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BMW X6 xDrive30d 시승 - 비하인드 -


야르딘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3968
작성일 : 2014/11/21 02:56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3855
트위터    페이스북
  태그(Tag)   BMW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그렇게 BMW i3를 타 보고는...

 

바로~

 

공차 중량이 2톤인 BMW X6 xDrive30d를 이끌고

BMW 드라이빙센터의 주 서킷에 차를 올려봤어요.

 

 역시 공도보다 역시 이 차는

서킷에 어울리나 봅니다. ~_~

2톤이 이렇게 빠를 수가 있나......

(참고로 3 리터 6기통 터보디젤 엔진으로 258 마력을 냅니다.)

싶을 정도로 잘 밀어 붙여줍니다.

영상을 보시죠.

 

 

이 속에 비하인드가 있다면...

원래 이런 단체 주행은 추월이 금지돼 있는데...

 

전방에 달리던 차량의 간격이 너무 벌어져서...

한 차량만 넘겨서

이왕 탈 거 제대로 타 보자 했어요.

 

 

추월하자마자....

과속에 오버스티어까지 내가며

600~700 m가 넘는 간격을

반 바퀴(1.3 km) 돌자마자 선두 차량을 단숨에 따라 잡았지만...

바로 달려오는 세이프티 카....

 

 

이내 추월하지 말라는 신호를 보내길래

수긍하며 OK 싸인으로 비상등을 켰었죠.

 

 

조수석에 타셨던 모 전문 기자분은

웬만하면 손잡이를 잡지 않으시는 것 같던데....

타이어가 살려달라는 듯이 공격적으로 몰아가는 모습을 보곤....

(코너를 돌아나가는 중에도 힐앤토를 해 가며 가속 페달을 향하고 있었으니까요)

손잡이를 곧바로 강하게 움켜쥐셨습니다.(...)

 

제가 일부러 낸 오버스티어 상황에

상황 무전에서도 위험했다는 내용이 나올 정도로 말이죠. (........)

 

음........

더 밟을수도 있었는데

나머지 한 바퀴는 안전 제일 주의로 흐름에 맞춰 주행하는 걸로

마무리 했어요.

 

 

 

이런 트랙 시승에서 한계가 무엇인지를 확인해야

주행 특성을 제대로 찝을 수 있는데

이 차가 어떻고 저렇고를 논하기엔 

너무 짧은 시간이었죠.

 

이 차에서 참고할 내용이 있다면....

 

오버스피드로 진입 시 초반에는

19인치형 휠타이어(255/50 - 굿이어 F1 시리즈)의 그립이 커버해 주지만

제동력이 지친 상태서 힐앤토하다가 연속된 코너를 만나면

차량이 그립을 잃고 오버스티어가 발생하니 주의하세요.

X6 xDrive30d를 이렇게 경험하실 일이 있다면

최소한 DSC가 살아있는 스포트 모드에서 주행하시길 바랍니다. ~.~

 

 

오버스티어가 날 때는 차량이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운전대를 틀고 가속 페달 내지 브레이크를 살짝살짝 밟아주는 센스(=드리프트)가 필요하죠.

미끄러진다고 반대 방향으로 당황해서 요리조리 운전대 확 틀고 브레이크 꾹 길게 밟았다간 그대로 180도 스핀 들어갑니다. ~.~

그 땐 DSC 할배가 돌아와도 못 살려줘요. (....)

 

 

다음엔 오프로드에서

이 차를 만나봐야 겠어요. ~_~

 

그 때까지 안녕....


3


야르딘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75.214.44.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네오마인드 /  2014-11-21 11:1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부럽네요 ㅜ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897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40418
44165 끄적끄적   오늘 여자컬링 준결승 합니다. 5 공부하자 0 18.02.23 126
44164 끄적끄적   메인보드 내장 랜카드가 고장났나봐요 3 주동성 0 18.02.23 101
44163 끄적끄적   케이스 갈이 들어갑니다.(feat.'케이스의 탈을 쓴 넌 누구냐?') 7 제로샤넬 0 18.02.19 322
44162 끄적끄적   Kt 5G 부스 체험 2 연방대총통 0 18.02.17 198
44161 끄적끄적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Scavenger 0 18.02.16 284
44160 끄적끄적   사무실 데스크탑을 하나 조립했습니다. 8 주동성 1 18.02.13 485
44159 끄적끄적   평창 개막식 - 천상열차분야지도 구현 2 공부하자 0 18.02.12 289
44158 끄적끄적   올림픽에 관심가지지 않을 권리 2 감자나무 1 18.02.09 250
44157 끄적끄적   이재용 1심 재판장 사표 제출.... 공부하자 0 18.02.09 258
44156 끄적끄적   정형식 개객기 해봐 8 감자나무 0 18.02.07 286
44155 끄적끄적   보드국과 케이벤치는 어떤 컨셉을 가지고 있나요? 4 주동성 1 18.02.06 630
44154 끄적끄적   올림픽 끝나면 갈까요? 2 네오마인드 0 18.02.03 500
44153 끄적끄적   로또 이벤트 당첨품 키보드 잘 받았습니다 1 문득 0 18.02.02 205
44152 끄적끄적   목적과 수단에 대한 철학적 고찰 - 문통 정부에 드리는 글 9 감자나무 1 18.02.01 371
44151 끄적끄적   묻지마 택배인줄 알았네요...^^;; 1 아담한 이층집 0 18.01.31 222
44150 끄적끄적   저는 오늘 마우스를 받았어요 1 송이송이 0 18.01.30 211
44149 끄적끄적   저도 당첨되었습니다. 기가바이트 장패드입니다. 2 제로샤넬 0 18.01.29 265
44148 끄적끄적   저도 오늘 택배부터 받았네요. 2 지풍승 0 18.01.29 240
44147 끄적끄적   아직 당첨자 발표가 없었는데 상품부터 받아버린... 6 주동성 1 18.01.29 359
44146 포토   [수령] 2017년 4분기 로또 경품 4 하누리 0 18.01.27 591
44145 끄적끄적   자격증 합격하였습니다. 7 네오마인드 1 18.01.27 304
44144 끄적끄적   SRT에 인사하는게 화가 난다는 분들은 이걸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4 NastyLemon 0 18.01.27 298
44143 끄적끄적   우리나라에서 개혁이 필요한곳. 떡하나주면잡아먹음 0 18.01.26 232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