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19-03-07 10:43
[뉴스]

2년내 상용화 목표, 코닝 폴더블 글래스 개발 중

스마트폰용 강화 유리로 잘 알려진 '고릴라 글래스' 개발사 코닝에서, 올해 스마트폰 시장의 화두로 떠오른 폴더블 폰 대응을 위한 제품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코닝의 John Bayne 제너럴 매니저는 와이어드(Wired)와의 인터뷰를 통해 2년 내 폴더블 스마트폰 대응 '폴더블 글래스'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이 진행 중이라며, 반경 3mm에서 5mm 돌파와 함께 강도 및 경도, 두께를 최소화하는데 집중하고 있음을 전했다.

삼성 갤럭시 폴드와 화웨이 메이트 X등, 근래 발표된 폴더블 스마트폰은 화면 보호를 위해 플라스틱 폴리머를 사용하고 있으며, 플라스틱은 강화 유리에 비해 외부 오염에 약한데다 자주 접고 펼쳐지는 동작이 반복되면 접히거나 뒤틀릴 수 있는 한계가 지적받고 있다.

또한, 현재 제조 기술을 사용하여 전자 제품을 폴더블 글래스에 결합하는 것도 해결해야 할 문제로 지적받고 있다. 코닝은 기술적으로는 가능한 윌로우 글래스를 개발했지만 내구성 확보를 위해 소금 용액이 사용되며, 이는 전자제품의 부식을 초래할 수 있어 폴더블 폰에 사용하기 접합하지 않다.

한편, 코닝은 자사의 폴더블 글래스 샘플을 받아본 제조사측에서 기능적으로 문제가 없지만 모든 요구조건을 충족하지 못하고 있다며, 다 작은 반경과 높은 강도, 내구성 개선등을 요구해 왔음을 알렸다.

  태그(Tag)  : 코닝
관련 기사 보기
[뉴스] 코닝, 스마트폰 카메라용 고릴라 글래스 DX 시리즈 발표
[뉴스] 코닝, 미래 네트워크 변혁을 가속화하는 혁신적인 광섬유 출시
태그(Tags) : 코닝     관련기사 더보기

  이상호 기자 / 필명 이오니카 / 이오니카님에게 문의하기 ghostlee@bodnara.co.kr
웃기 힘든 세상, 어제와 다른 오늘도 웃을 수 있기 위해…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인텔 엘더 레이크 출시 11월 4일 확인
인텔, 하이브리드 아키텍처 미지원 미들웨어 게임 호환성 이슈 경고
인텔 엘더 레이크 이미 판매 중? 코어 i9-12900K 실물 사진 유출
AMD 모바일 Zen4 라이젠 라파엘-H는 최대 16코어?
고성능 게이밍 PC를 위한 한계 돌파,씨게이트 파이어쿠다 530 히트싱크 2TB
윈도우 11과 함께 업그레이드,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신제품 발표
기가바이트 지포스 RTX 3080 Gaming OC와 함께, 디아블로 2 레저렉션 8인 4K 플레이
이엠텍이 만드는 데스크탑 PC, 레드빗 PC EORR5D8-F537M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1년 10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21년 3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30
[결과발표] [20주년 기념] 마이크로닉스 인 14
[결과발표] [20주년 기념] 유디아 인터뷰 14
[결과발표] 2021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8
[결과발표] [20주년 기념] 벤큐 코리아 인 13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