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BMW X6 xDrive30d 시승 - 비하인드 -


야르딘 미디어로그가기

조회 : 3611
작성일 : 2014/11/21 02:56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num=163855
트위터    페이스북
  태그(Tag)   BMW


첨부사진 1.클릭시 확대됩니다.

그렇게 BMW i3를 타 보고는...

 

바로~

 

공차 중량이 2톤인 BMW X6 xDrive30d를 이끌고

BMW 드라이빙센터의 주 서킷에 차를 올려봤어요.

 

 역시 공도보다 역시 이 차는

서킷에 어울리나 봅니다. ~_~

2톤이 이렇게 빠를 수가 있나......

(참고로 3 리터 6기통 터보디젤 엔진으로 258 마력을 냅니다.)

싶을 정도로 잘 밀어 붙여줍니다.

영상을 보시죠.

 

 

이 속에 비하인드가 있다면...

원래 이런 단체 주행은 추월이 금지돼 있는데...

 

전방에 달리던 차량의 간격이 너무 벌어져서...

한 차량만 넘겨서

이왕 탈 거 제대로 타 보자 했어요.

 

 

추월하자마자....

과속에 오버스티어까지 내가며

600~700 m가 넘는 간격을

반 바퀴(1.3 km) 돌자마자 선두 차량을 단숨에 따라 잡았지만...

바로 달려오는 세이프티 카....

 

 

이내 추월하지 말라는 신호를 보내길래

수긍하며 OK 싸인으로 비상등을 켰었죠.

 

 

조수석에 타셨던 모 전문 기자분은

웬만하면 손잡이를 잡지 않으시는 것 같던데....

타이어가 살려달라는 듯이 공격적으로 몰아가는 모습을 보곤....

(코너를 돌아나가는 중에도 힐앤토를 해 가며 가속 페달을 향하고 있었으니까요)

손잡이를 곧바로 강하게 움켜쥐셨습니다.(...)

 

제가 일부러 낸 오버스티어 상황에

상황 무전에서도 위험했다는 내용이 나올 정도로 말이죠. (........)

 

음........

더 밟을수도 있었는데

나머지 한 바퀴는 안전 제일 주의로 흐름에 맞춰 주행하는 걸로

마무리 했어요.

 

 

 

이런 트랙 시승에서 한계가 무엇인지를 확인해야

주행 특성을 제대로 찝을 수 있는데

이 차가 어떻고 저렇고를 논하기엔 

너무 짧은 시간이었죠.

 

이 차에서 참고할 내용이 있다면....

 

오버스피드로 진입 시 초반에는

19인치형 휠타이어(255/50 - 굿이어 F1 시리즈)의 그립이 커버해 주지만

제동력이 지친 상태서 힐앤토하다가 연속된 코너를 만나면

차량이 그립을 잃고 오버스티어가 발생하니 주의하세요.

X6 xDrive30d를 이렇게 경험하실 일이 있다면

최소한 DSC가 살아있는 스포트 모드에서 주행하시길 바랍니다. ~.~

 

 

오버스티어가 날 때는 차량이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운전대를 틀고 가속 페달 내지 브레이크를 살짝살짝 밟아주는 센스(=드리프트)가 필요하죠.

미끄러진다고 반대 방향으로 당황해서 요리조리 운전대 확 틀고 브레이크 꾹 길게 밟았다간 그대로 180도 스핀 들어갑니다. ~.~

그 땐 DSC 할배가 돌아와도 못 살려줘요. (....)

 

 

다음엔 오프로드에서

이 차를 만나봐야 겠어요. ~_~

 

그 때까지 안녕....


3


야르딘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175.214.44.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네오마인드 /  2014-11-21 11:18 / IP/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부럽네요 ㅜ
사는이야기(자유게시판)
끄적끄적   [캠페인] 변경된 닉네임 신고하여 광명찾자 15 감자나무 6 09.12.11 33339
끄적끄적   보드나라 자동로그인 주소입니다 44 정승욱 6 03.09.20 39882
44020 끄적끄적   며칠 전 해보려다 잘 안된 개그나 한번 해보렵니다 ㅎㅎ BOT입니다 0 01:41:26 17
44019 끄적끄적   9월 22일 보드나라 워크샵 1 감자나무 0 17.09.21 60
44018 끄적끄적   오랜만에 남산 2 DJ Desperado 0 17.09.21 72
44017 끄적끄적   새신발신고 심심해서 10 감자나무 0 17.09.20 136
44016 끄적끄적   직구신발 2종 무사히도착 2 감자나무 0 17.09.19 108
44015 끄적끄적   25% 요금할인 가입했습니다 7 폭풍전야 0 17.09.19 202
44014 끄적끄적   i-parcel 어마어마하게 빠르네요 1 감자나무 0 17.09.18 125
44013 끄적끄적   잘만테크 매각협상중이라네요. 6 떡하나주면잡아먹음 1 17.09.18 238
44012 끄적끄적   1070ti가 나온다는 소문이. 2 게리킬달추종자 0 17.09.14 187
44011 끄적끄적   모바일에서 글쓰기 힘드네여 6 BOT입니다 0 17.09.12 198
44010 끄적끄적   오랜만에 해외직구 4 감자나무 0 17.09.12 217
44009 끄적끄적   여러분의 응원과 위로에 감사 드립니다. 3 이오니카 0 17.09.09 236
44008 끄적끄적   카투사 최초 예비군 동원훈련 참가 1 DJ Desperado 1 17.09.08 320
44007 끄적끄적   보드나라 부고 25 감자나무 0 17.09.02 398
44006 끄적끄적   그냥 끄적끄적 스쿼트 120kg 4 감자나무 1 17.08.30 358
44005 포토   10년지기 친구의 여행 6 DJ Desperado 0 17.08.27 501
44004 끄적끄적   26도라도 습도가 99%니 에어컨을 안켤 수가 없네요. 4 newstar 0 17.08.24 247
44003 동영상   YANNI - Nostalgia 2 쉐그 0 17.08.21 209
44002 끄적끄적   노트북 해상도 때문에 고민입니다. 11 주동성 0 17.08.21 653
44000 끄적끄적   3개월만에 VGA 카드 써멀 다시 발라줬습니다. 4 제로샤넬 0 17.08.12 794
43999 끄적끄적   주입식 공학 교육의 폐해 5 DJ Desperado 0 17.08.11 727
43998 끄적끄적   V30 , V30+ 동시 출시 3 연방대총통 0 17.08.10 357
43997 동영상   Beethoven - Symphony No. 7 1 쉐그 1 17.08.06 653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