관계 정리해서 서면(내용증명)으로 통지하시고요. 몇월 몇일까지 배상없으면 고발하겠다고 하시고. 왜냐면 실무상으로는 민사만 하면 힘들고요. 글 쓰신것처럼 버팁니다.

그래서 형사도 같이 넣어야 할것같은데 청소상태 확인점검 제대로 안할걸 사유로 주의의무 태만으로 엮어서 사업주 고소 하시구요. 의사소견서, 병원진단서 등 증거 제출준비하시구요. 변호사 꼭 있어야 하는건 아니예요. 나홀로 소송도 가능합니다.
  사파 jeeh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4 09:49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이렇게 명백한 잘못이 있는데도 배째로 나오니 분통 터지는 군요.
소송이 좋은건 아니지만, 이럴때는 개떼처럼 달려들 ㅁㄱ의 변호사들이 필요하군요.
  아라키스 alakiss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4 13:23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제도적으로 잘못된게 많은걸 문제가 생기면 바로 알게되는게 우리나라..
  바람공자 pdjp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013-07-24 22:35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마트가 배째라 식으로 나오는 건가 보군요. 분명히 마트쪽 과실이 많은것 같은데 이렇듯 세게 나오니 할말 없습니다. 일반인들은 변호사비의 부담으로 소송을 못할걸 알고 이렇듯 세게 나오는가 보네요. 참 한심한 마트 관계자네요. 소비자 무서운줄 모르니...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028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706
43990 끄적끄적   LG 벽걸이 1등급 설치했습니다. 관련 정보 추가중. 2 newstar 0 17.07.25 67
43989 끄적끄적   역시 지르고 나면 후련하네여.. 3 바슈 1 17.07.24 241
43988 끄적끄적   일체형 에어컨의 함정 10 DJ Desperado 1 17.07.23 279
43987 정보   Intel Coffee Lake Core i7-8700K 2 쉐그 1 17.07.23 98
43986 동영상   Sibelius - Symphony No. 2 쉐그 0 17.07.22 48
43985 끄적끄적   무지덥네요 2 네오마인드 0 17.07.22 69
43984 끄적끄적   (추가) 덩케르크 영화 보실 분들에게 당부... 7 공부하자 1 17.07.22 297
43983 끄적끄적   늣었지만 잘만테크 근황 1 다스마니아승냥이 0 17.07.19 160
43982 끄적끄적   HDD 사망했습니다. 2 DJ Desperado 0 17.07.18 171
43981 끄적끄적   스파이더맨 홈커밍 보고 왔습니다. 8 Scavenger 0 17.07.16 179
43980 동영상   Philip Glass - metamorphosis 2 쉐그 0 17.07.15 106
43979 끄적끄적   아따 이상한 듣보잡 하나때문에 기분 잡치네요 3 감자나무 0 17.07.14 237
43978 끄적끄적   폭우로 인한 토사 6 DJ Desperado 0 17.07.12 164
43977 끄적끄적   오랜만에 자전거로 출근을 하려고 하는데...!!!! 5 주동성 2 17.07.12 641
43976 끄적끄적   덩케르크... 아이맥스 촬영분이 75% 가량이나... 1 공부하자 0 17.07.11 326
43975 끄적끄적   스파이더맨 홈커밍의 신기한 점... 3 공부하자 1 17.07.10 348
43974 끄적끄적   스파이더맨 홈커밍 생각보다 별로네요. 6 DJ Desperado 0 17.07.09 212
43973 끄적끄적   폰 바꿨네요 2 연방대총통 0 17.07.08 226
43972 끄적끄적   어제 기아 타이거스 아쉽게 지더군요 3 네오마인드 0 17.07.06 159
43971 동영상   Hans Zimmer - Interstellar Main Theme 1 쉐그 0 17.07.05 127
43970 끄적끄적   제가 담당한 서비스가 보드나라에 올라온건 처음이네요. 3 Meho 1 17.07.04 363
43969 끄적끄적   노래 하나올려요 네오마인드 0 17.07.01 147
43968 끄적끄적   길가다가 돈주웠는데 3 네오마인드 0 17.07.01 205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