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추천게시물       운영진 선정 | 추천순 | 최근댓글달린순 | 갤러리(포토)

 
 
 
사용기/필테기

블루투스와 게이밍기어의 콜라보.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 사용기


GamerZ

조회 : 32
작성일 : 2018/02/07 03:07
간편 URL : http://www.bodnara.co.kr/bbs/bbs.html?D=20&num=133985
트위터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GamerZ 인사드립니다.

덴마크를 대표하는 글로벌 전문 게이밍 기어 브랜드 "스틸시리즈"

스틸시리즈에서는 다양한 게이밍기어 제품군 제작시 전문가와 프로게이머들이 직접 참여하여 게이머가 진정 요구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고민하고 수많은 소비자들의 피드백을 받아 이를 적극적으로 신제품에 적용시켜 최적의 게이밍 환경 제공이라는 모토를 갖고 있습니다.

 

Prologue

 

https://steelseries.com/

 

 

아크티스 시리즈 역시 스틸시리즈의 다양한 라인업과 같이 3/5/7 시리즈로 나뉘어 출시되어 있으며, 오늘 소개드릴 제품은 게이밍 헤드셋과 블루투스라는 무선 신호 기술을 접목시킨 아나로그와 디지털의 진정한 콜라보를 보여주는 헤드셋이라 할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기존 수십종의 헤드셋을 사용해보며 느낀 부분은 최근 대부분의 게이밍 헤드셋들이 USB 단자만으로 구성되어 있어 PC를 제외한 타 디바이스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한 범용성이 떨어지는 측면이 몹시 아쉬웠었습니다. 

하지만 지금 소개드리는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은 기존의 3.5mm 아나로그 단자와 블루투스를 이용하고 있기 때문에 거의 모든 디바이스를 수용할수 있기때문에 그 어떤 플랫폼에서도 문제없이 사용할수 있다는 장점이 대단히 큰 매력적인 헤드셋이라 할수 있으며, 유선 연결시 7.1 채널을 지원하기때문에 강력한 게임 입체감과 공간감을 흠뻑 느껴볼수 있습니다.

또한 아크티스 3 블루투스 헤드셋’은 PC, 맥(Mac), 플레이스테이션 (PlayStation), 엑스박스(Xbox), 닌텐도 스위치(Nintendo Switch), VR 및 모바일을 포함한 모든 플랫폼에서 사용할수 있는 범용성 면에서도 최고의 헤드셋이라 할수 있습니다.

 

Package

패키지 박스의 외형은 기존 스틸시리즈를 연상케하는 블랙과 레드 컬러의 조합이 적절히 어우러진 외형 디자인으로 강렬한 느낌을 주면서도 상당히 고급스러운 외형을 갖고 있습니다.

기존 아크티스 3와는 다른 블루투스가 접목된 부분이 꼼꼼하게 인쇄되어 있습니다.

 

 

패키지의 후면에는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의 기능소개가 영문으로 꼼꼼하게 인쇄되어 있습니다.


 

박스 패키지를 개봉하면 내부에 헤드셋이 외부충격으로부터 충분히 보호될수 있을 정도로 투명 PVC 소재로 꽉짜여진 꼼꼼한 포장이 상당히 만족스럽습니다.    



패키지의 기본구성은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과 제품 사용에 필요한 각종 케이블, 그리고 다국어로 제작된 메뉴얼의 심플하면서도 깔끔한 구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3.5mm 아나로그 케이블은 헤드폰 단자와 마이크 단자로 이루어져 있으며, 마이크로 5핀 단자부와 흡사하긴 하지만 스틸시리즈 제품만의 공통된 단자부로 이루어진 연장 케이블까지 상당히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소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은 내장 배터리를 이용한 블루투스 모드를 지원하고 있기때문에 전용 USB 케이블을 이용하여 충전이 가능하며, 충전 케이블 역시 상당히 깔끔하고 고급스럽게 잘 만들어져 있습니다.



음악을 타인과 함께 들을수 있는 헤드폰 쉐어링은 오디오 전용 헤드폰에서 많이 사용되는데,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에는 쉐어링 단자까지 있어 게이밍 및 음악 영화까지 모두 최상의 음향환경을 이룰수 있도록 작은 부분까지도 잘 구성해놓은 모습입니다.

 

Design

 

 

블랙 컬러의 외형은 상당히 고급스러운 외형을 갖고 있으며, 스키 고글 타입 헤어 밴드가 적용되어 육안으로 보기에도 상당히 편안한 착용감을 보여줄것 같은 느낌이 물씬 풍기고 있습니다.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헤드셋에는 에어위브 스키 고글 타입의 헤어밴드가 적용되어 있어 헤드셋을 아무리 장시간 착용해도 머리에 가해지는 피로도나 통증을 느낄수가 없습니다. 착용감 역시 그 어떤 헤드셋과 비교해도 최고라고 할수 있을 정도로 굉장히 편합니다.

