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19-01-11 09:54
[뉴스]

계속된 공급 과다에 2019년 낸드 업체 설비 투자 축소 전망

낸드 플레시 제조사들이 2019년 설비 투자를 축소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DARMeXchange에 따르면 2018년 계속된 공급 과잉 현상이 올해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며, 이에 따라 생산량 조절을 위한 전략의 일환으로 설비 투자를 축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해에도 낸드 플래시 업계 전체적으로 설비 투자 규모를 약 10% 축소했음에도 공급 과잉 현상이 계속되었고, 이에 2019년 설비 투자 규모는 지난해보다 2% 줄어든 220억 달러 수준에 그칠 것으로 예측했다.

이같은 공급 과잉 현상은 본격적인 96/ 92단 3D 낸드의 양산이 시작된 것이 원인 중 하나로 꼽히고 있는데, 올해는 기존 64단과 72단 3D 낸드의 비중이 50%를 차지하는 반면 2018년 4분기부터 본격 양산이 시작된 92단과 96단 3D 낸드의 비중이 전체의 32%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의 영향으로 낸드 업체들의 설비 투자 축소가 진행될 경우 용량 기준 2018년 48% 성장한 낸드 플래시 시장은 2019년에는 38% 증가하는데 그칠 것으로 관측된다.

  태그(Tag)  : Nand Flash
관련 기사 보기
[취재] 업계 최초 자동차용 3D 낸드 UFS 스토리지, WD iNAND AT EU312 발표
[뉴스] 도시바, 셀당 4bit인 QLC 넘어 5bit인 PLC 낸드 플래시 가능성 타진 중
[뉴스] 삼성전자, 단일공정으로 100단 이상 구현 가능한 6세대 V낸드 SSD 양산
[뉴스] 삼성전자 Z-Nand와 인텔 옵테인 대항? 도시바 XL-Flash 출시 발표
[뉴스] SK하이닉스 2019년 2분기 실적 하락, D램-낸드 감산 및 투자 축소
[뉴스] 2020년 3D 낸드 시장, 64단 제치고 96단이 메인스트림 차지?
태그(Tags) : Nand Flash     관련기사 더보기

  이상호 기자 / 필명 이오니카 / 이오니카님에게 문의하기 ghostlee@bodnara.co.kr
웃기 힘든 세상, 어제와 다른 오늘도 웃을 수 있기 위해…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지원아이앤씨, FHD 13형 HDR 포터블 모니터 FCT 130그램뷰 할인 이벤트 실시
에이서, 게이밍 모니터 신제품 니트로 XV3 시리즈 공개
알파스캔 모니터 전 제품 대상 포토 상품평 이벤트 진행
오아시스 게임즈, '쉔무 III' 아시아 버전 11월 19일 발매 예정
0.5세대 교체와 게임스컴 지난 하반기 VGA 선택, AMD와 엔비디아 중 내게 맞는쪽은?
게임 경쟁력까지 갖춘 3세대 라이젠 시대, 사파이어 RX 590 NITRO+ SE 가치는?
디자인 기능 개선한 VR 헤드셋, HTC VIVE 코스모스 국내 발표회
다코어 CPU 시대 요구되는 고클럭 메모리, DDR4 3200MHz 호환성은?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9-01-18 9:47/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공급이 많으면 가격을 내려야지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19년 09월
주간 히트 랭킹

보드나라 2019 정규직 채용 공고 2
[결과발표] 메인스트림 유저들의 로망 HEDT 2
[결과발표] 2019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8
[결과발표] 2019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17
[결과발표] 2019년 새해맞이 덕담 남기기 9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