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21-04-29 17:14
[뉴스/보도자료]

LG전자, 올 1분기 매출영업이익 분기 사상 최대

LG전자가 2021년 1분기 확정실적을 발표했다. 연결기준 매출액 18조 8,095억 원, 영업이익 1조 5,166억 원은 각각 분기 사상 역대 최대 실적이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7.7%. 39.1% 늘었다. 영업이익률은 역대 1분기 가운데 가장 높은 8.1%다.

 

H&A사업본부는 매출액 6조 7,081억 원, 영업이익 9,199억 원을 달성했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모두 분기 사상 최대다. 사업본부 기준 분기 영업이익이 9천억 원을 넘은 건 이번 1분기 H&A사업본부가 처음이다. 영업이익률은 지난해 1분기 13.9%에 이어 분기 사상 역대 두 번째인 13.7%다.

매출액은 국내와 해외에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의 성장률을 보였다. 건조기, 스타일러, 식기세척기 등 스팀가전의 판매 호조가 이어지고 공간 인테리어 가전인 LG 오브제컬렉션의 인기가 꾸준해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조 원 이상 늘었다.

글로벌 모든 지역에서 고르게 매출이 증가하는 동시에 신가전 등 프리미엄 제품의 판매 확대와 렌탈 사업의 지속적인 성장에 힘입어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2.1% 증가했다.

 

HE사업본부는 매출액 4조 82억 원, 영업이익 4,038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4.9%, 23.9% 증가했다. 영업이익률은 10%를 넘었다.

북미, 유럽 등 주요 시장에서 TV 수요가 회복됨에 따라 올레드 TV, 나노셀 TV, 초대형 TV 등 프리미엄 제품의 인기 덕분에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조 원 이상이 늘었다. 특히 1분기 올레드 TV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이다.

영업이익은 LCD 패널가격이 크게 상승했지만 프리미엄 제품의 판매 비중 확대와 투입 자원의 효율적인 집행으로 11분기 만에 4천억 원을 넘었다.

 

MC사업본부는 매출액 9,987억 원, 영업손실 2,801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와 비슷한 수준이나 글로벌 시장의 경쟁 심화로 인해 영업 손실은 늘었다.

VS사업본부는 매출액 1조 8,935억 원, 영업손실 7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3.5% 늘었다.

매출액은 북미, 유럽 등 주요 완성차 시장이 점진적으로 회복되고 전기차 파워트레인과 인포테인먼트 분야의 신규 프로젝트가 늘며 전년 동기 대비 43.5% 증가했다.

세계 3위 자동차 부품 업체인 마그나社와 함께 설립하는 합작법인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가칭)은 올 7월 1일자로 출범할 예정이다.

BS사업본부는 매출액 1조 8,643억 원, 영업이익 1,340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분기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재택근무와 온라인 교육이 지속되며 PC, 모니터와 같은 IT 제품의 매출이 늘었다. 영업이익은 주요 부품 가격과 물류비의 인상이 있었지만 전략 제품 판매에 집중해 수익성을 확보했다.

 

주요 국가들의 경기 부양이 지속됨에 따라 시장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하지만 글로벌 시장의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등 저성장 리스크가 존재할 것으로 전망된다.

LG전자는 생활가전, TV 등 주력사업의 시장 지배력을 더욱 강화하고 자동차 부품/솔루션, 인공지능, B2B사업 등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확보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2분기는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늘고 손익구조도 효율적인 자원 운영을 통해 안정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글로벌 생활가전 시장은 수요 회복에 대한 기대감은 커지고 있지만 업체 간 경쟁이 심화되고 환율 변동, 원자재와 부품의 가격 인상, 물류비 상승 등으로 인해 리스크는 존재할 것으로 전망된다. H&A사업본부는 시장 변화에 적기 대응하고 현지화 전략을 강화해 매출 상승세를 유지하고 사업 운영을 최적화해 수익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TV 시장은 집에서 머무르는 시간이 늘어나고 큰 화면으로 고해상도 콘텐츠를 즐기려는 고객이 늘어남에 따라 프리미엄 TV를 찾는 고객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한다. HE사업본부는 올레드 TV, 나노셀 TV, 초대형 TV 등 프리미엄 제품의 판매 비중을 확대해 매출을 늘리고 수익성을 개선할 계획이다.

LG전자는 7월 말 휴대폰 사업을 종료할 예정이다. MC사업본부 실적은 2분기부터 영업이익에 반영되지 않고 중단영업손실로 처리한다.

글로벌 자동차 시장은 코로나19 재확산, 차량용 반도체 공급 이슈 등으로 인해 불확실성이 존재하고 업체 간 경쟁이 심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VS사업본부는 완성차 시장의 회복세에 적극 대응해 매출을 극대화하고 원가 절감과 공급망 관리에 역량을 집중해 수익성을 지속 개선할 계획이다.

비대면 트렌드가 이어지면서 IT 제품의 수요는 지속되고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 시장도 점진적으로 회복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LCD 패널가격 상승과 부품 공급 이슈는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BS사업본부는 경쟁력을 갖춘 PC, 모니터 등 전략 제품에 집중하면서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버티컬(Vertical, 특정 고객군)마다 최적화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태그(Tag)  : LG전자, 회계실적
관련 기사 보기
[뉴스] 네오위즈, 전년 동기 대비 8% 증가한 2021년 1분기 실적 발표
[뉴스] 컴투스, 전년 대비 18.7% 상승한 2021년 1분기 실적 발표
[뉴스] 위메이드, 최대 분기 매출 달성한 2021년 1분기 실적 발표
[뉴스] 게임빌, 전분기 매출 대비 32.3% 증가한 2021년 1분기 실적 발표
[뉴스] 애플 2021 회계년도 2분기 실적 발표, 매출 54% 영업이익 114% 증가
[뉴스] LG디스플레이 2021년 1분기 실적 발표, IT 및 TV 패널 매출 늘고 모바일 감소
태그(Tags) : LG전자, 회계실적     관련기사 더보기
편집부 / 편집부님에게 문의하기 press@bodnara.co.kr
이기사와 사진은 업체에서 제공받은 보도자료와 사진으로, 보드나라의 논조와는 다르다는 점을 알려드립니다.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윈도우 업데이트 또 말썽, 일부 AMD 시스템 부팅 불가 발생
제이씨현시스템, 5월 13일 오후 3시 2021 VIVE 버추얼 콘퍼런스 진행
인트라게임즈, 더트 5 콘솔 패키지 5월 17일 출시 예고
윈도우 디펜더가 수천개의 파일 만들어내는 버그 발생
인텔 로켓레이크의 새로운 내장그래픽 UHD 750, AMD 르누아르 보다 성능 좋을까?
발열과 성능을 모두 잡은 PCIe 4.0 SSD, 삼성 980 PRO NVMe M.2 SSD 1TB
그래픽 카드 대란 상황에 아웃라이더스를 위한 선택, 지포스 RTX 3060와 GTX 1660 성능은?
M1 칩 탑재한 iMac과 iPad Pro, 그리고 AirTag까지, Apple Event로 공개된 신제품 특징은?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1-04-29 20:25/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LG전자는 가전사로 되었군요. 가전사로 남는것이 쉽지않을것 같은데...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1년 05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21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8
즐겁고 행복한 설 명절 보내십시요
[결과발표] '빙하처럼 시원한 디자인의 PC 4
[결과발표] '2020 베스트 어워드 3차 이벤 2
[결과발표] '보드나라 선정, 2020 베스트 19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