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21-03-24 11:23
[뉴스]

SK하이닉스, 600단 이상 낸드 플래시 개발 가능

SK하이닉스에서 차세대 DRAM과 낸드 플래시 관련 전력에 대해 밝혔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IEEE IRPS 기조 연설에서 이석희 CEO는 디지털 대전환(DT, Digital Transformation) 시대에는 △기술적 가치(Scaling Value) △사회적 가치(Social Value) △시대적 가치(Smart Value)가 반도체 기술 발전을 견인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하며, 이를 실현하기 위해 분야별로 회사가 진행 중인 다양한 노력과 함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발표했다.

이 중 기술적 가치(Scaling Value)와 관련, 핵심과제로 DRAM은 △패터닝(Patterning) 한계 극복 △Cell Capacitor 용량 확보 △저(低)저항 배선 기술 확보를, NAND는 △HARC(High Aspect Ratio Contact) Etch 기술 확보 △Cell Dielectric 특성 확보 △Film Stress 문제 해결을 꼽았다.

NAND 분야에서는 업계가 요구하는 고용량 기술을 실현하기 위해 높은 A/R(Aspect Ratio, 종횡비)을 구현할 수 있는 Etching(식각) 기술 확보에 집중하고, 전하를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필요할 때 내보낼 수 있는 셀의 특성을 더 향상하기 위해 ALD(Atomic Layer Deposition) 기술을 도입하는 한편, 유전체 물질 혁신을 통해 전하를 일정량 이상 균일하게 유지하는 기술을 개발 중임을 알렸다.

또한 Film Stress 문제 해결을 위해 박막(Film)에 가해지는 기계적인 스트레스 레벨을 관리하는 동시에 Cell Oxide/Nitride(ON)8) 물질 최적화도 진행 중이며, 한정된 높이에 더 많은 Cell을 적층하면서 발생하는 Cell 간의 간섭 현상과 전하 손실(Charge Loss)을 개선하기 위해 isolated-CTN구조를 개발했다.

하이닉스측은 이러한 노력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플랫폼 혁신이 이뤄진다면 향후 DRAM 10nm 이하 공정 진입, NAND 600단 이상 적층도 가능하다고 전망했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지난 2019년 8월 플래시 메모리 서밋에서 2025년 500층, 2030년까지 800층 이상의 낸드 플래시 생산 계획을 공개하였으며, 이후 2020년 말 176층 낸드 플래시 개발 발표에 이어 2021년 양산 준비 중임을 알렸다.

  태그(Tag)  : SK하이닉스, Nand Flash
관련 기사 보기
[칼럼] 숨가쁘게 발전해온 SSD, 현재의 활용과 미래는?
[칼럼] 대세 스토리지로 떠오른 SSD, 발전을 이끈 기술들은?
[뉴스] SK하이닉스 2021년 1분기 실적 발표, 반도체 호황으로 실적 향상
[뉴스] DRAM 이어 2분기 낸드 플래시 가격도 인상 전망, 최대 10% 수준
[뉴스] 키오시아, 6세대 3D 플래시 메모리 생산 위해 요카이치 공장에 Fab7 건설
[뉴스] WD-키오시아, 162단 6세대 3D 낸드 플래시 발표
태그(Tags) : SK하이닉스, Nand Flash     관련기사 더보기

  이상호 기자 / 필명 이오니카 / 이오니카님에게 문의하기 ghostlee@bodnara.co.kr
웃기 힘든 세상, 어제와 다른 오늘도 웃을 수 있기 위해…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인텔 코어 i5-11400H, 라이젠 9 5900HS보다 게임 성능 높다?
앱코, 대표 무접점 키보드 KN시리즈 전품목 최대 40% 할인 진행
윈도우 업데이트 또 말썽, 일부 AMD 시스템 부팅 불가 발생
앱코, 무선 헤드셋 MR500/MR510 2종 특가 할인 판매
인텔 로켓레이크의 새로운 내장그래픽 UHD 750, AMD 르누아르 보다 성능 좋을까?
드론 입문은 DJI 매빅 미니2로?,써보자마자 후회한 이유는?
발열과 성능을 모두 잡은 PCIe 4.0 SSD, 삼성 980 PRO NVMe M.2 SSD 1TB
그래픽 카드 대란 상황에 아웃라이더스를 위한 선택, 지포스 RTX 3060와 GTX 1660 성능은?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1-03-24 23:18/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글씨가 눈에 잘 들어오지않지만 계속하여 우수한 제품 나올 수 있다는 말인듯.
ㅇㅇ / 21-03-25 9:51/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작년 마이크론 자료에서 176단을 부르즈 할리파(828m)에 빗대었는데 800단이면 3.7km 건물(산?)이네요. 공정 줄어드는 것도 있지만 한 층 높이를 얼마나 안정적으로 낮추느냐가 관건이겠어요.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1년 05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21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8
즐겁고 행복한 설 명절 보내십시요
[결과발표] '빙하처럼 시원한 디자인의 PC 4
[결과발표] '2020 베스트 어워드 3차 이벤 2
[결과발표] '보드나라 선정, 2020 베스트 19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