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메인
전송 2022-06-23 15:06
[영상]


2.5MB 게임에도 벌벌 떨던 그 시절 [PC흥망사 1-2]

[PC흥망사 1-2]
오늘은 PC 흥망사 1-2! 91년부터 93년까지를 이야기합니다. 3년 간 국내 PC 시장은 286, 386, 486 PC와 함께 격변의 시대를 겪었는데요, 역시나 이때는 원숭이 섬의 비밀, 윙 커맨더, 삼국지 시리즈도 빠질 수가 없겠죠?

  태그(Tag)  : 인텔, IBM, 온라인게임, FDD, AMD
관련 기사 보기
[영상] 애플이 맥용 M1,M2를 직접 만드는 이유와 환경, 그리고 문제점 [반도체 전쟁2-2]
[영상] 애플 CPU의 역사 [반도체 전쟁 2-1]
[영상] 게임 때문에 PC를 바꿨어요, (feat. 원숭이 섬의 비밀 | 인디아나 존스) [고전게임 1부]
[영상] 한국이 IT강국으로 발전할 수 있던 이유?,SSamJang 이기석이 광고하던 그때 [PC흥망사 1-3]
[영상] 인텔 | 애플 | 엔비디아 | AMD | ARM, 각 진영의 해결과제 [반도체 전쟁 1-2]
[영상] 인텔, AMD, 엔비디아, 애플, ARM 전쟁의 서막, 이제는 원칩의 시대 [반도체 전쟁 1-1]
태그(Tags) : 인텔, IBM, 온라인게임, FDD, AMD     관련기사 더보기
편집부 / 편집부님에게 문의하기 press@bodnara.co.kr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AMD 라이젠 CPU에 신규 부채널 취약점 SQUIP 발견
그라비티 게임 어라이즈(GGA), 신작 퍼즐 게임 ‘북극의 낙원’ 스팀 글로벌 론칭!
블리자드, 8월 30일부터 오버워치 전리품 상자 판매 중단
스파이더맨 리마스터 PC 버전 대응, 엔비디아 게임 레디 드라이버 516.94 버전 배포
엔트리 CPU 쓴 사무용 PC에 작별을, 이제는 코어 i5급의 시대
8코어 CPU 시대 연 라이젠 7 1800X, 6년 접어든 업그레이드 선택은?
넷기어 뮤럴 디지털 캔버스로 만나는, 오프노드 스페이스 디지털 작품 전시회
2.5인치 SATA SSD/HDD를 외장 스토리지로, ipTIME HDD 3225plus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암드렛츠고 / 22-06-23 18:05/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오늘도 라떼가 달달합니다^^ ncd, ndd 노턴 명령어, 울펜슈타인 3D로 총질하고, 한글1.5 쓰다 2.0으로 바뀐 문서 작업하며 신세계를 경험하고 베네치아를 구하기 위해 열심히 타이핑 연습을 했던 시절... ncd를 좀 더 발전시킨 국산 Mdir. 마우스가 생소했던 때라 방향키로 왔다갔다...
그리고 윈도3.1, 펜티엄PC, 인터넷... 지금 생각해보면 90년대가 격동의 시대이긴 했음.ㅎㅎ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2-06-23 20:28/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있는 집 애들의 얘기였기에 기억 자체가 없네요. 아마도 그때가 PC통신이 아무나 할 수 있을때가 아니었던것으로 알고있네요.
윈도리트윗 / 22-06-23 21:03/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On Mobile Mode -
그 때가 한국의 경제가 비약적으로 성장하던 시대라 진짜 그 시대가 재미있긴 했죠. 지금 IT부자들도 그때 나오고. 그리고 그 때도 진짜 부자집 친구들은 별다방에 맥북 들고 가듯이 매킨토시 썼답니다. 도스 쓰던 시절 그거 보고 빈부의 격차를 느꼈다고 삼촌이 그러네요. 근데 감자나무님도 지적하는데 게임은 다 도스용이라 딱히 부럽지는 않았다고
즐거운날 rbe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2-06-24 10:13/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윙커맨더를 즐기기 위해서 일부러 386CPU 클럭을 떨어뜨려서 사용했던 기억이 있네요...
ojh1915 / 22-06-24 15:11/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486보급 될 때 국내서 가격파괴 붐이 일게 만든게 세진전자에서 각지역 프라자 만들어 합리적인 가격에 보급하면서 당시 용산에서 용파리들이 가격장난질 하던걸 못하게 만들어 합리적인 가격으로 486이후 컴퓨터 마련하고 대량 보급에 일조를 하죠.

태즈매니아 / 22-06-24 19:38/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라때향기 진동하네요 아 좋네
sam2 / 22-06-28 19:51/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삼국지3는 DOS-J를 사용해서 286에서 했던 기억이 있네요.

epician epici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2-06-29 11:47/ 자국/ 신고/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는 XT -> 386SX -> 펜티엄 60 순으로 업그레이드 했었습니다. 물론 부모님 돈으로 ㅎㅎ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2년 08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22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5
[결과발표] 2022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33
보드나라 컨텐츠 제작자/기자 채용 공고
[최종 결과발표] 2021년 4분기 포인트 소진 31
[결과발표] [20주년 기념] 씨게이트 퀴즈 10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