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메인
전송 2024-02-29 10:10
[뉴스/보도자료]

맥라렌, 오픈 에어링 주행의 스릴 선사하는 아투라 스파이더 공개

영국의 럭셔리 슈퍼카 브랜드 맥라렌(McLaren)이 2025년형 아투라 스파이더(ARTURA SPIDER)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아투라 스파이더는 아투라의 두 번째 라인업이자, 고성능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최초의 맥라렌 컨버터블이다. 이전 대비 출력과 성능, 운전자의 주행 몰입도를 끌어올렸을 뿐 아니라, 하이브리드 슈퍼카에서만 느낄 수 있는 오픈톱 드라이빙 묘미까지 더해져 이전과 전혀 다른 차원의 경험을 선사한다. 전기모드로 출발할 경우 마치 스텔스기처럼 조용히 작동하는 아투라 스파이더의 매력은 조용히 주변 풍광을 감상하며 오픈 에어링을 만끽할 때 극대화된다. 초경량 엔지니어링 철학과 공기역학을 위한 고도의 기술력이 구현된 점도 핵심 요소이다.

아투라 스파이더는 3.0L V6 트윈터보 엔진에 95마력 전기모터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해 최고 출력 700마력을 발휘한다. 기존 쿠페 대비 20마력 강력해진 것으로, 최대토크 720Nm(유럽 기준), 톤당 출력비가 480마력이다. EV 순수 주행 능력도 향상됐다. 총 5 개의 리튬이온배터리 팩의 용량은 7.4kWh이며, 최대 33km로 배기가스 배출 없이 이전 대비 더 멀리 달릴 수 있다.

아투라 스파이더의 강력한 힘은 V6엔진에 더해진 초소형축 플럭스 E-모터로 보완된다. E-모터는 95마력, 225Nm(유럽기준)의 힘을 자랑하며, 이 성능은 맥라렌의 레전드로 회자되는 P1™ 하이브리드 하이퍼카보다 33% 더 높은 kg당 출력밀도를 자랑한다. E-모터가 제공하는 즉각적인 토크 전달과 트윈터보 V6엔진의 605마력의 강력한 앙상블 덕에 기어에 상관없이 날카로운 스로틀 반응을 선보이며, 가속력은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3.0초, 200km/h 8.4초, 300km/h 21.6초이며, 최고속도는 330km/h이다. 추가 출력은 4,000rpm부터 엔진회전한계 8500rpm영역에서 집중적으로 발휘되기 시작해 뚜렷한 ‘크레센도’ 성능을 과시하는 것도 아투라 스파이더의 특징 중 하나이다.

맥라렌은 아투라 스파이더 신형 개발에 있어서도 초경량 구현에 심혈을 기울였다. 이를 위해 다양한 부문에서 무게를 감량했다. 그 결과, 아투라 스파이더의 건조중량은 1,457kg에 불과하고, 공차중량은 1,560kg인데 이는 기존의 쿠페보다 불과 62kg 밖에 차이가 나지 않는다. 이것은 동급 컨버터블 중 가장 가벼운 무게로, 최대 83kg 경량화 잇점을 선사한다.


스파이더의 경우 쿠페에 비해 무게가 더 나갈 수밖에 없다. 아투라 스파이더와 쿠페 간의 62kg의 무게 차이 중 대부분도 전기로 작동하는 접이식 하드톱이 차지한다. 이에 맥라렌은 접이식 하드톱에 소용되는 전기를 고려해 데이터 용량을 확충하고 전송 속도를 높이기 위한 아키텍처 최적화에 주력했다. 그 결과, 아투라의 핵심인 맥라렌 카본 경량 아키텍처(McLaren Carbon Lightweight Architecture, 이하 MCLA)에 카본 파이버 모노코크 이외에도 알루미늄 충격 구조물과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수용하는 후면 구조를 아예 통합 설계했다. MCLA일부에 혁신적인 이더넷 전기 아키텍처를 포함함으로써, 케이블 사용을 25% 줄여 무게 감량을 극대화했다.

경량화의 비밀은 하이브리드 구성품 무게에도 있다. 스파이더의 배터리 팩 무게는 88kg, 전기모터는 15.4kg으로, 전체 무게가 130kg에 불과하다. 이는 아투라 스파이더가 동급 최저 수준의 차량 무게인 점에 크게 기여한다.

