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메인
전송 2011-06-16 21:13
[취재]

이엠텍, 경쟁사의 불공정 비교광고 중단 촉구 기자회견

이엠텍아이엔씨(대표이사 이덕수, www.emtekinc.com, 이하 이엠텍)이 최근 일부 수입 유통 업체가 벌이고 있는 상품 간 비교 광고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고 공정한 상거래 문화 정착을 촉구하는 입장을 16일 기자간담회를 열어 발표했다.

 

 

 

이날 이덕수 대표이사를 포함한 4명의 이사진이 참석한 가운데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사태에 대한 입장을 표명한 이엠텍 측은, 글로벌 PC 업체 MSI사의 국내 에이전트 웨이코스가 상품을 소개하는 데이터베이스(DB)에 이엠텍 제품과의 자의적으로 해석된 직접 비교를 삽입해 이엠텍 제품을 일방적으로 비판하고 이러한 자료를 소비자 이벤트를 통해 불특정 다수에게 배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자사의 기본형 제품과 웨이코스의 고급형 제품을 비교하면서 마치 동급 제품간 비교로 오인하게 만들고, 이로 인해 소비자들로 하여금 자사의 제품이 나쁘다는 오해의 소지를 제공하며, 자사 제품과의 자의적 판단에 따라 좋다, 나쁘다 등의 직접적인 아이콘을 사용해 이엠텍 상품을 비하했다고 언급하며 동시에 제품의 쿨러 성능 비교부분 등에서 객관적인 자료없이 자사 제품을 깎아내렸으며 소비자의 주관적인 부분까지 좋다, 나쁘다는 식으로 평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공식 석상에서 기자 회견문을 낭독하는 이덕수 이엠텍 대표이사

 

이엠텍은 이번 기자회견에서 증빙자료로 제시한 <공정거래위원회 예규 제 52호 비교표시,광고에 관한 심사지침>에 명기된 '비교 표시.광고는 법령에 의한 시험,조사기관이나 사업자와 독립적으로 경영되는 시험,조사기관에서 학술적 또는 산업계 등에서 일반적으로 인정된 방법 등 객관적이고 타당한 방법으로 실시한 시험,조사 결과에 의하여 실증된 사실에 근거하여야 한다.'라는 조항에 정면 위배되는 자의적인 판단이나 시험에 의한 일방적인 자기 주장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다음은 이번 기자회견을 통해 오고간 기자들과의 질의응답을 간략하게 요약한 것이다.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는 오병찬 이엠텍 홍보팀장

 

Q : 해당 DB자료 공개 이후, 실제로 관련된 이엠텍 제품의 판매량에 변화가 있었나?

A : 제품 판매에는 변수가 많아 이에 대한 객관적인 판단이 어렵다. 하지만 웨이코스의 제품의 순위가 상승하긴 했다.

Q : 비교평가라는 방식 자체는 어느 정도 수용할 수 있다고 했는데, 그럼 아이콘의 사용이 문제라는 것인가?

A : 그렇다. 비슷한 라인업과 가격대의 제품이라면 평가를 할 수 도 있다. 하지만 다른 라인업의 제품임에도 객관적인 자료도 없이 손가락 모양의 아이콘을 사용해 자사의 제품이 안좋다는 이미지를 소비자들에게 갖게끔 할 용의가 다분하기에 문제를 제기했다.

Q : 그렇다면 웨이코스에 객관적인 비교 근거를 요청했는가?

A : 객관적인 비교 근거 대신에 웨이코스에 해당 DB를 수정할 것을 요청했다.

Q : 오늘 기자회견 주제가 '불공정 비교광고 중단 및 공정 경쟁 촉구'인데, 이엠텍이 생각하는 공정경쟁은 무엇인가?


A : 이엠텍이 생각하는 공정한 경쟁은 구체적인 데이터와 제품정보로 객관적인 근거에 의해 비교하고 광고하는것이다.

Q : 해당 DB의 책임은 유통사인 웨이코스에만 있나? 제조사인 MSI는 관여하지 않았나?

A : MSI사의 주장에 의하면 유통사인 웨이코스 측의 자체제작 DB로, MSI와는 관계가 없다고 주장한다.


Q : 해당 DB가 공개된 다나와, 파코즈, 플레이웨어즈 측에 문제 DB를 내려달라고 요청했나?

A : 판매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측에는 요청했고, 현재 협의 중으로 알고있다. 하지만 파코즈/플레이웨어즈 와 같은 벤치마크 커뮤니티에서는 웨이코스도 이엠텍도 모두 광고주인 입장에서, 자사가 경쟁사의 DB를 내려라마라 할 입장이 아니라고 생각해, 해당 사이트에는 직접 요청하지 않았다.