 

 

이어쿠션은 귀를 완전히 감싸는 형태로 외부음과의 차폐를 통해 게임 몰입감을 높여주며, 이 쿠션은 천 소재로 이루어져 있으나 굉장히 부드럽고 통풍이 잘되는 소재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마이크는 일반 게이밍 헤드셋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고품질의 제품이 사용되어, 스튜디오급의 음질을 보여주는 클리어 캐스트 마이크로 사용자의 주변에서 발생되는 소음을 완벽하게 차단해주어 게임내 양방향 음성 채팅시 굉장히 깨끗한 음성 전달을 해주며, 마이크부는 헤드폰 하우징 부분으로 들어갔나 나왔다 하는 형태로 실외에서는 집어넣어 헤드폰처럼 사용하고 게임이나 음성 채팅시에는 마이크를 빼서 사용할수 있도록 만들어져 있습니다.

 

 

좌우 드라이버 부분은 사용자의 인체에 맞도록 약 100도 정도로 회전각을 갖고 있으며, 헤드 밴드부와 드라이버를 연결하는 부분은 내구성을 충분히 갖추도록 스틸소재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거의 모든 컨트롤 버튼은 좌측 드라이버 하단부에 위치해있으며, 블루투스 버튼 한개만이 우측 드라이버 하단에 위치해있습니다.

유독 개인적으로 마음에 들었던 부분이 바로 볼륨 컨트롤 노브인데 약간 뒤쪽에 위치한 부분이 직접 버튼부가 어디에 있는지 눈으로 확인하지 않더라도 손으로 임의적인 위치에 가져갔을뿐인데도 확연하게 이게 볼륨 노브라는것을 인지할수 있을정도로 위치적 구성이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Feature


완충시간은 PC의 USB 포트를 활용하여 충전시 약 2시간 30분 정도로 완충되었으며, 사용시간은 3~4일정도로 꽤나 긴 사용시간을 보여주었습니다.

페어링 자체는 우측 하단의 블루투스 버튼을 2초정도 눌러주면 자동적으로 전원이 켜지면서 페어링 대기모드로 진입되기 때문에 스마트 폰이나 기타 디바이스에서 간단한 터치만으로 완료할수 있어 초보자도 쉽게 구성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놀라웠던 부분이 바로 블루투스 모드로 연결된 음감 부분였는데요. 이게 게이밍 헤드셋이 과연 맞는지 의심스러울 정도로 음감용으로도 굉장히 깔끔한 고음과 파워풀한 저음부의 타격감이 정말 일품였습니다.

 

 

단순히 블루투스 무선 신호만을 이용한 것이 아닌 음질적인 부분까지도 상당히 고려하여 제품을 만들었다는 부분이 타 게이밍 헤드셋과는 정말 다른 음감이 느껴질 정도로 선율 자체 표현력이 매우 곱고 풍성한 저음이 상당히 매력적였습니다.

 

 

뭐니 뭐니 해도 게이밍 헤드셋은 게이밍을 통해 확인을 해봐야겠죠?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은 아나로그 단자를 통해 7.1채널을 구현하는데요.

과연 게임내에서 어느 정도의 공간감과 입체감을 확실하게 줄수 있을까?라는 의문은 최근 선풍적인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배틀그라운드"가 시작됨과 동시에 바로 느낄수 있었습니다.

상대방이 살금살금 걷는 발자국 소리 하나까지 모두 잡아내는것은 물론이고, 방향성에 있어서도 정말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 정도로 공간감 형성이 대단히 좋습니다.

특히 "배틀그라운드"의 경우 그 어떤 게임보다 사운드플레이가 중요한데, 일명 "사플"용 헤드셋으로 단연 추천드리고 싶은 헤드셋이며, 스튜디오급의 음질을 보여주는 클리어 캐스트 마이크의 음성 전달력 또한 매우 깨끗하며, 게임중 팀원이 나의 음성을 매우 또렷하게 잘 들을수 있어서 팀 플레이를 통한 게임내 승률이 상당히 높게 올라갔습니다.

 

Conclusion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은 가정에서는 유선을 통한 게이밍 헤드셋으로 외부에서는 블루투스 헤드폰으로 사용할수 있는 일석이조의 헤드셋입니다.

