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송 2019-11-29 10:45
[뉴스]

3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생산량 9.2% 증가, 한 해 전체 기준 5% 감소 전망

올해 3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생산량이 2분기 대비 9.2% 증가했다.

트랜드포스에 따르면 3분기 스마트폰 생산량은 3억 7500만여대에 달하며, 삼성전자와 화웨이, 애플, 오포, 샤오미, 비보 6개 업체가 전체 시장의 78%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4분기에는 계절적 요인으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해를 넘긴 2020년 1분기에는 신규 5G 스마트폰의 등장과 대기 수요를 감안해 업체들이 세심한 재고 관리에 들어갈 것으로 예측되며, 결과적으로 업체들의 2019년 4분기 생산량은 3분기보다 소폭 감소한 3억 7천만대 수준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 업계는 미중 무역 갈등으로 인한 시장 불안정성, 제품 성숙도 증가에 따른 제품 차별화의 어려움과 과거에 비해 나자진 교체 수요 등의 여러 요인이 작용, 2019년 총 스마트폰 생산량은 지난해 대비 액 4%에서 5% 감소한 14억대 수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3분기 시장 점유율은 삼성전자가 20.8%로 1위를 기록했으며, 화웨이가 18%로 2위를, 애플이 12.4%로 3위에 올랐으며, 오포와 샤오미, 비보가 각각 10.4%, 8.7%, 7.5%의 점유율로 그 뒤를 이었다.

 

  태그(Tag)  : 스마트폰
관련 기사 보기
[스페셜] 중급형 스마트폰의 기준, 애플 아이폰 SE 2세대
[스페셜] 하루 동안 빌려쓰는 혁신, 갤럭시 S20 울트라 To Go 체험기
[리뷰] 스마트폰 기본을 프로급으로, 애플 아이폰 11 프로
[취재] 픽셀4 카메라 기능을 저렴하게 제공, 구글 픽셀 4a 발표
[취재] 스냅드래곤 865 탑재한 포코폰, POCO F2 Pro 발표
[취재] 아이폰8 디자인에 최신 A13 칩셋 탑재, 애플 2세대 아이폰 SE 발표
태그(Tags) : 스마트폰     관련기사 더보기

  이상호 기자 / 필명 이오니카 / 이오니카님에게 문의하기 ghostlee@bodnara.co.kr
웃기 힘든 세상, 어제와 다른 오늘도 웃을 수 있기 위해…
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드나라의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넥스젠리서치(주) 보드나라 미디어국
싸이월드 공감 기사링크 퍼가기 기사내용 퍼가기 이 기사를 하나의 페이지로 묶어 볼 수 있습니다. 출력도 가능합니다.
홈으로 탑으로
보드나라 많이본 기사
5nm 기반 AMD Zen4 라이젠, 최대 32코어 가능?
엔비디아 RTX 3080 Ti부터 RTX 3060, 9월부터 11월까지 연이어 출시?
인텔, 20GB 달하는 내부 IP 문건 탈취 당해?
레인보우식스 시즈, 기간한정 이벤트 M.U.T.E. PROTOCOL 진행
라이젠 3000XT 시리즈와 달린다, 바이오스타 레이싱 B550GTQ 이엠텍
AMD 르누아르 게이밍 노트북, ASUS TUF 게이밍 A17 FA706IU
고성능 8코어 CPU와 Vega GPU의 만남, AMD 라이젠 프로 4000 시리즈
12K 동영상 촬영 지원, 블랙매직 URSA Mini Pro 12K 출시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트위터 베타서비스 개시! 최신 PC/IT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bodnara

기자의 시각이 항상 옳은것은 아닙니다. 나머지는 여러분들이 채워 주십시요.

2014년부터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하는 것으로 편집방침을 바꿉니다.
닉네임 웹봇방지

홈으로 탑으로
 
 
2020년 08월
주간 히트 랭킹

[결과발표] 2020년 2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4
보드나라 2019 정규직 채용 공고 5
[결과발표] 2020년 1분기 포인트 소진 로또 20
2020년 1분기 로또이벤트 선정관련 안내
[결과발표] 'PC방 점주의 고민, 어떤 플랫 3

실시간 댓글
소셜 네트워크