 

 

한편, 이번 공식 기자 회견을 통해 자사의 입장과 대응책에 대한 담화를 발표한 이엠텍측은, 공정거래법 위반에 대한 법률적 검토와 함께 공인된 제 3자를 통한 광고 내용 검증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태그(Tag)  : 이엠텍
관련 기사 보기
[테크닉] 게임 경쟁력까지 갖춘 3세대 라이젠 시대, 사파이어 RX 590 NITRO+ SE 가치는?
[프리뷰] 이름부터 쿨링까지 강력한, 이엠텍 XENON 지포스 RTX 2060 SUPER TURBO JET OC
[프리뷰] 블랙 감성의 메인스트림 VGA,이엠텍 HV 지포스 GTX 1660 스톰X 듀얼 V2 OC
[프리뷰] 레이저로 적의 심장을 노려라, EVGA TORQ X5L 게이밍 마우스
[프리뷰] 화이트 감성 충만 메인스트림 튜링 VGA, 이엠텍 제논 GTX 1660 스톰 X 듀얼 OC 화이트
[프리뷰] 새로운 메인스트림 VGA 시대의 작은 거인, 이엠텍 지포스 GTX 1660 스톰X 나노
태그(Tags) : 이엠텍     관련기사 더보기

  김태근 前 기자 / 필명 치킨헌터 / 치킨헌터님에게 문의하기 kod3000@bodnara.co.kr
클 태, 무궁화 근. 대한민국을 빛낼 큰 무궁화가 되라고 아버지가 지어주신 이름이다. 나의 젊은시절 이 이름에 부끄럽지 않게 순간순간 최선을 다하자. 부족함을 기회로 만드는 것은 나의 가장 큰 무기니까. 안되면 될 때까지...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지원아이앤씨, FHD 13형 HDR 포터블 모니터 FCT 130그램뷰 할인 이벤트 실시
디앤디컴, 파워칼라 RX 5700 XT 레드데빌 그래픽카드 국내 출시
에이서, 게이밍 모니터 신제품 니트로 XV3 시리즈 공개
소니, 9월 25일 State of Play 실시하여 신작 게임 정보 소개
디자인 기능 개선한 VR 헤드셋, HTC VIVE 코스모스 국내 발표회
다코어 CPU 시대 요구되는 고클럭 메모리, DDR4 3200MHz 호환성은?
지금은 4K HDR 시대, 그에 걸맞는 17인치 AERO 노트북 국내 상륙
CPU 제조사가 직접 만든 원클릭 오버클럭 툴, 인텔 퍼포먼스 맥시마이저의 A to Z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16 23:06/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ㅎㅎ 모 제품 가격인하가 영향이 크긴 컸나봅니다

연승몰이v / 11-06-17 0:01/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볼때마다 좀 심하긴 했어 ㅋㅋ

허접프로그래머 valkyrie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17 10:39/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이 사건의 파장이 어디까지 갈지 궁금하군요;
처런 ohloveajk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17 10:44/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아직도 다나와 보면 손가락 비교가 나와 있네요.

종건 whdrjs0731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17 10:48/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이엠텍이 판매1위 아닌가요?

끓여만든배 / 11-06-17 16:15/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HD 6870 제품의 비교 광고 때문이군요. 웨이코스가 애초에 호크 제품과 레퍼런스수준의 사파 제품과 비교를 한게 잘못되기는 했죠.

Meho ho594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17 20:26/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법적대응까진 안가겠죠? 쉽게 풀어지면 좋으련만.....

대나라 / 11-06-19 19:51/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원만히 해결 되기를 바랍니다...
뻔히 다 아는 업자간의 던지기...시작한 쪽이나 브레이크 건 쪽이나...
그렇게 홍보를 하나요...?

푸기기 serebei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20 15:03/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법적으로야 어떻든
봤을 때 첫인상이 과히 좋지는 않은 비교 더군요..;;
짜야~ mylovejcw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20 22:00/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원만하게 해결이 이뤄져야 할텐데요.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23 9:51/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런식의 홍보는 안했으면..
PowerPC cherrysia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1-06-23 10:24/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기자회견까지 했으니 잘 해결되길 바랍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9년 09월
주간 히트 랭킹

보드나라 2019 정규직 채용 공고 2
[결과발표] 메인스트림 유저들의 로망 HEDT 2
[결과발표] 2019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8
[결과발표] 2019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7
[결과발표] 2019년 새해맞이 덕담 남기기 9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