게이밍 헤드셋이라고 무시했다간 큰 코 다칠 정도의 뛰어난 음질과 게임내에서 확실하게 형성해주는 공간감과 입체감의 표현력이 대단히 우수하며, 에어위브가 주는편안한 착용감으로인해 장시간 게임플레이시에도 머리에 가해지는 피로도를 전혀 느낄수가 없었습니다.

최근 많은 유저들이 "배틀그라운드"라는 게임으로 인해 그 어느때보다 헤드셋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데요. 한번 구입하면 꽤나 오랜시간을 사용하는 헤드셋인만큼 기왕 구입할때 제대로된 제품을 구입하고자 하시는 분들에게 스틸시리즈 아크티스 3 블루투스 게이밍 헤드셋을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본 사용기는 스틸시리즈로부터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하였으며,

사용기의 내용은 그 어떤 간섭없이 주관적인 판단으로 작성하였습니다.

       

  0
 
GamerZ 님의 다른글 보기
좋은 내용의 글이라면 추천해주세요.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추천 하실 수 있습니다.
218.159.222.xxx
불법 광고글 신고하기
I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추천제안내
좋은 게시물에는 추천을 할 수 있습니다.추천이 5 이상이면 메인페이지 헤드라인에 게시물을 걸어 드립니다.
적립된 포인트로 진행중인 이벤트에 참여하시어 경품을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안내 글작성 : 20점, 추천클릭 : 2점, 추천받은사람 2점, 댓글작성 : 4점 (2008.12.29일부터)
사용기/필테기
  아틀란/파인드라이브 외 바이럴 의심 게시물은 모두 삭제조치합니다. 2 감자나무 0 14.01.22 7752
  동영상 업로드 방법 안내 1 감자나무 1 10.02.10 17496
  정보공유 통합게시판 이용안내 (09.09.02 수정) 2 감자나무 2 08.08.12 14871
25678 필드테스트   제닉스 STORMX H3 게이밍 헤드셋 동고동락 0 18.02.22 11
25677 필드테스트   루티스 LUNATIC K801 광축 게이밍 키보드 (클릭) 아담한 이층집 0 18.02.22 13
25676 개인사용기   ABKO BRAIN BT110 접이식 블루투스 키보드 호도알 0 18.02.22 19
25675 필드테스트   옥토디오 미니로블 MINIRO-BL 가성비 미니 휴대용 블루투스 스피커 스파이키 0 18.02.22 19
25674 필드테스트   고급스러운 일체형 수냉 쿨러의 결정체, CORSAIR HYDRO SERIES H115i PRO RGB 사.. GamerZ 0 18.02.21 17
25673 개인사용기   TFZ King Pro 이어폰 프리뷰 deeplyshocke 0 18.02.21 15
25672 필드테스트   가성비 좋은 가상 7.1채널 헤드셋, 제닉스 STORMX H3 타락천사 NO.1 0 18.02.20 32
25671 필드테스트   브리츠 블루투스 이어폰 BE-N700A 접이식 넥밴드형 릴타입 스파이키 0 18.02.20 26
25670 필드테스트   맥스퍼 태블릿 거치대 L-holder aM(태블릿용 130Cm) 호도알 0 18.02.20 19
25669 필드테스트   완전 방수, 루티스 LUNATIC K801 방수 광축 게이밍 키보드 (청축) 타락천사 NO.1 0 18.02.19 25
25668 필드테스트   축교환방식 루티스 Lunatic K801 IP68방수 오테뮤광축 게이밍 기계식키보드 스파이키 0 18.02.19 21
25667 개인사용기   가성비 이어폰 추천, BOOMTZ BOOM-E2 블루투스 이어폰 사용기 GamerZ 0 18.02.19 23
25666 개인사용기   ADVANCED 어드밴스드 S2000 [탄력적인 저음과 적당히 찰랑거리는 고역] deeplyshocke 0 18.02.19 27
25665 개인사용기   파이오니아 DVR-XU01T 외장ODD 체험기 호도알 0 18.02.19 31
25664 필드테스트   ABKO NCORE NC30 노트북 쿨링 패드 동고동락 0 18.02.19 27
25663 필드테스트   선명한 시야 OTSUKA XP 8x25 CF 아웃도어 쌍안경 망원경 스파이키 0 18.02.18 25
25662 필드테스트   마이크로닉스 Master M400 메쉬X강화유리 케이스 동고동락 0 18.02.18 28
25661 필드테스트   컴소닉 필라 구즈넥 스탠드 마이크 CM-110 엔젤아이 0 18.02.18 19
25660 필드테스트   맥스퍼 맥스마운트 태블릿 자바라 거치대 알파M 엔젤아이 0 18.02.18 18
 1 [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