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20-12-22 10:57
[뉴스]

삼성전자-SKT-카카오, 팬데믹 극복 위한 인공지능 공동 개발

국내 대표 ICT 기업 3사가 팬데믹 시대의 인공지능(AI)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한다.

삼성전자와 SK텔레콤, 카카오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사회 안전에 기여하기 위해 팬데믹 시대의 AI 기술 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3사는 이번 AI 동맹으로 각 사가 가진 핵심 역량을 모아 ▲미래 AI 기술 개발 ▲사회적 난제 해결을 위한 AI 활용 방안 연구 ▲AI 기술 저변 확대를 공동 추진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특히 코로나19가 국가 경제·사회에 심각한 영향을 끼치는 중대한 시점임을 고려해, 우선 코로나 조기 극복과 공공 이익을 위한 AI 개발에 초점을 맞춰 협력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3사는 'AI R&D 협의체'를 결성했다. 협의체에는 각 사 CTO(최고기술경영자) 또는 AI 전문 임원급이 참석해 공동 개발을 추진한다. 향후 국내 타 사업자 참여는 물론, 글로벌 AI 얼라이언스(동맹체) 수준으로 규모 확대를 검토할 예정이다.

 

■ CES 2020에서 SKT가 제안, 영역별 1위 동맹 구축

3사 협력은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2020에서 SKT 박정호 CEO가 삼성전자 등 국내 ICT 기업에 "글로벌 AI 전쟁에서 한국이 주도권을 잡기 위해서는 국내기업 간 경쟁보다는 협력이 필요한 시기"라며 AI 분야에서 초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시작됐다.

삼성전자, SKT, 카카오는 각각 이동통신서비스, 스마트 디바이스, 메신저 플랫폼 등 각자의 강점을 바탕으로 수년간 AI 기술을 고도화해 왔다. 이 역량을 결합하면 단기간 내에 국내 AI 기술력을 글로벌 최고 수준으로 높일 수 있다고 3사가 결의한 후 협력은 일사천리로 진행됐다.

이에 3월 공동 실무 그룹이 만들어졌고, CTO급 워크숍을 격주 단위로 정기 운영하고 실무 기획/개발팀이 수시로 온라인 미팅을 진행하면서 핵심 협력 과제를 협의하고 개발 방향 구체적 논의를 진행해왔다.


■ 팬데믹 극복 AI를 위한 핵심 기술·기능 개방

3사가 내년 상반기에 공개할 첫 합작품은'‘팬데믹 극복 AI'다. 이 AI는 현재 위치 주변의 코로나 위험 상황을 실시간 파악하고 → 위험도를 분석하여 → 이용자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권고하거나 우회 경로 등을 안내한다. 향후 태풍, 폭우 등 재난 재해 상황에도 적용될 수 있다.

큰 범주 내에서는 재난 알림으로 볼 수 있지만 AI가 이용자의 주변과 향후 이동 경로의 위험도를 예측하여 사전 경고하고 개인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발생 사실 위주로 알려주는 기존 재난 알림과는 차이가 있다는 것이 3사의 설명이다.

팬데믹 극복 AI는 유동 인구 빅데이터, 공공 재난 정보, SNS 정보 등을 통해 지역별 위험도를 정교화하고, 스마트폰 등에 기록된 일정, 항공권·공연·숙박 예약 정보, 평상시 이동 경로 등 데이터를 바탕으로 이용자에게 예측 정보를 제공하게 된다.

또한, 팬데믹 극복 AI에 대형 한국어 언어모델을 포함한 범용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인공지능이 뉴스를 분석하고 이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요약·전달하거나, 다양한 재난 관련 정보 요청을 정확하게 이해해 적절한 답변을 생성해 낼 수 있도록 진화시킬 예정이다.