병렬 클러치 대신 중첩 클러치를 적용해 기어 클러스터 길이를 오히려 40mm 줄였고, 변속기 캘리브레이션도 수정했다. 8단 근접 비율 변속기에 새로운 프리필 기능을 추가해 변속 속도를 25% 높였고 그 덕에 더 빠른 기어 변속이 가능하다.

공명기를 튜닝하고, 테일파이프를 상향 원뿔형으로 변경한 밸브 배기 시스템을 통해 엔진 회전 중역대 이상에서 배출되는 사운드를 정교하게 다듬어, 더 깨끗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승차감과 핸들링도 개선했다. 댐퍼 밸브를 수정해 반응성을 높였고, 댐핑 및 핸들링 반응 속도를 최대 90%까지 끌어올림으로써, 운전자의 노면 변화에 대한 반응성을 향상시켰다.

스티어링휠에는 휠과 함께 따라 움직이는 패들시프트 외에 버튼이 없고, 핸들링 및 파워트레인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컨트롤이 통합돼 있어 스티어링 휠에서 손을 떼지 않고도 언제든 쉽고, 신속하게 원하는 주행모드로 전환 가능하다. 디지털 계기판에는 주행에 불필요한 콘텐츠를 숨길 수 있는 스텔스 모드가 탑재돼 있어 운전자가 오직 운전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돕는다.


오픈톱 에어링을 즐길 수 있는 아투라 스파이더는 개인 맞춤형 기능 및 다양한 옵션도 제공한다. 두 개의 고화질 스크린을 탑재한 맥라렌 인포테인먼트 및 커텍티비티 시스템(MIS II)은 스마트폰 미러링 기능을 지원하고,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ADAS)가 탑재돼 있다. 운전자를 자동감지하고 시스템을 작동시키는 블루투스 저에너지 기술을 활용한 차량 키도 특징이다. 이 밖에 고사양의 12-스피커 서라운드의 바워스앤윌킨스 오디오 시스템 선택이 가능하고, 모든 차량에 기본 장착되는 15-스포크 휠 이외 칼리버10-스포크 초경량 휠을 포함해 티타늄 휠 볼트를 옵션으로 제공한다. 이 경우 0.4kg무게 감량 효과가 있다.

이번에 선보인 2025년형 아투라는 스파이더 이외 쿠페 버전도 있다. 아투라 스파이더는 올해 국내 판매 예정이다.

  태그(Tag)  : 맥라렌, 자동차
관련 기사 보기
[] 리본카, 직영중고차 ‘반값 배송’ 타임딜 진행.. 최대 550만원 할인 혜택 제공
[취재] 전기차 충전 인프라와 배터리 기술 소개, EV 트렌드 코리아 2024
[뉴스] 기아, '디스플레이 테마' 공개
[뉴스] 현대차·기아, 서울시와 에코마일리지 서비스 연계
[뉴스]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뉴스] 기아, 브랜드 첫 픽업 차명 '더 기아 타스만' 공개
태그(Tags) : 맥라렌, 자동차     관련기사 더보기
편집부 / 편집부님에게 문의하기 press@bodnara.co.kr
이기사와 사진은 업체에서 제공받은 보도자료와 사진으로, 보드나라의 논조와는 다르다는 점을 알려드립니다.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애플, M4 기반 Mac 신제품 올해 말부터 출시?
세계 최대 용량 SD 카드, 4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UC UHS-I 발표
인텔 11세대 CPU의 윈도우 11 업그레이드 불가 이슈, 약 2년 반만에 완전 해결
블랙매직디자인, NAB 2024에서 시네마 카메라 URSA Cine 12K와 PYXIS 6K 발표
USB 3.2 Gen2x2 최고 가성비 외장 SSD, ADATA Elite SE880 1TB
USB로 어디서나 쓰는 와이파이 6E, ipTIME AX5400UA 6E
메인스트림 가성비 높이는 AFMF, 라데온 RX 7600과 조합 효과는?
느낌까지 시원하다, 기가바이트 지포스 RTX 4070 Ti Super Eagle OC Ice 제이씨현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4년 04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24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6
[결과발표] 2023년 4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3
[결과발표] 2023년 3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6
[결과발표] 2023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8
[결과발표] 2023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5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