팬데믹 극복 AI는 별도 서비스가 아닌 '백엔드 AI 플랫폼(Backend AI Platform)'으로 개발한다. 핵심 기능과 기술을 API(Application Program-ing Interface) 형태로 개발자·연구기관·기업 등 공공에 개방하고, 앱/서비스 개발을 지원하는 형태이다. 3사가 함께 운영하게 될 별도의 사이트에 내년 상반기 공개 예정이다.

 

■ 고령화 등 사회적 난제 해결·AI 서비스 공동 개발 등도 맞손

3사는 팬데믹 극복 AI를 시작으로 사회 고령화, 미세먼지 등 사회적 난제 해결을 위한 AI 연구 협력을 이어 가기로 했다. 5G, 스마트폰, AI, 메신저 플랫폼 등 각 사가 가진 다양한 역량과 사업 영역을 융합하는 등 ICT 전 분야에서 협력 가능성이 열려 있다는 입장이다. 3사는 동맹체에 협력과 합류를 원하는 ICT기업이 있다면 열린 마음으로 함께할 수 있다는 뜻도 밝혔다.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은 "이번 3사의 협력은 팬데믹 극복이라는 사회적 난제 해결에서 시작해 산업계/학계에서도 널리 사용할 수 있는 기반기술 컴포넌트를 제공함으로써 장기적으로는 국내 AI 생태계 성장에 기여하는 프로젝트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유영상 SKT MNO사업대표는 "국내 대표 ICT 기업들의 이번 AI 초협력은 치열한 글로벌 경쟁에서 한국이 주도권을 확보하기 위한 중요한 모멘텀이 되는 것은 물론, 대한민국의 사회적 안전망 구축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여민수 카카오 대표는 "훌륭한 파트너들과 사회적 난제를 해결하기 위해 긴밀하게 협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기술로 사회문제를 해결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Tag)  : 삼성전자, SK텔레콤, 카카오, 인공지능, 코로나19
관련 기사 보기
[칼럼] 슬기로운 자취생활, TV와 모니터 어떤 걸 구매할까?
[칼럼] 끝나지 않는 코로나19를 대비하며,학습용 PC는 무엇이 좋을까
[리뷰] 코로나19에 대응하는 모니터가 두둥등장,제이씨현 UDEA EDGE 27FH 유케어 UV 살균
[리뷰] 코로나19 확산 때문에 더 실감나는 게임, 디비전2 확장팩 뉴욕의 지배자
[뉴스] 티머니, 대중교통 안면인식 결제 선보여
[뉴스] 코로나19에 캡콤컵 취소, 온라인 전환 계획 발표
태그(Tags) : 삼성전자, SK텔레콤, 카카오, 인공지능, 코로나19     관련기사 더보기

  이수원 수석기자 / 필명 폭풍전야 / 폭풍전야님에게 문의하기 swlee@bodnara.co.kr
남들 좋다는 것은 다 따라 하지만 정작 깊게 파고들지는 못하는 성격이다. 정말 좋아하는 일은 취미로 하랬는데, 어쩌다 직업이 되는 바람에 일과 지름이 일심동체인 삶을 살고 있다.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SK하이닉스, 소비자용 Gold P31/S31 SSD 국내 정식 출시
보더랜드 3, 2월 12일까지 무기 경쟁 이벤트 진행
샤오미, 미국 블랙리스트 추가에 대한 입장 발표
에이서, 라이젠 5000 시리즈 탑재 니트로 5와 아스파이어 5 공개
보드나라 선정, 2020년 워스트 어워드
스냅드래곤 888 탑재 프리미엄 스마트폰, 샤오미 Mi 11 특징은?
PC 게임 성능의 또 다른 도약대, 표준 기술의 새로운 활용 AMD SAM
RTX 3080에 i7-10700K급이 필요한 이유?, 성능 만족은 CPU와 VGA 밸런스로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1년 01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보드나라 선정, 2020 베스트 18
[결과발표] 2020년 4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5
보드나라 2019 정규직 채용 공고 5
[결과발표] 2020년 3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9
[결과발표] 2020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4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